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꽃)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꽃, 벼꽃이 피었습니다.

 

rice0.jpg 

 

이 서방 네 아래 위 무논에도 벼꽃은 어김없이 피었습니다.

지구상 수많은 인종을 먹여 살리는 알곡의 중요도에 비해 워낙 음전한 모습으로 자세히 들여다보지 않으면 눈에 띄기조차 어려운 유백색의 꽃을 기어코 피워냈습니다. 광채도 없이 음전하거니와 며칠 버티진 못합니다. 그저 다소곳이 제 몫을 수행할 수만 있다면 아예 눈에 띄지 않는다 해도 전혀 서운해 할 것 같지 않습니다. 그래 그런지 벼꽃을 수정시켜주는 친구들은 주간형 곤충들이 아니라 산들바람과 야간의 나방이들이 주류를 이룹니다. 하지만 이참엔 웬 꿀벌이 다 찾아왔습니다.

 

  rice1.jpg

 

수수만년 우리네 충실한 사계절 먹거리 주곡이 되어 대를 이어 이 땅에서 살게 하는 벼꽃이야말로 ‘생명의 꽃’ 그 자체이고말고요. 제아무리 지천으로 화사하고 크기도 큰 꽃들이 더 왕성하게 널려있어도 그는 일시적인 눈요깃거리일 뿐임을 우린 종종 잊기도 합니다. 잠시 마음을 위로 위무해 주는 관상용 꽃들을 무시해서가 아니라, 영육을 함께 아울러 건사토록해주는 너무나도 귀한 꽃이기에 이처럼 새삼스럽지도 않게 그러나 반듯하게 소개하고 싶습니다.

 

rice2.jpg 

-거기 푸른 가을하늘 위를 펄펄 날아다니는 깃동잠자리 한 쌍은 덤이랍니다.-

 

성숙의 계절 가을이 깊이 무르익으면 잘 숙성된 존재의 고귀함에도 불구하고 고개를 마저 숙이는 대표종입니다. 꽃도 워낙 음전한데다 열매까지 머리를 깊게 숙임이라니 생각할수록 귀하고 아름답다는 느낌은 단순히 예의상에 그침이 아니고말고요.

가을바람이 스쳐가는 물결처럼 황금빛 일렁임으로 하나하나 이들의 수고를 위로 줄 때 비로소 들려오는 천상의 잔잔한 타이름, 호소를 난 들을 줄 압니다.

“어서 나를 넉넉히 베어다 잡숫고 화엄세상 이승에서 길이 행복하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579 포스트 후쿠시마와 탈핵, 에너지 전환 시나리오를 모색하는 심포지엄 imagefile 조홍섭 2011-09-06 14646
578 지금 이대로의 내가 좋아 (명상편지 8) pumuri 2011-09-06 106384
577 "마지막 남은 모래강, 물속으로 걸어요" 조홍섭 2011-09-08 11793
576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02592
575 박원순 카메오 출연 영화 상영 imagefile 조홍섭 2011-09-14 11887
574 환경운동연합 후원의 밤에 초대합니다 image guk8415 2011-09-15 13955
573 여유 8 pumuri 2011-09-15 109128
572 (알림) 물바람숲 시스템 점검 안내입니다. admin 2011-09-16 26459
571 얼굴에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8) pumuri 2011-09-21 155507
570 "위험사회를 넘어 생명의 시대로" 시민환경학술대회 image 조홍섭 2011-09-21 13279
569 “사상 초유의 정전사태, 원인과 대책” 긴급 토론회 조홍섭 2011-09-21 12156
568 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명상편지 9) pumuri 2011-09-21 117043
567 [포토에세이] 좀사마귀의 최후 imagefile kocyoung 2011-09-24 24014
566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14488
565 [포토에세이] 매미훈장 imagefile kocyoung 2011-09-26 18411
564 80년생 전나무 숲에서 '숲 태교' 프로그램 조홍섭 2011-09-26 11519
563 여유 9 pumuri 2011-09-26 128618
562 [포토에세이] 물방울의 일생 imagefile [3] kocyoung 2011-09-27 22468
561 몸으로 나타나는 오행불균형(건강하게 사는 법 9) pumuri 2011-09-27 120301
» [포토에세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꽃 imagefile kocyoung 2011-09-28 172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