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 같은 사람인데 왜 이 사람은 이렇고 저 사람은 저럴까요?
사람을 서로 다르게 구분 짓는 것은 무엇일까요?
사람마다 다르게 부여받는 4가지 인자(因子)가 있습니다.



첫째, 핵(核)인자입니다.
핵인자는 부모를 누구로 하여 태어날 것인가를 결정짓는 것입니다.
종자, 씨라고도 하죠.
부모로부터 어떤 종자를 받으면 그런 성질이 많이 있는 사람이 됩니다.


둘째, 시간(時間)인자입니다.
종자가 정해졌으면 몇 년, 몇 월, 몇 날, 몇 시에 태어날지가 결정되는데
시간에는 다 주관하는 오행이 있습니다.
몇 날, 몇 시에 태어났느냐에 따라 오행 중의 어떤 요소를 많이 갖고 어떤 요소는 적게 갖습니다.
흔히 사주팔자라고 부르는 것입니다.


셋째, 기(氣)인자입니다.
환경인자라고도 하는데 그 사람을 둘러싼 기 속에 어떤 인자가 많이 혹은 적게 포함되어 있는가 하는 것입니다.

같은 날, 같은 시에 태어났다 하더라도 어떤 장소에 태어났느냐에 따라,
예를 들어 대한민국 서울에 태어났느냐 미국에서 태어났느냐에 따라
삶이 판이하게 달라지는 것입니다.


또 어떤 부모를 만났느냐 하는 것도 사람의 환경을 결정짓는 중요한 요소지요.
많이 배운 부모인가, 향상하고자 하는 의지가 강한 부모인가 등에 따라 환경이 180도 달라집니다.
같은 날, 같은 시에 서울에서 태어난 사람도 어떤 부모를 만나느냐에 따라 달라집니다.
그것이 환경인자, 기인자입니다.


네째, 영성(靈性)인자입니다.
진보하고자 하는, 향상하고자 의지가 있는가 없는가를 판가름하는 인자입니다.
기도 등의 종교적인 활동이나 명상, 수행을 통해
주어진 상태를 개선할 수 있는 여지를 주는 것입니다.



이 4가지 인자 중에서 핵인자와 시간인자는 이미 타고난 것이므로 변하지 않습니다.
하지만 기인자와 영성인자는 변화시킬 수 있습니다.

기인자의 경우, 좋지 않은 곳에서 태어났다 하더라도 좋은 곳을 찾아가며 살 수 있습니다.
풍수지리라고 많이 얘기하지요?

좋은 장소에서 좋은 기운을 받으면 기적인 요인을 바꿀 수 있는 것입니다.
영성인자 또한 기도나 명상 등 향상되고자 하는 행위를 통해 주어진 것을 개선할 수 있습니다.

결국 인간은 50%는 바꿀 수 없는 타고난 것으로,
50%는 노력 여하에 따라서 바꿀 수 있는 것으로,
반반 나누어서 창조되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00 [포토에세이] 가을 소묘 imagefile kocyoung 2011-10-20 21679
599 [포토에세이] 둔갑술 은신술 imagefile kocyoung 2011-10-16 21449
598 '고택에서 듣는 인문학 강좌'- 지리산, 섬진강의 생명들에 귀기울여 조홍섭 2013-04-16 21285
597 [포토에세이] 유홍초 파티 imagefile kocyoung 2011-10-31 21217
596 [포토에세이] 순식간에 생긴 일 imagefile kocyoung 2011-10-07 21060
595 탈핵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6-02-29 20962
594 [에세이]그놈, 그 예쁜 놈 때문에 imagefile 고충녕 2013-12-28 20859
593 [포토에세이] 잠자리 방석 imagefile kocyoung 2011-10-23 20818
592 [에세이] 봄마중 imagefile 고충녕 2013-03-18 20779
591 '양치식물을 알면 진화가 보인다' 특별전 imagefile 조홍섭 2015-06-11 20742
590 천리포수목원 숲해설가 전문과정 조홍섭 2014-01-22 20624
589 독특한 바위 지형을 보고합니다 imagefile kangik100 2011-10-05 20560
588 [포토포엠] 강마을 어부 imagefile kocyoung 2011-10-30 20535
587 [포토에세이] 보리밭에서 imagefile kocyoung 2011-10-11 20521
586 물을 따라 가다보니 imagefile ??????? 2009-01-02 20428
585 제주도 섬 환경 캠프 참가자 모집 imagefile 조홍섭 2011-05-31 20270
584 [포토에세이] 개구리 사촌들 imagefile kocyoung 2011-11-13 20265
583 [포토에세이] 매미훈장 imagefile kocyoung 2011-09-26 20188
582 낮보다 눈부신 사막의 밤 imagefile [1] 물바람숲 2012-07-26 20168
581 조홍섭기자님의 물바람숲을 링크연결하였습니다. chonsugi 2010-04-28 20150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