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겨울 불침번

조회수 12197 추천수 0 2012.01.03 05:04:38

(겨울 불침번)

 

지금이야말로 올겨울의 어김없는 한복판, 연일을 낮에도 묵중한 안개가 짙게 흐리던 날씨도 제 무게에 지쳤는지 햇살이 문득 빤하기로 일천함이 당연할 들녘엘 모처럼 나가 보았습니다. 역시나 ‘광대나물’ 예쁜이가 혼자 실눈을 뜨고 흐르는 계절을 빠짐없이 지켜보고 있었습니다. 게으른 누구네 입장에선 그저 고마운 일이려니 꽃의 화사함이 무한히 귀한 시절엔 이나마도 예뻐 죽겠습니다.

겨울불침번.jpg 

 

광대나물 실눈 뜬 사진도 미리 알고 초 접사영역으로 찍어 화면에서 확대하니 확인될 뿐, 우리네 맨눈으론 거의 보이지 않을 만큼 너무도 작다는 사실을 양지하시기 바랍니다. 님들 지금 바로 곁에도 이렇게 의연한 예쁜이가 분명히 새봄과 희망이란 이름으로 존속하고 있다는 상기에 다름이 없음입니다.

먼 이웃 어떤 마을에선 벌써 눈 속에 복수초가 꽃을 피웠다지만, 그건 그쪽 마을 사정일 뿐, 부럽지도 않거니와 여기 내 고장에선 예가 임자일 따름이니, 봄날이다 싶으면 얼른 이제의 샛눈을 활짝 떠줄 겁니다.

아침저녁으로 햇살의 길이도 제법 길어짐을 느끼겠더니 개화도 멀지 않았습니다. 잔잔한 흥분이 기대감을 타고 전신을 감돌아 흐르더이다. 봄, 가까운 봄이랍니다.

 

상상이 잘 안 되신다고요? 자요.

봄날 4월 하순에 활짝 핀 광대나물 본 모습은 이렇게 생겼습니다.

겨울불침번1.jpg 

 

지금 광대나물 줄기에 매달려 새봄을 함께 구가하는 곤충은 ‘두쌍무늬노린재’라고 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39 다른 삶을 이야기한다, '전환의 상상력' 컨퍼런스 조홍섭 2011-10-10 12231
538 '원자력클러스터, 경북을 살리는 길인가?' 토론회 조홍섭 2011-10-12 12232
537 [화보] 새로운 가족을 기다립니다 imagefile 물바람숲 2012-10-18 12249
536 천리포수목원, 2박3일 심층 식물 공부 조홍섭 2014-06-24 12308
535 지하철에서 눈길 끄는 이런 광고 imagefile 조홍섭 2013-08-06 12313
534 계사년 하례 imagefile 고충녕 2013-01-02 12317
533 [포토에세이] 손 좀 빌려주세요 imagefile kocyoung 2011-11-15 12366
532 신응수 대목장 특강 ‘문화재 복원 나무이야기’ 조홍섭 2011-10-14 12372
531 제10회 환경책큰잔치 열려 조홍섭 2011-11-03 12397
530 클린 원정대 (명상편지 6) pumuri 2011-08-24 12425
529 '민통선 자전거 도로, 과연 친환경적인가' 포럼 image 조홍섭 2011-10-13 12441
528 10월20일- 태양과 바람의 나라를 꿈꾸다 imagefile beat7 2012-09-13 12461
527 뭘 보니 ...무얼 생각해? minchmin 2012-04-15 12465
526 `아줌마 수다로 풀아가는 핵 이야기' 시사회 imagefile 조홍섭 2012-02-06 12489
525 오키나와 듀공 살리기, 서명 부탁합니다 imagefile 조홍섭 2013-11-20 12513
524 낙동강 내성천 도보순례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1-08-11 12552
523 호랑이 융합 포럼 조홍섭 2013-02-12 12580
522 한국호랑이 한국표범 보전을 위한 학술강연회 조홍섭 2011-11-03 12607
521 환경독성 포럼-가습기 살균제 사고 계기로 본 생활용품 안전 imagefile 조홍섭 2011-12-09 12613
520 한국의 원자력안전문제, 이렇게 개혁하자 조홍섭 2012-03-26 12621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