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행 체질이 절대적이지는 않아

목형 체질, 화형 체질……
이런 식으로 오행을 기준으로 체질 분류을 하는 것이
절대적이지는 않다는 것을 말씀드립니다.
사람마다 핵인자, 시간인자, 기인자, 영성인자,
이렇게 4가지 인자를 부여받아 태어난다고 말씀드렸지요?
사주만 보고 판단하는 분은 시간 인자에 해당하는 25%만 보는 것입니다.
사상체질, 오행체질만 보고 판단하는 분도
핵인자에 해당하는 25%만 보는 것입니다.
체질은 부모로부터 부여받은 것이니까요.

이름이나 환경에 따라 다르게 형성되는 것은 기인자에 해당하는 25%입니다.
산간에서 자랐는가, 바닷가에서 자랐는가, 온대나 아열대 등
특정한 기후에서 자랐는가, 이런 것들입니다.
마지막으로 명상을 통해 계발되는 영성인자가 25%를 차지합니다.

이런 것들이 다 종합되어 한 사람을 형성하는데,
전문가들은 자신이 아는 것이 전부라고 얘기합니다.
부분적인 것에 절대적인 가치를 두는 것이지요.
오류가 생길 수밖에 없습니다.


흔히 얼굴형을 가지고 체질을 논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편집자 주 - 오행 체질 이론에 의하면 목 기운이 강한 사람은
얼굴이 위아래로 길쭉한 모양이고,
화 기운이 강한 사람은 얼굴이 역삼각형 모양이고,
토 기운이 강한 사람은 얼굴이 동그란 모양이고,
금 기운이 강한 사람은 얼굴이 넓적하게 네모진 모양이고,
수 기운이 강한 사람은 얼굴이 삼각형에 가까운 모양이다.
또 표준형은 갸름한 달걀 같은 모양이라고 말한다.)

그런데 몸 전체 구조를 가지고 얘기하는 것은 아시나요?
오행이라는 것이 앞뒤가 틀립니다.
대개 얼굴이 긴 분이 몸이 길지는 않습니다.
얼굴은 긴데, 몸은 사각형일 수 있습니다.
얼굴형은 긴데 몸은 둥글 수 있고,
얼굴형은 네모인데 몸은 토형처럼 둥글 수가 있습니다.
앞에서 보면 둥근데, 옆에서 보면 사각형일 수 있습니다.
또 뒤에서 보면 삼각형일 수도 있고요. 그렇게 다릅니다.

얼굴은 선천적이지만 몸체는 후천적인 것입니다.
얼굴은 타고난 것이라 해도,
자라면서 환경적인 요인, 풍수지리적인 요인, 음식 등에 의해
몸은 이렇게 될 수도 있고 저렇게 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어느 한 부분만 지나치게 타고난 사람은 없습니다.
다 섞여 있습니다.
그러니 오행 체질을 절대적인 이론으로 내세우면 오류가 좀 있습니다.

예를 들어 ㅇㅇㅇ 회원님 같은 분. 이 분은 위장장애가 있는 분입니다.
왜 그런가 하면 이름으로 인해서 그렇습니다.
ㅇㅇㅇ  . ‘ㅇ'이 동그라미잖아요?
이름에 ‘토’에 해당하는 동그라미가 네 개나 있습니다.
얼굴도 동그랗고요. 그러니까 이 분은 토 기운 쪽으로 치우쳐 있습니다.

그래서 비위장이 넘치는데 얼굴까지 토형입니다.
얼굴이 동그랗죠. 몸은 좀 길어요.
몸까지 동그라면 큰일 나는데, 몸은 좀 깁니다.
그러니까 신경성 위장염 이런 건 아주 달고 사는 분입니다.

이름은 ㅇㅇㅇ라고 지어졌지만
다행히 얼굴이나 몸은 길게 타고날 수 있습니다.
또 ㅇㅇㅇ라는 이름에 동그란 체형을 타고 났어도
태어나 자란 곳이 광활한 바다라면 조금 완화될 수 있습니다.

산에서 태어난 경우라면 그 산이 흙산인가 돌산인가에 따라 다릅니다.
흙산에 태어나면 토 기운이 강해지는 것이고,
돌산에 태어나면 금 기운이 강해지는 것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4 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명상편지 9) pumuri 2011-09-21 116937
43 자신의 몸은 자신이 돌볼 수 있어야 (건강하게 사는법 3) pumuri 2011-08-18 115646
42 늘 준비만 하는 사람 (무심 5) pumuri 2011-08-14 114411
41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14406
40 오행 체질이 절대적이지는 않아 pumuri 2011-11-23 113311
39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명상편지 5) pumuri 2011-08-14 113299
» 오행 체질이 절대적이지는 않아(건강하게 사는 법 13) pumuri 2011-11-23 111934
37 걷기에는 심신을 치유하는 힘이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18) pumuri 2012-02-12 110668
36 다 같은 사람인데 왜 다를까? (건강하게 사는법 5) image pumuri 2011-08-22 109623
35 여유 8 pumuri 2011-09-15 109049
34 우주만큼 복잡한 인체 (건강하게 사는법 4) pumuri 2011-08-19 108511
33 건강보다 우선하는 가치는 없다 (건강하게 사는 법 2) pumuri 2011-08-17 108474
32 매일 잠자리에 들기전에 해야 할일 (무심 6) pumuri 2011-08-25 106858
31 여유 7 pumuri 2011-09-01 106553
30 지금 이대로의 내가 좋아 (명상편지 8) pumuri 2011-09-06 106286
29 바다는 ...(명상편지 7) image pumuri 2011-08-28 105072
28 잘 쉬는 법 (명상편지 16) pumuri 2012-01-28 103769
27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02502
26 서문_이 책을 읽으시는 분들께(무심 1) pumuri 2011-07-25 102285
25 마음이 맑아지는 비결 (무심 7) pumuri 2011-08-29 99702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