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님들 중에서 몸이 시원찮다고 호소하는 분이 많습니다.
자기 몸인데도 어쩔 줄 모르니까 남한테 호소를 합니다.
건강은 사람을 구성하는 기본인데, 기본이 안 된 상태에서 무슨 얘기를 할 수 있을까요?
자기 몸을 자기가 관리하지 못하는 상태라면 더 이상 무슨 얘기를 할 수 있을까요?

어느 것도 건강보다 우선하는 그런 가치는 없습니다.
일을 열심히 하시되 건강을 해칠 정도로는 하지 마세요.
건강을 해칠 바에는 과감하게 그 일을 접는 것이 낫습니다.
사랑도 건강을 해칠 정도로 빠지지는 마세요.
명상도 건강을 해칠 정도로 열심히 하지는 마시고요.

명상을 하면서 자신의 몸 상태를 스스로 관찰하고, 문제점을 찾아내고, 관리하세요.
하다 못해 자동차만 가지고 있어도 정기적으로 정비를 하면서 타잖아요?
인간의 몸 역시 살아 있는 동안 관리를 잘 해야 합니다.

자신의 몸에 대해 잘 모르겠다면 옆에 계신 분에게 물어보세요.
내가 몸이 어떤 것 같으냐?
마음 상태는 어떤 것 같으냐?
이렇게 물어보면서 관리하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4 여유 19 pumuri 2012-02-17 43278
63 나 사랑해? (무심 17) pumuri 2012-01-29 52641
62 여유 15 pumuri 2012-01-22 73107
61 여유 16 pumuri 2012-01-26 73250
60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73848
59 왜 아플까? (건강하게 사는 법 14) pumuri 2011-12-13 74237
58 비움(무심 14) pumuri 2011-11-30 74253
57 바다 같은 사람 (명상편지 14) pumuri 2011-12-13 74662
56 여유 18 pumuri 2012-02-11 75676
55 희망메신저란? image pumuri 2011-11-29 78124
54 여유 14 pumuri 2011-12-05 80572
53 마음대로,자유롭게 (명상편지 18) pumuri 2012-02-14 81072
52 당신이 있기에 내가 있다(명상편지 15) [1] pumuri 2012-01-24 82479
51 여유 2 pumuri 2011-07-28 87402
50 여유 1 pumuri 2011-07-26 87701
49 콧노래 부르면서 (무심 19) pumuri 2012-02-14 89072
48 몸은 자동차 * 마음은 짐 (무심 18) pumuri 2012-02-10 91035
47 하루의 시작 (명상편지 17) pumuri 2012-02-09 92813
46 몸을 사랑하는 습관 : 미안한 마음, 아끼는 마음, 감사한 마음 (건강하게 사는 법 15) pumuri 2012-01-23 93797
45 여유 17 pumuri 2012-01-30 96969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