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공원, 라푸마에 점령 당했다

곽현 2011. 09. 15
조회수 79212 추천수 1

관리공단, 3년 간 20억 후원 받고 광고판 내줘

4대강 등 녹색성장 홍보비로 연 30억 쓰면서…

 

국립공원을 방문하는 방문객수가 연간 4,200만명에 이르고 있다. 우리나라 웬만한 국민들이라면 일년에 한번쯤 국립공원을 가보지 않은 분들이 없는 지경이다. 그런데 국립공원을 가다보면 대피소나 탐방안내소에 언젠가부터 아웃도어 업체인 라푸마 광고가 곳곳에 붙어 있는 것을 쉽게 발견할 수가 있다.

 

국립공원 라퓨마_2.jpg 국립공원 라퓨마_1.jpg 국립공원 라퓨마_3.jpg

 

이처럼 국립공원관리공단이 대피소와 표지판을 광고판으로 전락시킬 수밖에 없는 이유는 국립공원관리공단의 열악한 재정상태 때문이라고 한다. 2010년 국립공원관리공단은 전체 1,630억원 예산 중 19억원을 기업의 후원으로 충당하고 있으며, 기업 후원액의 절반인 10억원을 아웃도어 업체인 라푸마에서 제공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립공원관리공단에 따르면 라푸마와의 업무협약에 따라 3년간 현금 14억원과 직원들의 등산복 등 현물 6억원 등 총 20억원 규모의 후원을 받기로 했고, 이 협약에 따라 국립공원관리공단은 라푸마 측에 3년간 안내표지판 100개, 현수막 50개, 탐방안내센터 배너 50개, 대피소 패널 15개, 공원운행차량 로고 50개에 기업광고를 할 수 있는 공간을 제공하기로 했다. 국립공원의 거의 주요시설이 라푸마의 광고 공간으로 점령당한 셈이다.

 

그러면 환경부가 예산이 정말 없는 것일까. 한 가지 예를들면 광화문 KT빌딩 1층에 가면 '녹색성장 체험관'이란 것이 있다. 전용면적 964평방미터를 임대해 2009년부터 운영중이다. 체험관은 7개의 전시관으로 구성되어 있고, 7개의 전시관 중 1개관은 4대강 전시관으로 사용되고 있다. 여기에 들어가는 예산은 2010년 기준 총 30억원이며 이중 절반은 월 1억원의 월세와 관리비 포함 14억원이 사용되고 있다.

 

환경부는 4대강이 포함된 '녹색성장' 홍보를 위해서는 월세 1억원짜리 홍보관에 연간 30억원을 투자하면서, 피복 구매비 6억원이 없어 기업에 협찬을 받고 전국에 산재한 국립공원을 기업의 광고판으로 전락시키고 있는 것이다.

 

녹색성장체험관은 30억원을 들여 연간 13만명의 방문객을 유치하고 있고, 연간 4,200만명이 방문하는 국립공원은 연간 10억원의 기업후원으로 유지되고 있는 셈이다. 4대강 등의 홍보 예산을 줄여 그 돈으로 국립공원공단 직원들 등산복을 구매해 준다면 국민의 대부분이 이용하는 국립공원을 기업 홍보에 내주지 않아도 됐을 것이다.

 

라푸마 대피소라는 자조섞인 목소리는 국립공원 관리에 대한 이 정부의 인식과 한계를 보여준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곽현 현직 국회의원 보좌관 (파워블로거)
환경현안에 대한 날카로운 분석과 깊숙한 정보가 풍부한 글쓰기로 유명한 파워 블로거. 현직 국회의원 보좌관이기도 하다.
이메일 : kwaghyun@gmail.com      
블로그 : http://plug.hani.co.kr/theplanb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1시간 먹고 20분 쉬고, 깃털 관리…홍학은 야생이었다1시간 먹고 20분 쉬고, 깃털 관리…홍학은 야생이었다

    윤순영 | 2017. 09. 01

    "새만금에 나타났다" 1년 전부터 소문만 무성하다 구체적 제보로 들어와너무 멀어 낙담할 때 무슨 일인지 가까이 다가와, 환경지구 조성 서둘러야우리나라에서 가장 가까운 홍학 서식지는 5000㎞ 떨어진 카자흐스탄이다. 그런데 1년 전부터 열대지...

  • 공룡의 생존전략 '청소년기 생존전략, 조류와 닮아'공룡의 생존전략 "청소년기 생존전략, 조류와 닮아"

    이근영 | 2016. 01. 22

    원병묵 교수, 수학모델로 계산'인간과 유사' 기존 이론 뒤집어청소년기에 폭풍성장하는 공룡의 생존 전략은 사람이 아닌 큰 조류와 닮았다는 사실을 국내 공학자가 밝혀냈다.원병묵 성균관대 신소재공학부 및 나노과학기술학과 교수는 22일 “공룡은 ...

  • ‘지구온난화’가 주술이라는 어느 신문 사설‘지구온난화’가 주술이라는 어느 신문 사설

    김정수 | 2014. 03. 05

    한물간 그린피스 창립자 발언을 금과옥조 삼아 '기후변화는 없다' 주장 속내는 배출권 거래제 연기 요구, 산업계 이해관계 막무가내 대변        우리나라 산업계를 대변해온 대표적 경제신문에 3일 “극소수 국가만이 지구온난화의...

  • 철새 먹이주기 금지, AI 방제에 역효과 철새 먹이주기 금지, AI 방제에 역효과 

    주용기 | 2014. 01. 28

    먹이 찾아 이동 부추겨, 이미 볏집 감싸는 곤포사일로로 먹이 부족 상황근본적으로 공장식 가금 농장 환경개선해야…가창오리 `주범' 근거 없어    확산일로에 있는 조류인플루엔자(AI)가 야생조류에서 비롯된 것처럼 발표가 나오고 있다. ...

  • '북극해 식어 빙하기? 엉터리 기사의 전말'북극해 식어 빙하기? 엉터리 기사의 전말

    조홍섭 | 2013. 09. 12

    영국 일요판 타블로이드 신문 엉터리 보도, NASA 발표인 것처럼 인용 북극해 얼음 작년 기록적 축소 대비 증가일뿐 평균보다 작아, 장기추세는 그대로     “북극해에 얼음이 60%나 늘었다네요. 언제는 전부 녹는다더니….”  11일 오후 동...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