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해·서해는 바다가 1억t 폐수처리장?

신동명, 구대선 2016. 03. 09
조회수 34548 추천수 0
부산·울산·포항·군산 등 앞바다에
28년간 육상 폐기물 20㎝이상 쌓여
환경연합 “오염자 부담원칙 적용해야”

1988년부터 지난해까지 28년 동안 동해와 서해 바다 3곳에 1억t 이상 육상폐기물이 버려져 폐기물이 바다 바닥에 20㎝ 이상 두껍게 쌓인 것으로 조사됐다.

부산·울산·포항환경운동연합과 환경운동연합 바다위원회는 8일 기자회견을 열어 “해경과 환경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 1988년 해양투기량이 공식 기록되고부터 올해 1월 육상폐기물 해양투기가 전면 금지되기까지 부산과 울산 앞바다 ‘동해정’, 경북 포항 앞바다 ‘동해병’, 전북 군산 앞바다 ‘서해병’ 등 3곳의 투기해역에 버려진 육상폐기물 총량은 1억3388만1000t으로 집계됐다. 육상폐기물 투기해역의 바다 밑바닥엔 폐기물이 20㎝ 이상 두껍게 쌓이고, 비교적 최근에 쌓인 3~5㎝ 깊이까지는 그 아래보다 오염이 더 심하게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들 단체가 공개한 해양수산부의 투기해역 환경모니터링 보고서를 보면, 동해병 해역 폐기물은 산업폐수가 45%(2863만t)로 가장 많았고, 가축분뇨 16%(1043만t), 하수오니 14%(982만7000t), 음식폐기물 12%(736만3000t), 인분 4%(244만9000t) 차례였다. 공해 기업을 위한 폐수처리장으로 전락한 것이다. 이곳에서 잡힌 대게는 비투기해역에서 잡힌 것보다 근육 속 수은 오염도가 무려 11배 이상 높았다.

동해정 해역 폐기물은 인분이 53%(1552만8000t)로 가장 많았고, 가축분뇨 27%(785만t), 준설물 12%(364만1000t), 산업폐수 7%(200만5000t) 차례였다. 동해정 해역이 인분과 가축분뇨로 ‘똥바다’ 수준으로 변했다는 것이다. 특히 수은 2배, 크롬 1.56배 등 중금속 오염도가 비투기해역보다 크게 높았다.

최예용 환경연합 환경보건시민센터 소장은 “육상폐기물을 매립·소각·재이용하는 것보다 바다에 버리는 비용이 더 싸다고 여겨 그동안 해양투기가 허용됐는데, 이로 인한 바다와 수산물 오염으로 국민건강과 해양생태계를 망친 사회적 비용은 개별 기업의 이윤을 훨씬 초과한다. 산업계에 오염자 부담 원칙을 적용해 해양생태계 회복에 필요한 비용을 부담시켜야 한다”고 지적했다.

구대선 신동명 기자 tms13@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신동명 한겨레신문 기자
이메일 : tms13@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얼굴에 손이 가는 이유 있다…자기 냄새 맡으려얼굴에 손이 가는 이유 있다…자기 냄새 맡으려

    조홍섭 | 2020. 04. 29

    시간당 20회, 영장류 공통…사회적 소통과 ‘자아 확인’ 수단 코로나19와 마스크 쓰기로 얼굴 만지기에 어느 때보다 신경이 쓰인다. 그런데 이 행동이 사람과 침팬지 등 영장류의 뿌리깊은 소통 방식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침팬지 등 영장류와 ...

  • 쥐라기 바다악어는 돌고래처럼 생겼다쥐라기 바다악어는 돌고래처럼 생겼다

    조홍섭 | 2020. 04. 28

    고래보다 1억년 일찍 바다 진출, ’수렴 진화’ 사례 공룡 시대부터 지구에 살아온 가장 오랜 파충류인 악어는 대개 육지의 습지에 산다. 6m까지 자라는 지상 최대의 바다악어가 호주와 인도 등 동남아 기수역에 서식하지만, 담수 악어인 나일악어...

  • ‘과일 향 추파’ 던져 암컷 유혹하는 여우원숭이‘과일 향 추파’ 던져 암컷 유혹하는 여우원숭이

    조홍섭 | 2020. 04. 27

    손목서 성호르몬 분비, 긴 꼬리에 묻혀 공중에 퍼뜨려 손목에 향수를 뿌리고 데이트에 나서는 남성처럼 알락꼬리여우원숭이 수컷도 짝짓기철 암컷을 유혹하기 위해 과일 향을 내뿜는다. 사람이 손목의 체온으로 향기를 풍긴다면, 여우원숭이는 손목 분...

  • 뱀을 향한 뿌리 깊은 공포, 새들도 그러하다뱀을 향한 뿌리 깊은 공포, 새들도 그러하다

    조홍섭 | 2020. 04. 23

    어미 박새, 뱀 침입에 탈출 경보에 새끼들 둥지 밖으로 탈출서울대 연구진 관악산서 9년째 조사 “영장류처럼 뱀에 특별 반응” 6달 된 아기 48명을 부모 무릎 위에 앉히고 화면으로 여러 가지 물체를 보여주었다. 꽃이나 물고기에서 평온하던 아기...

  • 금강산 기암 절경은 산악빙하가 깎아낸 ‘작품'금강산 기암 절경은 산악빙하가 깎아낸 ‘작품'

    조홍섭 | 2020. 04. 22

    북한 과학자, 국제학술지 발표…권곡·U자형 계곡·마찰 흔적 등 25곳 제시 금강산의 비경이 형성된 것은 2만8000년 전 마지막 빙하기 때 쌓인 두꺼운 얼음이 계곡을 깎아낸 결과라는 북한 과학자들의 연구결과가 나왔다. 북한의 이번 연구는 금강산을...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