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약용과 정조의 대화 (무심 10)

조회수 192943 추천수 0 2011.09.29 21:30:51

건강의 주안점은 마음의 평화입니다. 몸이 아프다는 건 내가 내 몸의 주인이 아닌 채 방치해 왔다는 것입니다.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됩니다. '정약용' 이라는 드라마를 보니까 정조가 스스로 병을 처방해서 치료하시더군요. 정조가 의술에 대해 조예가 깊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드라마에서 왕이 어의의 처방을 못마땅해 하니까 정약용이 소인이 직접 처방해서 약을 지어 올릴까요?' 하는 대사가 나오더군요.

조선시대 선비들은 자신의 몸에 관한 처방은 스스로 내릴 수 있을 정도의 기본적인 지식은 갖추고 있었다고 합니다. 자신뿐만 아니라 가족이나 친척들의 병을 앉은 자리에서 처방해서 치료할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은 구비해야 선비 자격이 주어졌다고 합니다.
인간으로서 그런 것은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되는 일이 아닌가 합니다. 자신의 영을 싣고 가는 몸이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는 알아야 됩니다. 자신의 몸을 타인에게 의뢰하지 말고 스스로 고칠 수 있도록 몸에 관한 기본적인 지식을 갖추십시오.

 


                                                        * 무심 28~29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48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39191
47 여유 8 pumuri 2011-09-15 145510
46 얼굴에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8) pumuri 2011-09-21 199413
45 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명상편지 9) pumuri 2011-09-21 169166
44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51125
43 여유 9 pumuri 2011-09-26 169328
42 몸으로 나타나는 오행불균형(건강하게 사는 법 9) pumuri 2011-09-27 156953
41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명상편지 10) pumuri 2011-09-28 157933
» 정약용과 정조의 대화 (무심 10) pumuri 2011-09-29 192943
39 여유 10 pumuri 2011-09-30 167173
38 날씽와 관련된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10) pumuri 2011-10-02 186004
37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134787
36 오행 체질이 절대적이지는 않아 pumuri 2011-11-23 149786
35 오행 체질이 절대적이지는 않아(건강하게 사는 법 13) pumuri 2011-11-23 148600
34 비움(무심 14) pumuri 2011-11-30 96850
33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94977
32 여유 14 pumuri 2011-12-05 106463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