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중호우와 함께 천둥과 벼락이 잦다. 낙뢰 피해를 막기 위한 요령도 대개 알고 있다. 과연 그럴까?


<내셔널 지오그라픽> 인터넷 판 최근호가 소개한 벼락을 피하는 요령 가운데 우리가 모르기 쉬운 몇 가지를 알아본다.


1. 번개 30초 뒤에 천둥이 치면 위험이 임박했다는 신호


소리의 속도는 상온에서 초속 340m, 따라서 번개가 친 뒤 30초 뒤에 천둥소리가 들린다면 그 거리는 약 10킬로미터가 된다. 벼락이 치는 거리가 더 짧아지기 전에 이때부터 안전 대책을 세우는 것이 좋다.


2. 바닥에 엎드리지 말고 두 발을 모아라


흔히 땅바닥에 바짝 엎드리거나 눕는 것이 벼락 피해를 줄이는 것으로 잘못 알고 있다. 안전한 곳을 찾은 뒤 자신의 몸과 바닥의 접촉을 최소화해야 한다. 벼락의 50%는 직접 맞는 것이 아니라 바닥을 통해 감전된다. 바닥에 옷가지, 배낭, 슬리핑백 등을 깔고 앉아 두 발을 가지런히 모은다. 두 발이 떨어져 있으면 지면을 통해 전달된 전압의 차이가 생겨 두 발 사이에서 방전이 일어날 수 있다. 여러 명이 함께 있다면 감전을 피하면서도 서로 연락을 할 수 있도록 각자 15미터쯤 떨어져 있는 것이 좋다.


3. 금속을 멀리 하라 그러나 생각하라


금속이 달린 등산 장비를 몸에서 멀리 떼어놓는다. 하지만 그 결과를 냉정히 판단해야 한다. 우산을 포기하고 비에 젖어 저체온증에 걸릴 위험은 없는지, 쇠고리를 버리고도 암반을 하강할 수 있는지를 생각해 어느 위험이 큰지를 따져봐야 한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39 호랑이 융합 포럼 조홍섭 2013-02-12 12071
138 '석탄화력발전소 증설계획, 어떻게 볼 것인가?' imagefile 조홍섭 2013-02-13 9731
137 [에세이] 물긷기 imagefile 고충녕 2013-02-16 14543
136 국립수목원 식물 강좌 조홍섭 2013-02-18 9441
135 초소형 태양광 발전기 설치 관심 있으시면... imagefile 조홍섭 2013-02-19 11060
134 자연에 다가가는 가장 가까운 길, 절기를 따라 사는 절기살이입니다. imagefile gippon 2013-02-20 9562
133 숲 해설가 전문과정생 모집 imagefile 조홍섭 2013-02-21 9270
132 에너지 자립 마을 만들기 워크숍 조홍섭 2013-02-22 10633
131 텃밭 지도사 아카데미 수강생 모집 imagefile 조홍섭 2013-02-25 18276
130 햇빛발전 협동조합 실무 미니 워크숍 imagefile 조홍섭 2013-02-26 11652
129 어린이 환경기자단 모집 조홍섭 2013-02-28 9738
128 [에세이] 난 봄빛을 봤다. imagefile 고충녕 2013-03-01 12723
127 4대강사업의 평가와 미래지향적인 물 관리 정책방향 토론회 조홍섭 2013-03-03 10928
126 사용후 핵연료 공론화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3-03-04 10435
125 핵 없는세상을 위한 부산 시민 한마당 imagefile 조홍섭 2013-03-07 11592
124 후쿠시마 2주기 주간행사 imagefile 조홍섭 2013-03-07 11260
123 4대강다큐 <모래가 흐르는 강> '조계종 시사회' imagefile 조홍섭 2013-03-08 11693
122 어린이 생태교육프로그램 ‘쌈지어린농부’ 조홍섭 2013-03-08 16220
121 저어새 둥지 넣어주기 행사 imagefile 조홍섭 2013-03-13 10395
120 독일 방사선 방호 협회장 초청 강연 조홍섭 2013-03-13 15319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