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 기후변화 대책 세계 시민 목소리 모은다기후변화 대책 세계 시민 목소리 모은다 | 환경뉴스

    김정수 | 2015.04.22

    6월6일 세계 시민포럼 한국 등 50개국에서 열려, 파리 당사국 총회 제출 나라별 무작위 선발 시민 100명, 그룹토의로 결론 내는 숙의형 공론조사 방식     올해 말 프랑스 파리에서 열릴 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COP21)의 협상 테이블에는 지구를 기후변화에서 구하기 위해 각 나라가 감당해야...

  • 찬 물속 더운피, 백상아리와 참다랑어의 생존법찬 물속 더운피, 백상아리와 참다랑어의 생존법 [1] | 환경뉴스

    조홍섭 | 2015.04.21

    몸 내부 붉은근육 따뜻하게 유지, 높은 대사율로 2~3배 빠른 속도로 찬 바다 진출 해양포유류 비슷한 장거리 이동…4억5천만년 전 갈라진 상어와 다랑어 수렴진화 사례    중부 지방의 요즘 아침 기온인 10도이면 조금 선선해도 견딜 만하다. 그러나 이 온도의 물속이라면 한 시간 만에 목숨을 잃을...

  • 농촌 쓰레기 태우기, 건설기계 미세먼지 자동차 못잖다농촌 쓰레기 태우기, 건설기계 미세먼지 자동차 못잖다 | 환경상식 톺아보기

    장영기 | 2015.04.20

    초미세먼지 배출 비중 제조업체 이어 농촌쓰레기·건설기계·자동차 순 미세먼지의 20~40%는 공중 형성 2차 미세먼지…극초미세먼지도 문제      올해 들어 미세먼지 고농도 사태가 자주 벌어지면서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이야기를 많이 듣게 된다. 그런데 이 둘을 구분하지 않고 다 같은 먼지로 이해...

  • 한국계 귀신고래 베링해 건너 캘리포니아 오간다한국계 귀신고래 베링해 건너 캘리포니아 오간다 | 환경뉴스

    조홍섭 | 2015.04.17

    멕시코까지 왕복 2만2500㎞, 무선 추적장치로 이동 확인 2만마리 북미산 귀신고래가 서태평양으로 밀려왔을 수도     러시아 사할린에서 베링해를 건너 멕시코까지 5개월에 걸쳐 왕복한 귀신고래의 이동 궤적이 확인됐다. 이동 거리는  무려 2만 2500㎞로 포유동물 가운데 신기록이다. 흥미로운 ...

  • 한강하구 람사르습지 등록해, 김포를 생태도시로한강하구 람사르습지 등록해, 김포를 생태도시로 [1] | 윤순영의 자연의 벗

    윤순영 | 2015.04.16

    반세기 군사보호법 묶인 김포가 세계적 생태도시로 거듭날 기회 천혜의 자연과 교통 여건…피해의식 버리고 김포시민 지혜 모아야     람사르 협약의 정식 명칭은 '물새의 서식지로서 특히 국제적으로 중요한 습지에 관한 협약'이다. 1971년 이란 테헤란에서 북서쪽으로 약 150㎞ 떨어진 카스피해...

  • 고성 산불 그후 20년, 조림지와 자연복원지 차이고성 산불 그후 20년, 조림지와 자연복원지 차이 | 환경뉴스

    김정수 | 2015.04.15

    그을린 소나무 흔적 안고 신갈나무 등 참나무 숲으로 단일종 인공 조림지보다 자연복원지 숲 회복 빨라    봄철만 되면 전국 곳곳에서 크고 작은 산불이 나 숲속 동·식물은 물론 토양에까지 회복하기 어려운 피해를 남긴다. 1996년 4월23일 강원도 고성군 죽왕면의 한 군부대 사격장에서 시작된...

  • 식물도 간접흡연 니코틴 수천배 급증식물도 간접흡연 니코틴 수천배 급증 | 환경뉴스

    조홍섭 | 2015.04.14

    밀폐 온실서 담배 11개피 연기 맡은 서양박하, 하루 뒤 잔류 니코틴 1000배로 뿌리로도 니코틴 흡수 확인, 유럽연합은 꿀벌 붕괴 등 우려 니코틴 계 농약 금지     공기 속 오염물질을 흡수하는 능력이 있는 식물을 집안에 널리 기른다. 같은 방식으로 담배연기에 들어있는 니코틴을 식물이 흡...

  • 황사발원 내몽골 기후변화, 방목 이어 들쥐까지황사발원 내몽골 기후변화, 방목 이어 들쥐까지 | 환경상식 톺아보기

    이은주 | 2015.04.13

    황사 직접 영향 내몽골 후룬베이얼 사막화 급속 진전 확인 기온상승과 건조화, 과도한 방목, 들쥐와 마못 번창이 사막화 불러     올해는 2월부터 지독한 황사 때문에 모처럼 주말에 봄나들이도 못하고 집안에서 보내야 했다. 23일 서울의 미세먼지 농도는 1044㎍/㎥까지 치솟아, 황사의 계기 관...

  • 두루미 곡간 지었더니 참매부터 삵까지 '동물 천국'두루미 곡간 지었더니 참매부터 삵까지 '동물 천국' [1] | 윤순영의 자연의 벗

    윤순영 | 2015.04.10

    철원 두루미 곡간 개장 6개월, 기대 못미쳤지만 "첫 술에 배 부르랴" 두루미 생태 맞도록 세심하게 문제 보완하고 올 겨울 기다릴 터     지난해 11월11일 강원도 철원군 이길리에 두루미 곡간의 문을 열었다. 이후 두루미가 좋아하는 벼와 옥수수를 주며 기쁜 손님이 날아들기를 ...

  • ‘나무를 심은 사람들’의 고통, 숲 남기고 빚에 묻혀‘나무를 심은 사람들’의 고통, 숲 남기고 빚에 묻혀 | 조홍섭

    조홍섭 | 2015.04.09

    임종국·민병갈 전 재산 들여 심은 나무, 유지·관리 하다가 빚더미에 민간 식물원·숲 공익 기능 무시에 국·공립 식물원 난립도 타격 줘         장 지오노의 <나무를 심은 사람>은 짧지만 긴 여운을 남기는 이야기다. 원제는 “엘제아르 부피에, 내가 만난 가장 놀라운 사람...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