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아공에서의 하루



2센트 5센트 10센트 20센트 50센트
1란드 2란드 5란드

일요일 오후 혼자 조용히 장을 보고 커피 한 잔을 마십니다.
팁으로 사용할 동전을 세면서
연수차 남아공에 온지 10개월이 넘었건만
아직도 헷갈리는 동전들을 바라봅니다.

예전같으면 한심하다는 생각이 더 크게 느껴졌겠지만,
오늘은 이유 없는 행복감이 무럭무럭 솟아납니다.

큭큭~
동전이 유난히 예뻐보이고, 찰랑거리는 감촉도 참 좋습니다.
부족한 내게로 와 맛있는 커피 한 잔이 되어준 것도 고맙습니다.

자신의 부족함을 잘 알기에 예전처럼 자책하는 대신
따뜻하게 나를 한번 안아봅니다.
그 따뜻함이 주변으로 잔잔히 퍼져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삶의 감사함을 느낄 수 있어 참 행복한 하루입니다.

- 이영아 님의 명상일기(08년 2월) 중에서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5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14989
4 여유 9 pumuri 2011-09-26 129225
3 몸으로 나타나는 오행불균형(건강하게 사는 법 9) pumuri 2011-09-27 120838
2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명상편지 10) pumuri 2011-09-28 120909
1 여유 10 pumuri 2011-09-30 126458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