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태화강에는 어떤 생물들이 살고 있을까?

신동명 2017. 05. 18
조회수 9759 추천수 0
울산시, 6월3~4일 태화강대공원에서 ‘2017 울산 바이오블리츠’ 개최
24시간 동안 주변의 확인 가능한 모든 생물 종 탐사…31일까지 참가자 모집
지난해 6월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열린 ‘2016 울산 바이오블리츠’ 야간 곤충탐사활동 모습.
지난해 6월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열린 ‘2016 울산 바이오블리츠’ 야간 곤충탐사활동 모습.

















울산시는 다음달 3~4일 1박2일 동안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다양한 생물들의 서식실태를 파악하는 ‘2017 울산 바이오블리츠’(BioBlitz·생물다양성탐사) 행사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이 행사는 울산시가 주최하고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와 ㈜한국환경생태기술연구소 등이 후원하며, 19일부터 3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바이오블리츠’는 생물 분야 전문가와 일반인, 학생들이 함께 모여 24시간 동안 주변에서 확인할 수 있는 모든 생물 종을 찾아 기록하고 목록으로 만드는 과학 탐사·참여활동이다. 애초 국립수목원과 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가 지난 2010년 ‘바이오블리츠 코리아’라는 이름으로 경북 봉화에서 시작해, 2011년 경기도 가평, 2012년 강원도 대관령, 2013년 강원도 청태산, 2014년 서울 서울숲, 2015년 울산 태화강대공원 등에서 진행해왔다. 이에 울산시는 2015년 태화강대공원 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른 데 힘입어 전국 20대 생태관광지로 지정된 태화강을 널리 알리고 도심 안에서 생물 다양성 보전활동의 중요성을 폭넓게 인식시켜 가기 위해 지난해부터 ‘울산 바이오블리츠’라는 이름으로 자체 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는 생태전문가와 함께하는 ‘생물탐사’(워크)와 ‘생물 이야기’(토크)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총 25개의 환경과 생물 다양성 이벤트를 경험할 수 있는 홍보부스도 마련된다. 지난해엔 태화강 일대에서 식물류 어류 포유류 조류 곤충류 수서생물류 양서파충류 등 7개 분야에 걸친 탐사 결과 모두 408종의 생물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참가 신청은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 누리집(taehwa-ecotourism.or.kr) 이나 전화(052-227-4111)로 하면 된다. 참가자에게는 도시락과 탐사수첩, 티셔츠 등을 준다. 참가비 1만원.

윤영찬 울산시 환경정책과장은 “우리가 보전해야 할 태화강 주변의 다양한 생물을 확인하고, 특히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살아있는 생명의 소중함과 자연환경 보전 의식을 일깨워주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울산/신동명 기자 tms13@hani.co.kr, 사진 울산시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올해의 ‘뚱보’ 곰, 640킬로 ‘747' 선정올해의 ‘뚱보’ 곰, 640킬로 ‘747' 선정

    조홍섭 | 2020. 10. 26

    브룩스강 연어 잡이 나선 2200여 불곰 대상 온라인 투표 결과점보기에서 이름을 얻은 이 거대한 수컷 불곰이 연어 사냥 명당에 나타나면 다른 불곰은 자리다툼은커녕 슬금슬금 자리를 피하기 바쁘다. 미국 알래스카 캐트마이 국립공원 및 보호구역...

  • ‘3D 가짜 거북 알’로 불법 유통망 추적‘3D 가짜 거북 알’로 불법 유통망 추적

    조홍섭 | 2020. 10. 23

    코스타리카서 현장 시험 성공, 1시간마다 위치 정보 전송입체(3D) 프린터로 만들어 겉모습은 진짜와 똑같고 안에는 위성 위치추적 장치를 넣은 가짜 거북 알이 개발돼 불법 채취꾼을 잡고 유통망을 파악하는 데 쓰일 수 있게 됐다. 중미 코스...

  • 우리 몸엔 늦가을과 늦봄 두 계절만 있다우리 몸엔 늦가을과 늦봄 두 계절만 있다

    조홍섭 | 2020. 10. 22

    늦가을엔 바이러스 감염 대응…‘겨울잠’ 단백질도 많아져온대지역에 사는 사람이라면 4계절은 가장 분명한 환경 변화이다. 그러나 실제로 우리 몸은 4계절이 아닌 2계절을 산다는 사실이 분자 차원의 추적 연구결과 밝혀졌다.미국 스탠퍼드대 연구자...

  • 꽃샘추위 한 번에 어린 제비 사망률 곱절로꽃샘추위 한 번에 어린 제비 사망률 곱절로

    조홍섭 | 2020. 10. 21

    더워진 봄 산란 앞당기면 새끼 굶주릴 위험 커져, 30년 장기연구 결과기후변화는 평균으로 오지 않는다. 봄은 일찍 찾아오고 평균기온은 오르지만 꽃샘추위는 잦아진다. 동물이 기후변화에 적응하는 일이 만만치 않다는 사실이 장기 현장연구로 밝혀...

  • 한국인에는 비만과 당뇨 막는 ‘쌀밥 유전자’ 있다한국인에는 비만과 당뇨 막는 ‘쌀밥 유전자’ 있다

    조홍섭 | 2020. 10. 19

    인도보다 3천년 앞서 쌀 재배, 고혈당 막는 유전적 적응 일어나한국인을 비롯한 동아시아인은 오랜 벼농사 덕분에 고탄수화물 식사로 인한 비만과 당뇨병 등의 부작용을 막는 유전적 적응을 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오랜 목축 역사가 있는 유럽 ...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