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가 왜 이리 오는 걸까요.

조회수 12529 추천수 0 2011.07.27 11:20:33

장마가 끝났다는 말을 마치자 마자 게릴라 성 호우로 정신이 없네요.


그런데 특이한 게, 비가 리듬을 타듯이 쏟아지다 뜸하다를 되풀이한다는 겁니다.


오늘 아침 기상청의 자료를 보니 이해가 됩니다. 


rain.jpg


북태평양 고기압 가장자리를 따라 남서쪽에서 따뜻하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북쪽에서 온 차고 건조한 공기와 만납니다.


차고 무거운 공기는 밑으로 가라앉고 더운 공기는 솟아오르니, 대기가 불안정해져 벼락이 치고 호우가 오는, 늘 있는 일입니다.


그런데 이번엔 사할린 부근에 고기압대가 버티고 서서 이런 불안정한 공기가 정체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니 일시적으로 호우가 내려 불안정이 해소되면 잠깐 잠잠하다가 불안정이 커지면 다시 호우가 내리는 현상이 나타난다는군요.


기상청은 이런 비가 중부 지방에 금요일까지 계속된다고 예보했습니다.


홍수 피해 없도록 조심하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639 달빛 맞으며 섬진강 걸어요! imagefile 윤주옥 2011-07-14 12556
638 뛰면 비를 덜 맞을까요? [9] 조홍섭 2011-07-14 12924
637 500일 간의 바람, 계속되는 사랑 imagefile 이유진 2011-07-15 13855
636 녹색연합, 어린이 자연학교 image 조홍섭 2011-07-18 12950
635 살아있는 장수풍뎅이를 만져 보아요-국립수목원, 숲속 곤충 체험 전시회 imagefile 조홍섭 2011-07-19 23294
634 여름 숲속학교 “전철 타고 두물머리 어깨동무하자.” 조홍섭 2011-07-19 12184
633 ‘4대강 엑스파일’ 책 펴낸 수자원 전문가 최석범씨 imagefile anna8078 2011-07-20 15819
632 전기요금 연속토론회-전기요금 현실화와 사회적 수용성 조홍섭 2011-07-21 11698
631 아담과 이브는 배꼽이 있었을까?(명상편지 2) pumuri 2011-07-21 137527
630 서문_이 책을 읽으시는 분들께(무심 1) pumuri 2011-07-25 102083
629 "한국 사회, 녹색정치가 필요하다" 조홍섭 2011-07-25 12996
628 가리왕산 스키 슬로프, 특별법이 능사 아니다 조홍섭 2011-07-25 13619
627 여유 1 pumuri 2011-07-26 85694
» 비가 왜 이리 오는 걸까요. imagefile 조홍섭 2011-07-27 12529
625 벼락을 피하려면 두 발을 붙여라 조홍섭 2011-07-27 11635
624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97886
623 멸종위기 야생동식물 재조정 긴급 토론회 조홍섭 2011-07-27 12187
622 여유 2 pumuri 2011-07-28 85372
621 <한반도 자연사 기행> 서평 imagefile 조홍섭 2011-07-29 46464
620 우이령보존회 청년생태학교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1-07-29 13516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