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둑이’ 박쥐 발견

조홍섭 2013. 04. 12
조회수 21613 추천수 0

중앙아프리카 남수단서, 검은 바탕에 연노랑 반점과 띠 무늬 선명

새로운 속으로 미 과학자 보고, 1940년대 이미 발견했으나 지나쳐

 

 new bat.jpg » 남수단에서 발견된 새로운 박쥐. 사진=디안 리더, 미국 버크넬 대

 

검은 바탕에 옅은 노랑 무늬의 반점과 띠 무늬가 나 있는 ‘바둑이’ 형태의 새로운 박쥐가 중앙아프리카에서 발견됐다.

 

디안 리더, 미국 버크넬 대학 동물학자는 최근 온라인 공개 학술지 <주키스>에 실린 논문에서 ‘니움바하 수페르바’로 이름붙인 이 박쥐를 새로운 속으로 분류했다. 이 학명은 박쥐를 채집한 남수단 방강가이 보호구역 토착어로 “매우 특이하다” 또는 “드물다”는 뜻이다.
 

연구자는 당시 “이 박쥐를 보자마자 인생에 다시 못 올 순간이 왔음을 직감했다.”라고 말했다. 그만큼 이 박쥐는 기존의 박쥐와 너무나도 다른 모습이었다. 포유류에서 새로운 종, 더구나 속을 발견하는 일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
 

new bat2.jpg » 새로운 속으로 밝혀진 박쥐의 배(위)와 등 모습. 사진=디안 리더, 미국 버크넬 대학

 

new bat3.jpg » 신속 박쥐의 머리 모습. 사진=디안 리더, 미국 버크넬 대학

 

그러나 미국에 돌아와 박물관의 표본을 확인해 본 결과 몇 점의 표본이 이미 채집돼 있음을 알 수 있었다. 1947년 헤이만이란 과학자는 이 박쥐를 가나에서 채집해 보고했지만 이미 알려진 종의 아종으로 보았다.
 

이번 연구에서는 이 박쥐가 덩치가 크고 두개골의 형태 등이 다른 박쥐와 전혀 달라 새로운 속으로 분류될 수 있음을 밝혔다.

 

ZooKeys-285-089-g007.jpg » 새로 발견된 박쥐가 채집된 장소. 서로 멀리 떨어진 서식지에 드물게 서식하고 있어 보호가 필요함을 보여준다. 그림=디안 리더, 미국 버크넬 대학

 

기사가 인용한 논문 원문 정보: 

ZooKeys 285: 89?115, doi: 10.3897/zookeys.285.4892
A new genus for a rare African vespertilionid bat: insights from South Sudan
DeeAnn M. Reeder 1,†, Kristofer M. Helgen 2,‡, Megan E. Vodzak 1,§, Darrin P. Lunde 2,|, Imran Ejotre
http://www.pensoft.net/journals/zookeys/article/4892/a-new-genus-for-a-rare-african-vespertilionid-bat-insights-from-south-sudan

 

조홍섭 환경전문기자 ecothink@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홍섭 기자
20년 넘게 환경문제를 다뤄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환경전문기자를 역임했으며 웹진 물바람숲의 운영자입니다. 인간과 자연의 공존, 과학기술과 사회 문제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네이버에 <한반도 자연사>를 연재했고 교육방송(EBS)의 <하나뿐인 지구>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트위터 : eco_think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봄꽃 속에 달아오른 원앙의 짝짓기 열기봄꽃 속에 달아오른 원앙의 짝짓기 열기

    윤순영 | 2018. 04. 17

    화려한 쪽이 이긴다, 필사적인 깃털 다듬기 전쟁짝 지키랴, 한눈 팔랴…절정의 순간은 물에 잠겨 해마다 경기도 김포 장릉 연못에서는 봄·가을 이동 중에 머무는 원앙을 볼 수 있다. 이...

  • 물 싫은 삵이 갯골을 뛰어넘는 법물 싫은 삵이 갯골을 뛰어넘는 법

    윤순영 | 2018. 04. 10

    천수만 삵, 무슨 일인지 갯골 건너 대낮 이동폭이 좁은 곳을 신중히 골라 ‘훌쩍’ 그러나… 지난해 천수만에서 우연히 삵을 만났다. 야행성이지만 낮에&nbs...

  •  나무 타는 꿩, 들꿩을 아십니까 나무 타는 꿩, 들꿩을 아십니까

    윤순영 | 2018. 04. 03

    이른봄 귀룽나무 새싹 뜯으러 나무 오른 ‘숲 속의 은둔자’암·수 모두 머리 깃 나고 다리에 깃털 돋은 ‘원시적’ 모습 3월16일 경기도 남양주시 예봉산 중턱에서 들꿩을 관찰했다. 비교적&nb...

  • 귀여운 얼굴, 잔인한 야생성…예봉산 족제비를 만났다귀여운 얼굴, 잔인한 야생성…예봉산 족제비를 만났다

    윤순영 | 2018. 03. 27

    황금빛 혼인색, 물흐르듯 매끄럽고 빠르게 이동안마당 출몰해 쥐 없애던 '복덩이' 이젠 드물어3월 17일 경기도 남양주시 예봉산에서 20여년 만에 족제비를 만났다. 족제비는 계곡물이 흐르는 바위 사이를 오가며 은밀하고 빠르게 움직였다. 순식...

  • 마음은 벌써 번식지에, 화사한 깃털 뽐내는 황여새마음은 벌써 번식지에, 화사한 깃털 뽐내는 황여새

    윤순영 | 2018. 02. 28

    산수유 마을 '잔칫상'에 몰려들어 열매 포식참빗으로 빗은 몸매에 형광빛 꼬리 깃털 눈길입춘이 지나면서 우리나라를 찾아와 겨울을 난 새들의 생활과 신체에 변화가 일어나기 시작한다. 유난히 추웠던 올겨울 추위는 아직 가시지 않았지만 겨울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