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조회수 156128 추천수 0 2011.08.12 19:12:42

숨 쉬는 것을 보면 그 사람의 상태를 알 수 있습니다. 그런데 무슨 이유에서인지 숨을 편안하게 쉬지 못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사람으로 태어나서 마음 놓고 숨도 쉴 수 없다면 그런 비극이 없습니다. 무엇 때문에 숨조차 마음 놓고 쉴 수가 없는가?
대개 사고가 부정적일 때 그렇습니다. 예를 들어 컵에 물이 반 정도 차 있는 것을 보고 '컵에 물이 반이나 차있다'하는 시각과 '컵에 물이 반 잔밖에 없다'하는 시각은 엄청난 차이가 있습니다.

한비야라는 분이 쓴 책에서, 아프리카 오지에 가니까 한 컵의 물이 상당한 쓰임이 있더라는 얘기를 읽은 적이 있습니다. 한 컵의 물로 마시기도 하고 양치도 하고 세수도 하고 온갖 것을 다 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어떻게 생각하는가에 따라서 어떤 사람은 계속 행복하고 어떤 사람은 계속 불행합니다. '내가 무슨 복이 있어서 컵에 물이 반 잔이나 차있나, 무슨 복으로 이런 컵을 내가 차지하게 됐나'하는 사고와, '내가 무슨 팔자가 이렇게 사나워서 컵에 물이 반 잔밖에 없나'하는 사고는 하늘과 땅 차이가 있는 것입니다.

 


* 무심 20~21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9 탈원전 정책의 국제동향과 한국 사회의 모색 국제 심포지엄 imagefile 조홍섭 2012-10-05 9402
38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특별한 만남 imagefile 조홍섭 2012-07-03 9399
37 긴급토론회/ 실패한 4대강사업, 어떻게 할것인가? imagefile 조홍섭 2013-08-08 9389
36 4대강 진실을 찾는 현장조사 기금마련 콘서트 조홍섭 2012-02-24 9366
35 경인아라뱃길, 한강주운사업의 허구와 남아있는 과제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7-13 9359
34 '석탄화력발전소 증설계획, 어떻게 볼 것인가?'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3-02-08 9323
33 반가운 단비 imagefile 물바람숲 2012-07-02 9306
32 숲 해설가 전문과정생 모집 imagefile 조홍섭 2013-02-21 9299
31 한·일 에너지 대안 모색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2-03-12 9299
30 탈핵 이후 1년, 독일은 어떻게 변하고 있나 강연회 imagefile 조홍섭 2012-02-29 9276
29 [에세이] 섭생의 의미 4-5 고충녕 2012-10-31 9268
28 전기요금 고지서 보고 놀라, 누진제를 고쳐야 한다고요? 조홍섭 2012-09-06 9251
27 강정마을을 위한 시노래 콘서트 imagefile 조홍섭 2012-03-27 9243
26 4대강 재자연화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9-21 9208
25 제11회 환경책 큰잔치 조홍섭 2012-10-10 9195
24 [에세이] 섭생의 의미 1-5 고충녕 2012-10-28 9194
23 국립수목원 ‘터 100년’ 심포지엄 개최 imagefile 조홍섭 2012-10-24 9193
22 후쿠시마 1년, 에너지전환 모색을 위한 야 4당 정책 토론회 조홍섭 2012-02-27 9179
21 청년생태학교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2-07-13 9169
20 영화 '고요히 파국으로' - 핵에너지의 진짜 얼굴 꽃송이가 2012-10-15 9165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