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세계 최연소교수로 기네스북에 오른 19세 알리아 사버 교수는
특별한 공부법이나 양육비결을 묻는 질문에
이렇게 답했습니다.

"부모님은 특별한 교육을 시키는 것이 아니라
그저 내가 뭘 하고 싶다고 할 때 그냥 하도록 해주셨죠."

지능지수 측정불가, 14세 대학졸업 등으로 표현되는 그녀의 천재성은
배움에 대한 열정이 피어오를 때
스스로 하고 싶은 바를 할 수 있는 자유로움 속에서
키워졌다고 합니다.

아이라고 해서 자신의 의사가 없는 것이 아닙니다.
아이들은 때가 묻지 않아
오히려 판단이 정확한 경우가 많습니다.

그러니 앞장서서 끌거나 반대하기보다는
아이의 재능을 보면서 뒤에서 은근히 살려주는 것이
부모의 역할입니다.

흔히 자식은 부모보다 수준이 낮다고 생각하기 쉽지만
영적인 면에서는 아이가 부모보다 훨씬 수준이 높을 수도 있습니다.
특히 지금은 영성이 뛰어난 아이들이 많이 태어나는 시대입니다.

있는 듯 없는 듯
스스로 자신의 자리를 찾아가도록 도와주는 것이
지혜로운 부모의 모습이 아닐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54 신(神)은 죽었다!(웃기네) image pumuri 2011-07-05 207053
53 물은 답을 알고 있다.(명상편지 1) pumuri 2011-07-06 193470
52 수선인의 건강지침 image pumuri 2011-07-07 178716
51 수선인의 행동지침(자신) imagemovie pumuri 2011-07-08 199724
50 수선인의 행동지침(실천 1) imagemovie pumuri 2011-07-08 180777
49 아담과 이브는 배꼽이 있었을까?(명상편지 2) pumuri 2011-07-21 186007
48 서문_이 책을 읽으시는 분들께(무심 1) pumuri 2011-07-25 138853
47 여유 1 pumuri 2011-07-26 116196
46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131335
45 여유 2 pumuri 2011-07-28 116858
44 연금술사 (명상편지 3) pumuri 2011-08-08 176950
43 대신 걱정하는 주머니 (무심 3) pumuri 2011-08-09 175715
42 여유 3 pumuri 2011-08-10 181215
41 남아공에서의 하루 (명상편지 4) pumuri 2011-08-11 167550
40 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pumuri 2011-08-12 161259
39 여유 4 pumuri 2011-08-13 147176
38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명상편지 5) pumuri 2011-08-14 152713
37 늘 준비만 하는 사람 (무심 5) pumuri 2011-08-14 153476
36 여유 5 pumuri 2011-08-15 192724
35 몸은 자신을 싣고가는 도구 (건강하게 사는 법 1) pumuri 2011-08-17 196072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