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약용과 정조의 대화 (무심 10)

조회수 185960 추천수 0 2011.09.29 21:30:51

건강의 주안점은 마음의 평화입니다. 몸이 아프다는 건 내가 내 몸의 주인이 아닌 채 방치해 왔다는 것입니다.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됩니다. '정약용' 이라는 드라마를 보니까 정조가 스스로 병을 처방해서 치료하시더군요. 정조가 의술에 대해 조예가 깊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드라마에서 왕이 어의의 처방을 못마땅해 하니까 정약용이 소인이 직접 처방해서 약을 지어 올릴까요?' 하는 대사가 나오더군요.

조선시대 선비들은 자신의 몸에 관한 처방은 스스로 내릴 수 있을 정도의 기본적인 지식은 갖추고 있었다고 합니다. 자신뿐만 아니라 가족이나 친척들의 병을 앉은 자리에서 처방해서 치료할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은 구비해야 선비 자격이 주어졌다고 합니다.
인간으로서 그런 것은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되는 일이 아닌가 합니다. 자신의 영을 싣고 가는 몸이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는 알아야 됩니다. 자신의 몸을 타인에게 의뢰하지 말고 스스로 고칠 수 있도록 몸에 관한 기본적인 지식을 갖추십시오.

 


                                                        * 무심 28~29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53 신(神)은 죽었다!(웃기네) image pumuri 2011-07-05 194794
52 물은 답을 알고 있다.(명상편지 1) pumuri 2011-07-06 185766
51 수선인의 건강지침 image pumuri 2011-07-07 171342
50 수선인의 행동지침(자신) imagemovie pumuri 2011-07-08 186593
49 수선인의 행동지침(실천 1) imagemovie pumuri 2011-07-08 172900
48 아담과 이브는 배꼽이 있었을까?(명상편지 2) pumuri 2011-07-21 179107
47 서문_이 책을 읽으시는 분들께(무심 1) pumuri 2011-07-25 133283
46 여유 1 pumuri 2011-07-26 111807
45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126535
44 여유 2 pumuri 2011-07-28 112247
43 연금술사 (명상편지 3) pumuri 2011-08-08 169854
42 대신 걱정하는 주머니 (무심 3) pumuri 2011-08-09 168538
41 여유 3 pumuri 2011-08-10 174224
40 남아공에서의 하루 (명상편지 4) pumuri 2011-08-11 161181
39 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pumuri 2011-08-12 156050
38 여유 4 pumuri 2011-08-13 141651
37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명상편지 5) pumuri 2011-08-14 146771
36 늘 준비만 하는 사람 (무심 5) pumuri 2011-08-14 148108
35 여유 5 pumuri 2011-08-15 181796
34 몸은 자신을 싣고가는 도구 (건강하게 사는 법 1) pumuri 2011-08-17 184393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