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조회수 121547 추천수 0 2011.08.12 19:12:42

숨 쉬는 것을 보면 그 사람의 상태를 알 수 있습니다. 그런데 무슨 이유에서인지 숨을 편안하게 쉬지 못하는 분들이 많습니다. 사람으로 태어나서 마음 놓고 숨도 쉴 수 없다면 그런 비극이 없습니다. 무엇 때문에 숨조차 마음 놓고 쉴 수가 없는가?
대개 사고가 부정적일 때 그렇습니다. 예를 들어 컵에 물이 반 정도 차 있는 것을 보고 '컵에 물이 반이나 차있다'하는 시각과 '컵에 물이 반 잔밖에 없다'하는 시각은 엄청난 차이가 있습니다.

한비야라는 분이 쓴 책에서, 아프리카 오지에 가니까 한 컵의 물이 상당한 쓰임이 있더라는 얘기를 읽은 적이 있습니다. 한 컵의 물로 마시기도 하고 양치도 하고 세수도 하고 온갖 것을 다 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어떻게 생각하는가에 따라서 어떤 사람은 계속 행복하고 어떤 사람은 계속 불행합니다. '내가 무슨 복이 있어서 컵에 물이 반 잔이나 차있나, 무슨 복으로 이런 컵을 내가 차지하게 됐나'하는 사고와, '내가 무슨 팔자가 이렇게 사나워서 컵에 물이 반 잔밖에 없나'하는 사고는 하늘과 땅 차이가 있는 것입니다.

 


* 무심 20~21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619 '반복되는 집중호우와 도심피해, 대책은 없는가' 긴급 토론회 image 조홍섭 2011-07-29 11782
618 꿀벌 떼가 몰려든 이 나무 이름 좀 가르쳐 주세요 imagefile [4] 조홍섭 2011-08-03 14666
617 책 읽히기 운동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경제성장이 안돼면 우리는 풍요롭지 못할 것인가) imagefile [2] wnsdlfl 2011-08-04 17258
616 경안천 홍수, 지금도 팔당호로 똥물이 유입되는데 대책은... [1] oreem 2011-08-06 16108
615 연금술사 (명상편지 3) pumuri 2011-08-08 129740
614 한국과 일본 핵발전 프레임 전환 모색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1-08-09 12172
613 대신 걱정하는 주머니 (무심 3) pumuri 2011-08-09 129470
612 여유 3 pumuri 2011-08-10 135525
611 맥문동이 점심 산책을 즐겁게 하네요 imagefile 조홍섭 2011-08-10 12386
610 어제 KBS 환경스페셜 보셨나요? 조홍섭 2011-08-11 14825
609 남아공에서의 하루 (명상편지 4) pumuri 2011-08-11 124785
608 낙동강 내성천 도보순례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1-08-11 11167
» 컵의 물이 반이나 (무심 4) pumuri 2011-08-12 121547
606 여유 4 pumuri 2011-08-13 106423
605 내성천 imagefile paramotor 2011-08-13 14886
604 서로를 인정하는 부부관 (명상편지 5) pumuri 2011-08-14 113238
603 늘 준비만 하는 사람 (무심 5) pumuri 2011-08-14 114348
602 독일견학교수 국민보고회 - 라인강과 탈핵정책 imagefile 조홍섭 2011-08-15 13239
601 4대강 사업 홍수 및 재해 안전성 진단 국제 심포지엄 조홍섭 2011-08-15 11957
600 여유 5 pumuri 2011-08-15 131606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