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연의 속도로, 낮고 느리게

 

거제도는 우리나라 섬 중 해안선 길이가 가장 긴 섬입니다.

800리에 달하는 해안선 길이는 지리산 둘레와 맞먹습니다. 거제도는 10개의 유인도와 52개의 무인도를 거느리고 있는데, 내도는 거제도에 딸린 섬의 섬인 셈입니다.

 

내도는 섬 전체가 식물원으로 알려진 외도 옆에 떠 있는 섬입니다.

선착장이 있는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리에서 바라볼 때 바깥쪽에 있는 게 외도(外島), 안쪽에 위치한 게 내도(內島)입니다. 내도와 외도는 전설도 공유하고 있는데, 옛날 대마도 가까이에 있던 외도(남자섬)가 구조라 마을 앞에 있는 내도(여자섬)을 향해 떠오는 것을 보고 놀란 동네여인이 ‘섬이 떠 온다’고 고함치자 그 자리에 멈췄다고 합니다.

 

 

11.jpg1.jpg

 

내도 숲은 동백나무로 시작해 소나무로 끝납니다.

동백나무 사이사이 감탕나무, 까마귀쪽나무, 육박나무 등 상록활엽수도 보이지만 그러곤 또 다시 동백나무입니다. 바다도 동백나무 사이로 보이고, 새도 동백나무에서 울고, 고라니도 동백나무를 헤치고 뛰어갑니다. 동백나무의 심연, 빽빽한 동백나무는 하늘도, 세상도 시야에서 차단합니다. 그래서 동백나무 사이로 들어오는 한 줄기 빛은 빛답게 환하고 눈부십니다.

 

* 2012 걷기 예찬은 국립공원을 걷습니다. 3월 걷기예찬은 ‘빛이 신비로운 섬, 내도’에 갑니다. 내도에 들어가기 전 지세포에서 서이말등대를 거쳐, 공곶이, 와현해변을 걷습니다. 비취빛으로 빛나는 바다와 바다를 바라보고 자라는 늘 푸른 나무를 맘껏 만나는 3월 걷기예찬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 언 제 : 2012년 3월 17~18일 (1박 2일)

- 어 디 로 : 한려해상국립공원

- 발 걸 음 : 거제고현버스터미널~지세포~서이말등대~공곶이~와현해변~구조라~내도(1박)~내도 숲~구조라~수정봉~거제고현버스터미널

- 준 비 물 : 새참, 물, 개인 상비약, 동백꽃을 닮은 옷차림과 글(노래), 1박 2일 삶에 필요한 것 등

- 참 가 비 : 60,000원

- 만나는곳 : 17일 낮 1시 거제고현버스터미널

- 물어보기 : 국립공원을 지키는 시민의 모임, 윤주옥 사무처장 011-9898-6547

windjuok@hanmail.net

 

---> 세부일정 자세히 보러가기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79 제 1회 지역에너지 학교- 에너지 자립마을 어떻게 만들까?- 이유진 2011-07-04 17956
» [걷기예찬] 빛이 신비로운 섬, 내도 imagefile 윤주옥 2012-03-13 17930
477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쉬었다가자 2008-11-21 17904
476 [자료실] 지난해 우리나라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세계 몇 위? imagefile 물바람숲 2012-08-13 17878
475 축하축하!! 여왕개미를꿈꾼다 2008-11-20 17724
474 [포토포엠] 콩대 화톳불 imagefile kocyoung 2011-12-19 17674
473 즐거운 새해 맞으시길 쉬었다가자 2008-12-29 17674
472 생태계 교란식물과의 소리없는 전투현장 lhj188 2015-09-02 17551
471 축하드립니다~!!! image 볼빨간 2008-11-20 17510
470 방사능 오염과 먹을거리 오염 한살림 토론회 조홍섭 2011-05-31 17504
469 ‘4대강 엑스파일’ 책 펴낸 수자원 전문가 최석범씨 imagefile anna8078 2011-07-20 17500
468 코리아 인터넷방송 kontv 보도입니다. pumuri 2010-11-15 17488
467 양치식물의 재발견 전시회 imagefile 조홍섭 2012-05-16 17463
466 조홍섭 선배 화이팅! chogong 2011-05-13 17349
465 기후정의연대 출범 기념 행사 조홍섭 2011-05-18 17234
464 [에세이] 억새꽃 피는 언덕 imagefile 고충녕 2012-12-08 17190
463 맑은 환경을 세상하며 김종춘 2008-12-24 17056
462 자연스럽게 환경을 생각하게 됩니다 joan 2009-02-04 17054
461 마을공동체 정원 조성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3-07-25 17045
460 최순우 옛집 축제 참가 신청 [1] 조홍섭 2011-05-13 17042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