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자와 쥐 서방)

 

어허! 역시 이름에서 고까운 식물 ‘쥐오줌풀’입니다. 동반자 ‘왕자팔랑나비’가 없었더라면 말이죠. 식물의 꽃에 코를 대보면 아닌 게 아니라 쥐 오줌 같은 지린내가 제법 나긴 납니다. 거 뭐가 좋다고 왕자님께오서 철석같이 붙어있는가 모르겠습니다.

 

왕자와 쥐 서방.jpg

 

다행이 ‘왕자팔랑나비’가 쥐 서방을 잔뜩 가치 상승시키고 있습니다. 그의 대가로 달콤한 꿀이 제공된다는 사실이 눈에 보이고, 상호 공존적 도우미를 우린 기억하고 존중하기로 하면 그로서 넉넉하죠.

주관적인 제 입장을 일방 내세우기 마련인 사람들이 쉽게 다소 무책임하게 붙인 이름이라고 인정 한다 쳐도, 호칭이야 어떻든 결코 줄어들지 않는 꿀 공급처의 은혜를 우린 알기만 하면 되겠습니다.

고까운 냄새보다 더 고까운 이름보다 오로지 내실에 입각한 실질을 보다 숭상하고자 합니다. 그게 되는 집안이라니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659 도쿄의 에너지 절약 실태 조홍섭 2013-05-08 10183
658 천리포수목원 어린이날 행사 조홍섭 2013-05-03 10070
657 [에세이] 청빈은 내 벗 imagefile 고충녕 2013-05-02 13542
656 광릉 국립수목원 선착순 무료개방 조홍섭 2013-04-29 9871
655 이홍기 독립피디의 후쿠시마 다큐 상영 조홍섭 2013-04-25 15262
654 굴업도 생태탐방 imagefile 조홍섭 2013-04-24 12747
653 [에세이] 서편에 지는 달님 imagefile 고충녕 2013-04-17 10596
652 '고택에서 듣는 인문학 강좌'- 지리산, 섬진강의 생명들에 귀기울여 조홍섭 2013-04-16 23679
651 가리왕산 숲생태체험 imagefile 조홍섭 2013-04-08 9873
650 제15회 교보환경대상 수상자 선정 imagefile 조홍섭 2013-04-05 9675
649 [에세이] 동박새 imagefile 고충녕 2013-04-04 11434
648 저어새-갯벌 청소년 동아리 모집 imagefile 조홍섭 2013-04-02 11204
647 긴급 정책토론회 ‘국가 수자원 정책방향과 댐 건설 ’ 조홍섭 2013-04-02 9554
646 4대강 사업, 박근혜 정부에서도 계속되는가 imagefile 조홍섭 2013-04-01 10133
645 녹색당 정책포럼 ‘동물과 공존하는 우리동네 만들기’ 조홍섭 2013-03-28 10925
644 4대강사업에 앞장선 인사에게 ‘국민훈장’ [1] 물바람숲 2013-03-21 11179
643 우이령길 걷기대회 신청 접수 imagefile 물바람숲 2013-03-21 12734
642 천리포수목원 식물세밀화가 교육과정생 모집 물바람숲 2013-03-21 11401
641 [에세이] 봄마중 imagefile 고충녕 2013-03-18 22829
640 독일 방사선 방호 협회장 초청 강연 조홍섭 2013-03-13 15362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