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할미꽃 연가

조회수 19756 추천수 0 2012.03.06 04:36:29

(할미꽃 연가)

 

아직 겨울인 2월말의 차디찬 눈 속에서도 용하게 노란색 꽃술을 무더기로 피워 올리는 ‘꽃다지’도 있기는 있지만, 이곳 강마을의 봄은 역시 3월 중순 경 할미꽃이 가장 크게 열어줍니다.

할미꽃0.jpg 

올해도 풋고추를 대량으로 심으실 예정이랍니다. 누군지 알만한 농부님 네도 올 한해 농사준비를 갖춰가기 시작하고, 언제 강추위가 산하를 장악했었는지 기억에도 벌써 가물가물한 대기는 마치 보드라운 고양이털 같다고 누군가 참 적절하게 비유로 말했었죠.

할미꽃1.jpg 

 

고르고 또 고른 양지녘에다 물 빠짐 좋고 땅도 부드러운 덕분에 특히 무덤가를 좋아하는 할미꽃이지만, 이곳의 할미는 유난히 색상도 화사하고 건강도 또한 발군입니다.

일가족 모두를 이끌고 확 트인 전망까지 어떻게 앉으실 자리를 골라도 기막히게 잘 고르셨습니다. 덕분에 누구는 오차도 아쉬움도 한곳 없는 말끔한 가족사진을 남길 수 있었고요.

할미꽃2.jpg 

 

 

할미꽃 전성기와 청개구리 발생 시기는 약간 시간차이가 있습니다. 하지만 늦둥이 할미가 계셔서 조금만 저물 시기를 늦춰주면 이런 정경도 천만다행히 가능합니다. 청개구리 철부지 손자 녀석이 감히 할미의 머리 어깨에 무동을 타고 앉아있습니다. 

하지만 이곳 할미는 너무도 젊으시고 워낙 강건하시기에 다만 즐거울 뿐 타박도 내색도 하지 않으실 따름입니다. 조손지간의 정겨움이 맑고 풍성한 봄 햇살 아래 새록새록 다져지고 있습니다.

할미꽃3.jpg 

 

결국 제 철을 닫으며 화사한 흰 머리 백발을 보암직하게 달고 있습니다. 바로 이 모습 때문에 한방에선 할미꽃을 흰머리 노인 곧 ‘백두옹’이라 부르기도 합니다. 바람이 불 때마다 한 알씩 한 줄씩 가능한 멀리로 날려 보낼 겁니다.

할미꽃4.jpg 

 

옳습니다. 지당하게 흐르기에 일상사인 듯해도 알고 보면 삶의 매사가 온통 기적일 뿐,

이들과 함께 아울려 사는 막급한 축복과 누림의 감동을 감사히 아는 이들은 압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59 [포토에세이] 강마을에 눈 오시는 날 imagefile kocyoung 2012-01-10 20195
558 기후변화 건강 포럼 조홍섭 2011-07-13 20175
557 '지질공원 생성의 비밀" 연재에 박수를 보내며... minhuh1542 2015-12-26 20164
556 과학저널리스트에대해 알고싶습니다. 임은지 2010-11-04 20073
555 영화 속 생태이야기 - 4대강 녹조, 빙산의 일각일 뿐 image jjang84 2012-08-17 20057
554 산악자전거, 산과 숲의 입장에서 바라보자 imagefile windjuok 2012-11-21 20047
553 [포토에세이] 산비둘기 훈계 imagefile kocyoung 2011-10-19 20003
552 (사)한국교사식물연구회 교사워크숍 안내입니다. 권희정 2009-02-28 19972
551 [포토에세이] 가을 단상 imagefile kocyoung 2012-01-16 19944
550 광릉 국립수목원에 어린이정원 열린다 imagefile 조홍섭 2011-05-23 19833
549 어린이 숲해설가 imagefile 안민자 2009-04-01 19814
548 [포토에세이] 동장군 코빼기 imagefile kocyoung 2011-11-21 19773
» [포토에세이] 할미꽃 연가 imagefile [2] kocyoung 2012-03-06 19756
546 그린피스 서울 사무소 직원 채용 조홍섭 2011-07-08 19575
545 [에세이] 설해목 imagefile 고충녕 2013-01-24 19499
544 왜 이렇게 더울까요 imagefile [6] 조홍섭 2011-06-20 19371
543 안양 생태하천에 버들치 등 1급수 어종 뛰논다 imagefile 물바람숲 2012-07-05 19366
542 [포토에세이] 잉어 용솟음 imagefile [3] kocyoung 2011-10-04 19238
541 초록인문학 강좌 개최 imagefile 조홍섭 2013-06-12 19235
540 개도국 지원을 위한 적정기술 워크숍 imagefile 조홍섭 2011-11-08 19194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