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피 찌꺼기로 친환경퇴비 17만 포대 만든다

김정수 2016. 04. 14
조회수 33071 추천수 0
일반 생활폐기물과 함께 버려지는 ‘커피 찌꺼기(이하 커피박)’가 친환경 퇴비로 재활용된다.
환경부는 14일 서울 종로 스타벅스 광화문역점에서 ㈜스타벅스커피코리아(이하 스타벅스), (사)자원순환사회연대와 함께 커피박을 모아 퇴비로 만드는 ‘커피박 재활용 활성화 시범사업 참여협약’을 체결한다고 13일 밝혔다.
커피박은 전국의 커피전문점에서만 해마다 10만t 이상(완전 건조됐을 때 기준) 발생하는데, 대부분 생활폐기물과 함께 종량제봉투에 넣어져 매립되고 있다는 게 환경부의 추정이다.
커피박에는 중금속 등의 불순물이 섞여 있지 않고, 질소가 풍부하며, 인·칼륨 등 퇴비에 요구되는 다른 필수 성분도 공정규격 이상 함유돼 있다. 게다가 커피 특유의 향 때문에 악취가 나지 않는 양질의 친환경 퇴비 생산이 가능하다.
스타벅스에서 올해 발생될 3500톤의 커피박이 전량 재활용되면, 모두 17만5000 포대의 친환경 퇴비가 만들어져 농가에 공급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환경부는 이번 스타벅스와의 협약을 발판으로 커피박의 가치 창출을 위한 환경부-커피전문점 간 성공적인 상생 모델을 구축해 국내 다른 커피전문점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김정수 선임기자 jsk21@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가을철 조개 안에 알 낳는 담수어 납지리의 비밀가을철 조개 안에 알 낳는 담수어 납지리의 비밀

    조홍섭 | 2020. 09. 23

    경쟁 피해 10월 산란, 조개 속 휴면 뒤 4월 나와납자루아과 물고기는 살아있는 조개껍데기 속에 알을 낳는 특이한 번식전략을 구사한다. 알에서 깬 새끼가 헤엄칠 만큼 충분히 자란 뒤 조개를 빠져나오기 때문에 적은 수의 알을 낳고도 번식 성...

  • 쓸모없다고? 코끼리 사회에서 늙은 수컷도 중요하다쓸모없다고? 코끼리 사회에서 늙은 수컷도 중요하다

    조홍섭 | 2020. 09. 22

    젊은 수컷에 역경 이길 지식과 경험 제공…‘불필요하다’며 트로피사냥, 밀렵 대상나이 든 아프리카코끼리 암컷의 생태적 지식과 경험이 무리의 생존에 필수적이라는 사실은 잘 알려져 있다. 그러나 늙은 수컷 또한 암컷 못지않게 코끼리 사회에서 ...

  • 얼어붙은 설원의 다람쥐, ‘도토리 점심’만 먹을까?얼어붙은 설원의 다람쥐, ‘도토리 점심’만 먹을까?

    조홍섭 | 2020. 09. 18

    캐나다 북극토끼 사체 청소동물 24종, 4종의 다람쥐 포함 캐나다 북서부 유콘 준주의 방대한 침엽수림에서 눈덧신토끼는 스라소니 등 포식자들에게 일종의 기본 식량이다. 눈에 빠지지 않도록 덧신을 신은 것처럼 두툼한 발을 지닌 이 토끼는 ...

  • ‘노래하는 고대 개' 뉴기니서 야생종 발견‘노래하는 고대 개' 뉴기니서 야생종 발견

    조홍섭 | 2020. 09. 17

    `늑대+고래’ 독특한 울음 특징…4천m 고원지대 서식, ‘멸종’ 50년 만에 확인오래전부터 호주 북쪽 세계에서 두 번째로 큰 섬 뉴기니에는 독특한 울음소리의 야생 개가 살았다. 얼핏 늑대의 긴 울음 같지만 훨씬 음색이 풍부하고 듣기 좋아 ‘늑...

  • ‘겁 없는 야생닭’ 골라 10대 육종했더니 가축 닭 탄생‘겁 없는 야생닭’ 골라 10대 육종했더니 가축 닭 탄생

    조홍섭 | 2020. 09. 16

    1만년 전 가축화 재현 실험…온순해지면서 두뇌 감소 현상도동남아 정글에 사는 야생닭은 매우 겁이 많고 조심스러워 좀처럼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다. 8000∼1만년 전 이들을 가축화하려던 사람들이 했던 첫 번째 일은 아마도 겁 없고 대범한 닭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