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이 아프다는 건 내가 내 몸의 주인이 아닌 채 방치해 왔다는 것입니다.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합니다.

'정약용'이라는 드라마를 보니까 정조가 스스로 병을 처방해서 치료하더군요.
정조가 의술에 대해 조예가 깊었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드라마에서 왕이 어의(御醫)의 처방을 못마땅해 하니까
정약용이 ‘소인이 직접 처방해서 약을 지어 올릴까요?' 하는 대사도 나옵니다.
조선시대 선비들은 자신의 몸에 대해 스스로 처방할 만한 기본 지식을 갖추고 있었다고 합니다.
자신 뿐 아니라 가족이나 친척의 병을 앉은 자리에서 처방해서 치료할 수 있을 정도의 능력은
구비해야 선비 자격이 주어졌다고 합니다.

인간으로서 기본적으로 갖추어야 할 것이 이런 게 아닌가 합니다.
자신의 몸을 타인에게 의뢰하지 말고 스스로 고칠 수 있어야 하는 것이지요.
그러려면 자신의 영(靈)을 싣고 가는 몸이 어떻게 구성되어 있는지 알아야 합니다.
몸에 관한 기본적인 지식을 갖추시길 권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9 사람마다 각각 다른 불균형이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6) pumuri 2011-08-27 167606
38 여유 10 pumuri 2011-09-30 167167
37 남아공에서의 하루 (명상편지 4) pumuri 2011-08-11 165378
»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건강하게 사는법 3) pumuri 2011-08-18 163609
35 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pumuri 2011-08-12 159535
34 건강보다 우선하는 가치는 없다 (건강하게 사는 법 2) pumuri 2011-08-17 159269
33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명상편지 10) pumuri 2011-09-28 157921
32 우주만큼 복잡한 인체 (건강하게 사는법 4) pumuri 2011-08-19 157791
31 몸으로 나타나는 오행불균형(건강하게 사는 법 9) pumuri 2011-09-27 156946
30 매일 잠자리에 들기전에 해야 할일 (무심 6) pumuri 2011-08-25 156641
29 지금 이대로의 내가 좋아 (명상편지 8) pumuri 2011-09-06 155031
28 늘 준비만 하는 사람 (무심 5) pumuri 2011-08-14 151650
27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51120
26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명상편지 5) pumuri 2011-08-14 150619
25 다 같은 사람인데 왜 다를까? (건강하게 사는법 5) image pumuri 2011-08-22 145527
24 여유 8 pumuri 2011-09-15 145501
23 여유 4 pumuri 2011-08-13 145191
22 여유 7 pumuri 2011-09-01 142363
21 바다는 ...(명상편지 7) image pumuri 2011-08-28 140810
20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39182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