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 ‘금강송 상징’ 450살 삼산리 소나무 ‘영면’‘금강송 상징’ 450살 삼산리 소나무 ‘영면’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사명대사 의병 때 태어나”…천도재 열기로천연기념물 제350호…주민들 “관리 잘못 탓“     오대산 소금강 들머리를 450년 동안 지켜오던 기품 있고 아름다운 '삼산리 소나무'가 마침내 수명을 다했다. 금강송의 상징이던 이 소나무의 넋을 달래기 위한 천도재가 이달 말 열린다.   지난 4일...

  • 바나나, 추억으로만 남은 과일 될 수 있다바나나, 추억으로만 남은 과일 될 수 있다 | 조홍섭

    조홍섭 | 2008.11.11

    단일품종 약점, 치명적 병충해 땐 몰살       올들어 8월까지 우리나라 사람들이 먹어치운 바나나는 19만t으로 낱개로 치면 약 15억개에 이른다. 전 국민이 매주 하나꼴로 바나나 껍질을 벗긴 셈이다. 수입한 과일 가운데 오렌지, 파인애플, 포도를 제치고 가장 양이 많았다.   요즘 바나...

  • 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남한강의 마지막 특산식물멸종위기 몇번 넘나들며 여주 강변서 겨우 연명탱크부대 숙영·골재채취·낚시꾼 등 발길 무방비     세계에서 마지막 남은 경기도 여주군의 단양쑥부쟁이 자생지를 어린이식물연구회 회원들이 조사하고 있다. 조홍섭 전문기자   일본인 식물학자 기타무라는 1937년 충북 수안...

  • 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남한강의 마지막 특산식물멸종위기 몇번 넘나들며 여주 강변서 겨우 연명탱크부대 숙영·골재채취·낚시꾼 등 발길 무방비     세계에서 마지막 남은 경기도 여주군의 단양쑥부쟁이 자생지를 어린이식물연구회 회원들이 조사하고 있다. 조홍섭 전문기자   일본인 식물학자 기타무라는 1937년 충북 수안...

  • 내 차 하루 쉬면 휴대폰 충전 대기전력 11년치내 차 하루 쉬면 휴대폰 충전 대기전력 11년치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컴퓨터 끄고 플러그도 뽑아야지. 왜 쓰지 않는 휴대폰 충전기는 전원에서 빼놓지 않지?"   요즘 부쩍 기후변화를 걱정하는 엄마가 외출에 앞서 아이에게 잔소리를 늘어놓는다. 더운 물로 목욕하고 경기도 일산 집에서 차를 몰고 서울 마포의 외가댁에 가려는 참이다.   작은 에너지라도 절약...

  • 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오리농법 ‘시범논’ 가보니논 1㏊ 실지렁이 1500만마리, 깔따구 200만마리생물다양성 농법, 생산비 절감…소출 줄지 않아     쌀은 실지렁이와 깔따구가 만든다?   지난달 24일 아이쿠프 생협의 '환경 창조 시범 논'이 자리잡은 충남 홍성군에 가서야 비로소 생협 회원들의 이런 말 뜻을 알 수...

  • 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오리농법 ‘시범논’ 가보니논 1㏊ 실지렁이 1500만마리, 깔따구 200만마리생물다양성 농법, 생산비 절감…소출 줄지 않아   쌀은 실지렁이와 깔따구가 만든다?   지난달 24일 아이쿠프 생협의 '환경 창조 시범 논'이 자리잡은 충남 홍성군에 가서야 비로소 생협 회원들의 이런 말 뜻을 알 수 있었다...

  • ‘생태체험’, 물범도 관광객도 백령도도 웃었다‘생태체험’, 물범도 관광객도 백령도도 웃었다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주민 참여 국내 첫 출범 자연 보전·지역경제 활성화 ‘두 마리 토끼’추억의 고기잡이 ‘대후리’ 복원 재미 두배       “물범이 웃고 있어요.” “와! 귀엽다.”   지난 28일 백령도 동쪽 하늬바위 근처의 해안초소에서 아이들이 망원경에서 눈을 떼지 못한 채 환호성을 올렸다. 전날 배를...

  • 가장 많은 바다쓰레기는 담배꽁초가장 많은 바다쓰레기는 담배꽁초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전국 32곳 조사…개수로 따져 전체 21%비닐봉지, 부표, 유리병, 플라스틱병 순     당신이 무심코 서울시내 길바닥에 내던진 담배꽁초는 아마도 몇 달 뒤에는 인천 앞바다에 떠다닐 가능성이 높다.   우리나라 해안과 바다밑에서 수거한 쓰레기 가운데 가장 많은 것은 담배꽁초로 전체의 21%를 ...

  • ‘새는 열 잡기’ 저에너지 주택 열올리는 독일‘새는 열 잡기’ 저에너지 주택 열올리는 독일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독일 열손실과의 전쟁일반 재건축보다 비용 5% 더 쓰고 효과는 만점여름 열 저장해 겨울에, 겨울 찬공기 여름에 써     에너지 컨설팅이 직업인 마틴 슈나우스는 예술가, 정치인 등 뜻이 맞는 사람들과 함께 앞으로 1백년 뒤 지구의 석유가 고갈된 뒤에도 쓸 수 있는 집을 짓기로 했다. 석유...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