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기보다 큰 고라니 기습한 검독수리

윤순영 2017. 11. 17
조회수 21555 추천수 0

무심하게 지나치듯 하다 되돌아와 습격, 고라니는 앞발들고 역습

최고 사냥꾼 검독수리…사슴, 여우, 코요테, 불곰 새끼까지 덮쳐


크기변환_DSC_1468_00001.jpg » 천수만의 검독수리. 세계적 보호새로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이다.


11월 13일 충남 천수만에서 탐조하던 중이었다. 갑자기 나타난 검독수리 한 마리가 고라니를 공격하는 장면을 목격하게 되었다너무 먼 거리였고 아지랑이가 심하게 피어올라 촬영조건은 아쉬웠지만 이런 진귀한 모습을 사진으로 담게 돼 다행이었다.


 검독수리의 고라니 사냥 연속 동작


크기변환_YSY_0698_00001.jpg » 고라니가 검독수리를 물끄러미 쳐다본다.


크기변환_YSY_0703_00001.jpg » 검독수리가 고라니 주변을 무관심한 듯 지나간다.


크기변환_YSY_0767_00001.jpg » 검독수리가 방향을 순식간에 틀어 고라니를 공격한다.


크기변환_YSY_0769_00001.jpg » 고라니가 갑작스런 공격에 소스라치게 놀란다.


크기변환_YSY_0770_00001.jpg » 고라니는 검독수리의 느닷없는 공격에 어찌할 바를 모른다.


크기변환_YSY_0771_00001.jpg » 당황하여 검독수리를 쳐다보는 고라니.


크기변환_YSY_0772_00001.jpg » 고라니도 정신을 가다듬고 앞발을 들고 몸을 세워 공격해 본다.


크기변환_YSY_0773_00001.jpg » 검독수리의 공격은 계속된다.


크기변환_YSY_0774_00001.jpg » 검독수리의 공격에서 벗어나려는 고라니.


크기변환_YSY_0775_00001.jpg » 검독수리의 날카로운 발톱 공격을 받아 주저앉는 고라니.


크기변환_YSY_0776_00001.jpg » 가까스로 빠져나가 도망가는 고라니.


크기변환_YSY_0777_00001.jpg » 고라니가 옆으로 빠져 나간다.


크기변환_YSY_0778_00001.jpg » 검독수리가 방향을 바꿔 다시 추격에 나선다.


크기변환_YSY_0779_00001.jpg » 죽기 살기로 도망치는 고라니.


크기변환_YSY_0780.jpg » 검독수리는 엉덩이를 보이며 도망치는 고라니를 더는 추격하지 않았다.


고라니는 상처를 입은 채 도망쳤고 검독수리는 공격을 중단했다. 짧은 순간 생과 사의 갈림길에서 고라니의 운이 좋았다. 이런 광경을 다시는 목격할 수 없겠다 라는 생각이 스쳐갔다.


검독수리는 맹금류 가운데 최고의 사냥꾼으로 꼽힌다. 몽골에서 늑대 사냥에 널리 쓰여 유명하다. 주로 토끼, 마못 등 작은 동물을 사냥하지만 가축은 물론 붉은사슴, 대륙사슴, 노루, 사향노루, 산양, 여우, 코요테, 불곰 새끼 등 대형동물도 가리지 않는다(■ 관련 기사러시아 검독수리, 사슴 사냥 첫 확인).


천수만에서는 2012년에도 사진작가 윤주문씨가 어린 고라니를 사냥하는 검독수리 사진을 촬영한 바 있다(■ 관련 기사: 겁없는 어린 검독수리 고라니 덮치는 순간 포착).


·사진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한겨레 환경생태 웹진 <물바람숲> 필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윤순영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한국야생조류보호협회 이사장. 김포의 재두루미 지킴이. 한강 하구 일대의 자연보전을 위해 발로 뛰는 현장 활동가이자 뛰어난 사진작가이기도 하다.
이메일 : crane517@hanmail.net      
블로그 : http://plug.hani.co.kr/crane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평생 한 번 보기 힘든 희귀 나그네새 검은뺨딱새평생 한 번 보기 힘든 희귀 나그네새 검은뺨딱새

    윤순영 | 2019. 06. 11

    잠깐 마주쳤던 기억만 남기고 훌쩍 날아가검은뺨딱새는 1987년 5월 대청도에서 1개체가 처음으로 확인된 이후 1988년 대청도, 2004년 어청도, 2005년 소청도, 2006년에는 전남 홍도에서 관찰됐다. 기록이 손꼽을 만큼만 있는 희귀한 새다. 지난 ...

  • 오렌지빛 가슴의 나르키소스, 황금새를 만나다오렌지빛 가슴의 나르키소스, 황금새를 만나다

    윤순영 | 2019. 05. 13

    어청도 찾은 희귀 나그네새…사람 두려워 않는 앙징맞은 새황금은 지구에서 가장 가치 있는 물질이다. 밝은 황색 광택을 내고 변색하거나 부식되지 않아 높게 치는 금속 가운데 하나다.이름에 황금을 올린 새가 있다. 월동지와 번식지를 오가면서 ...

  • “날개가 투명한 나비 보셨나요?”“날개가 투명한 나비 보셨나요?”

    조홍섭 | 2019. 03. 12

    안데스 운무림서 촬영…포식자 회피 추정하지만 생태는 수수께끼날개를 통해 배경이 선명하게 보이는 투명한 나비가 중앙·남 아메리카에 산다. 아름답고 신비로운 이 나비 사진이 2018년 생태학자들이 찍은 ‘올해의 사진’으로 뽑혔다.과학기술과 의학...

  • 개구리 잡고, 딱정벌레 잡고…더워도 호반새는 지치지 않았다개구리 잡고, 딱정벌레 잡고…더워도 호반새는 지치지 않았다

    윤순영 | 2018. 08. 03

    [윤순영의 자연관찰 일기]불에 달군 듯 붉은 부리의 여름철새, 7월말 번식개구리, 도마뱀, 딱정벌레 이어 마지막 잔치는 뱀 40도를 육박하는 엄청난 폭염이 찾아왔다.&...

  • 새끼가 76마리? 어느 비오리 엄마의 ‘극한 육아’새끼가 76마리? 어느 비오리 엄마의 ‘극한 육아’

    조홍섭 | 2018. 07. 26

    미국 미네소타 호수서 조류 사진가 촬영남의 알 받은 데다 이웃 새끼 입양한 듯 “새끼를 몇 마리 입양한 비오리 같네요”지난달 23일 미국인 아마추어 조류 사진가인 브렌트 시제크는 미네소타주 베미지 호수에서 촬영한 사진을 사회관계망 서비스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