계양천 물고기 떼죽음…쇠백로까지

윤순영 2014. 08. 07
조회수 17795 추천수 1
q1.jpg » 계양천에서 떼죽음 당한 물고기들.

인천시 계양산에서부터 시작돼 한강 하구로 흘러 나가는 계양천 인천시 수계에서 지난 7일 물고기들이 떼죽음을 당하고, 오염된  물고기를 먹고 죽은 것으로 보이는 쇠백로가 발견되었다. 

물고기를먹고 죽은것으로추청되는 쇠백로DSC00665.jpg » 계양천에서 오염된 물고기를 먹고 죽은 것으로 보이는 쇠백로.

비가 내리는 틈을 타 누군가 오염물질을 방류한 것으로 보인다. 결과적으로 인천시는 계양천 하구 관리를 소홀히해 한강하구의 오염을 유발한 셈이 됐다.

환산덩쿨로뒤덮힌계양천DSC00677.jpg » 환삼덩쿨로 뒤덮힌 계양천.

이번에 떼죽음 사태를 빚은 계양천 안에는 외래식물인 단풍잎돼지풀과 환삼덩쿨, 가시박과 산에서 자라는 칡덩쿨까지 무성하게 자라고 있어 환경관리가 부실하다는 지적을 받고 있다.
 
글·사진/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김포의 재두루미 지킴이. 한강 하구 일대의 자연보전을 위해 발로 뛰는 현장 활동가이자 뛰어난 사진작가이기도 하다.
이메일 : crane517@hanmail.net      
블로그 : http://plug.hani.co.kr/crane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작은 거인’ 새우 떼가 바다 뒤섞어 생태계 살려‘작은 거인’ 새우 떼가 바다 뒤섞어 생태계 살려

    조홍섭 | 2018. 04. 20

    깊은 바다 양분 끌어올려, 바람·조류와 함께 바다생태계 유지밤에 표면 상승 때 강력한 하방 제트류와 주변 소용돌이 생겨육지에서 멀리 떨어진 대양은 사막과 같다. 유기물이 모두 바다 밑으로 가라앉아 영양 부족 상태에 빠진다. 그런데도 대양...

  • ‘초록 머리칼’ 거북은 생식기로 숨 쉰다‘초록 머리칼’ 거북은 생식기로 숨 쉰다

    조홍섭 | 2018. 04. 18

    총배설강에 아가미 기능, 3일까지 잠수호주 마리강 서식, 지구 136마리 생존오스트레일리아 동북부 퀸즐랜드 마리 강의 여울에는 특별한 거북이 산다. 길이 32∼42㎝의 제법 큰 이 민물 거북은 강변에 둥지를 틀고 급류가 흐르는 강에서 주로 사냥...

  • 북극서 빙하 밑 소금호수 발견, 외계 생명 찾기 단서북극서 빙하 밑 소금호수 발견, 외계 생명 찾기 단서

    조홍섭 | 2018. 04. 13

    얼음 밑 740m, 바닷물 5배 짠 물, 천지 크기12만년 고립돼 독특한 미생물 진화했을 듯빙하가 수백∼수천m 두께로 덮인 차고 캄캄한 얼음 밑에도 호수가 있다. 남극에선 빙상 밑에서 보스토크호를 비롯해 400여개의 얼음 밑 호수가 발견됐고(▶남극 ...

  • 플라스틱 먹고 죽은 고래…뱃속에 쓰레기 29㎏ 있었다플라스틱 먹고 죽은 고래…뱃속에 쓰레기 29㎏ 있었다

    조홍섭 | 2018. 04. 13

    스페인서 2월 발견 부검 결과 “플라스틱이 사인”비닐봉지, 로프, 그물이 장관 막아 복막염 유발“죽은 고래의 경고를 들으세요. 플라스틱 쓰레기가 바다에 무슨 일을 일으키는지 가까이 와서 보세요.”필리핀 환경단체인 그린피스 필리핀은 세계 고...

  • 급류에서 개구리가 살아남는 법, 빨판과 초음파급류에서 개구리가 살아남는 법, 빨판과 초음파

    조홍섭 | 2018. 04. 10

    급류에 휩쓸리지 않으려 올챙이 배에 빨판 진화보르네오 급류 개구리는 소음 이기려 초음파로 울어공룡시대부터 지구에 살아온 개구리는 현재 4800여 종이 다양한 환경에 적응해 살아간다. 오랜 진화의 역사를 간직한 만큼 생존을 위한 기기묘묘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