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이 아프다는 건 내가 내 몸의 주인이 아닌 채 방치해 왔다는 것입니다.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합니다.

'정약용'이라는 드라마를 보니까 정조가 스스로 병을 처방해서 치료하더군요.
정조가 의술에 대해 조예가 깊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드라마에서 왕이 어의(御醫)의 처방을 못마땅해 하니까
정약용이 ‘소인이 직접 처방해서 약을 지어 올릴까요?' 하는 대사도 나옵니다.
조선시대 선비들은 자신의 몸에 대해 스스로 처방할 만한 기본 지식을 갖추고 있었다고 합니다.
자신 뿐 아니라 가족이나 친척의 병을 앉은 자리에서 처방해서 치료할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은
구비해야 선비 자격이 주어졌다고 합니다.

인간으로서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것이 이런 게 아닌가 합니다.
자신의 몸을 타인에게 의뢰하지 말고 스스로 고칠 수 있어야 하는 것이지요.
그러려면 자신의 영(靈)을 싣고 가는 몸이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 알아야 합니다.
몸에 관한 기본적인 지식을 갖추시길 권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4 여유 19 pumuri 2012-02-17 55333
63 나 사랑해? (무심 17) pumuri 2012-01-29 68980
62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92729
61 왜 아플까? (건강하게 사는 법 14) pumuri 2011-12-13 93122
60 비움(무심 14) pumuri 2011-11-30 93991
59 바다 같은 사람 (명상편지 14) pumuri 2011-12-13 94286
58 여유 15 pumuri 2012-01-22 97066
57 여유 16 pumuri 2012-01-26 97583
56 희망메신저란? image pumuri 2011-11-29 99069
55 여유 18 pumuri 2012-02-11 100351
54 여유 14 pumuri 2011-12-05 103795
53 마음대로,자유롭게 (명상편지 18) pumuri 2012-02-14 107022
52 여유 1 pumuri 2011-07-26 111956
51 여유 2 pumuri 2011-07-28 112415
50 콧노래 부르면서 (무심 19) pumuri 2012-02-14 114112
49 몸을 사랑하는 습관 : 미안한 마음, 아끼는 마음, 감사한 마음 (건강하게 사는 법 15) pumuri 2012-01-23 117334
48 몸은 자동차 * 마음은 짐 (무심 18) pumuri 2012-02-10 123588
47 당신이 있기에 내가 있다(명상편지 15) [1] pumuri 2012-01-24 123942
46 하루의 시작 (명상편지 17) pumuri 2012-02-09 125109
45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126691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