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식간에 생긴 일

 

이른 아침 풀숲, 빤히 들여다보는 눈앞에서 ‘끝검은말매미충’ 한 마리가 덜커덕 ‘호랑거미’의 거미줄에 걸려들었습니다. 렌즈를 미처 들이댈 틈이 없어 걸려든 순간의 첫 번째 커트는 놓쳤지만, 불과 1초 만에 거미가 꽁무니 거미줄 샘에서 뭉치 다발을 마치 그물 던지듯 왕창 뿜어내 여기까지 칭칭 감아버렸습니다. 호랑거미 꽁무니에서 다발로 품어져 나오는 거미줄이 무섭도록 생생합니다.

호랑거미0.jpg 

 

3초 후의 모습입니다. 초기 던지기 후 단지 한 두 바퀴만 재빠르게 돌렸을 뿐, 이미 돌이킬 수 없게 되었습니다.

 호랑거미1.jpg

 

끝났습니다. 6분도 아닌 불과 6초 후의 모습입니다. 이제 여유를 가지고 서서히 독액을 주입할 것입니다. 곤충의 다리는 치밀하기 짝이 없는 그물망 안에서 힘겹게나마 아직도 꼼지락거리고 있습니다.

호랑거미2.jpg 

 

꼬박 지켜보니 놀랍기 짝이 없습니다. 또 다른 끝검은말매미충이 이번엔 더 크고 능숙한 호랑거미의 그물에 걸려든 지 단 1초 만에 던지기와 굴림 동시 방식으로 완벽하고 빈틈없이 포박된 모습입니다. 너무나도 많이 해본 솜씨임에 틀림없습니다.

 호랑거미3.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59 체력을 기르는 방법 (건강하게 사는 법 17) pumuri 2012-01-31 228029
758 성격으로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7) pumuri 2011-09-04 210299
757 몸을 유지하기 위한 세 가지 노력 (건강하게 사는 법 16) pumuri 2012-01-27 200799
756 얼굴에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8) pumuri 2011-09-21 194613
755 신(神)은 죽었다!(웃기네) image pumuri 2011-07-05 194536
754 수선인의 행동지침(자신) imagemovie pumuri 2011-07-08 186333
753 정약용과 정조의 대화 (무심 10) pumuri 2011-09-29 185663
752 물은 답을 알고 있다.(명상편지 1) pumuri 2011-07-06 185571
751 몸은 자신을 싣고가는 도구 (건강하게 사는 법 1) pumuri 2011-08-17 184080
750 여유 5 pumuri 2011-08-15 181458
749 날씽와 관련된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10) pumuri 2011-10-02 178998
748 아담과 이브는 배꼽이 있었을까?(명상편지 2) pumuri 2011-07-21 178925
747 여유 3 pumuri 2011-08-10 174029
746 수선인의 행동지침(실천 1) imagemovie pumuri 2011-07-08 172714
745 수선인의 건강지침 image pumuri 2011-07-07 171157
744 연금술사 (명상편지 3) pumuri 2011-08-08 169662
743 대신 걱정하는 주머니 (무심 3) pumuri 2011-08-09 168340
742 여유 6 pumuri 2011-08-26 165305
741 여유 9 pumuri 2011-09-26 165296
740 여유 10 pumuri 2011-09-30 162653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