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같은 사람 (명상편지 14)

조회수 94244 추천수 0 2011.12.13 20:36:59

바다 같은 사람



큰 사람은 바다 같은 사람입니다.

바다는,
흘러드는 물은 모두 받아들이지요.

어디서 시작했는지, 어느 강에서 왔는지 따지지 않고
공장 폐수나 오염물이라고 거부하지 않습니다.

염분으로, 파도로, 해일과 폭풍으로 정화할 뿐
불평하거나 티를 내지도 않습니다.

인연으로든 노력으로든
그곳까지 흘러온 노고를 높이 사는 것이지요.

물방울 하나,
땅속으로 스며들어 자칫 사라질 수도 있었던 작은 물방울 하나가
끊임없이 힘을 내어,

물줄기를 이루고
강을 이루고
끝내 바다에 이른……,

그 인연을 소중하게 생각해서
다 받아들이는 것입니다.

일단 바다에 들어오면 너와 내가 없어지고
모두 하나가 됩니다.

그런 사람을 대인이라고 하지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0 나 사랑해? (무심 17) pumuri 2012-01-29 68941
59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92679
58 왜 아플까? (건강하게 사는 법 14) pumuri 2011-12-13 93083
57 비움(무심 14) pumuri 2011-11-30 93946
» 바다 같은 사람 (명상편지 14) pumuri 2011-12-13 94244
55 여유 14 pumuri 2011-12-05 103760
54 여유 1 pumuri 2011-07-26 111920
53 여유 2 pumuri 2011-07-28 112356
52 몸은 자동차 * 마음은 짐 (무심 18) pumuri 2012-02-10 123506
51 하루의 시작 (명상편지 17) pumuri 2012-02-09 125046
50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126651
49 풍경 보듯이 (무심 15) pumuri 2012-01-21 128235
48 여유 17 pumuri 2012-01-30 129443
47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131062
46 감정이입하지 마라! (무심 16) pumuri 2012-01-25 131565
45 마음이 맑아지는 비결 (무심 7) pumuri 2011-08-29 132946
44 서문_이 책을 읽으시는 분들께(무심 1) pumuri 2011-07-25 133383
43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35829
42 바다는 ...(명상편지 7) image pumuri 2011-08-28 137520
41 잘 쉬는 법 (명상편지 16) pumuri 2012-01-28 138175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