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802_02.jpg  “어둑어둑한 아침, 밖을 보니 비가 내리고 있다. 우산을 챙겨 밖으로 나선다. 지하철을 타러 내려가다가 일회용 우산 비닐 함에 우산을 넣었다가 뺀다. 쏙 하며 나온 우산은 비닐봉지 옷을 입고 있다. 도착한 혜화역. 나가는 출구 언저리에 놓인 파란색 플라스틱 통에는 비닐봉지가 산처럼 쌓여 있다. 나도 봉지를 벗겨내어 꼭대기에 얹어놓는다. 바닥 여기저기에 떨어져 있는 비닐봉지들을 무심코 밟으며 걸어가 마침내 회사에 도착!

회사 문 앞에도 역시 일회용 우산 비닐 함이 있다. 빗물이 안 떨어지니 바닥은 깨끗하지만, 뭔가 찜찜하다. 점심을 먹기 위해 들어간 음식점에도, 다시 타게 된 지하철에도, 잠깐 들린 마트에서도. 비만 오면 어디에서든 마주할 수 있는 일회용 우산 비닐! 내가 오늘 사용하고 버린 우산 비닐만 해도 무려 5개. 이거, 이대로 가도 정말 괜찮은 거야?”

 

비가 오는 날이면 마음이 조마조마합니다. 오늘은 또 얼마나 많은 일회용 우산 비닐들이 버려질까. 부러진 채 길가에 버려진 우산들을 봐도 마음도 아프지요. 쨍쨍하다가 갑자기 소낙비가 몰아치는 날에는 어쩔 수 없이 우산을 사기도 합니다. 집으로 와보니 어느새 우산함에 꽂힌 우산만 4개! 남다른 감수성을 가진 지구인분들, 우리 무언가 해야 하는 거 아닐까요?

 

 

1. 우산은 우산 집을 좋아해요. 한 번 쓰고 버려야 하는 일회용 비닐 대신에 우산 집을 사용해보아요! 여러 번 재사용할 수 있고 빗물이 샐 염려도 없는 우산 집, 어떠세요? 지금 집구석 어딘가에 굴러다니고 있을 우산 집을 깨워주세요. 우산 집 챙기는 것을 자주 잊어버리게 된다면, 우산 집을 우산 손잡이에 묶어서 가지고 다니는 것은 어떨까요?

 

2. 고장 난 우산은 고쳐서 다시 사용해요. 월계동 삼호상가, 부천 역곡 3동 주민자치위원회 등등, 잘 찾아보면 우리 주위에도 우산을 수리해주는 곳이 여러 군데 있답니다. 나와 인연을 맺은 소중한 우산, 쉽게 버리지 말고 고장 나면 고쳐서 사용해 보아요.

 

3. 갑자기 비가 내리는 날에는, 근처의 지하철역으로 가보세요! 대학이나, 심지어 커피 전문점들에서도 우산 대여를 해주고 있답니다. 무조건 사야겠다는 생각보다는, 조금 번거롭더라도 빌려갔다가 다시 가져다 놓아야겠다는 생각을 먼저 해보는 건 어떨까요?

 

4. 신발장 구석에 먼지 맞으며 놓여 있는 수많은 우산들, 꼭 필요한 우산만 남겨두고 자주 사용하지 않는 우산들은 우산 대여점에 가져다주는 것은 어떠세요? 내가 가져다 놓은 우산이 돌고 돌아서 갑자기 소나기라도 내리는 날에는 다시 내가 빌려갈 수도 있어요!

 

 

 

혹시 “비닐봉지 한 장 절약한다고 뭐가 달라지겠어.” 라고 생각하시나요? 하지만 진짜 변화는 작은 것에서부터 시작됩니다. 비오는 날 사용하고 버린 일회용 비닐봉지 한 장은 단순히 ‘봉지 한 장’ 이상의 의미를 가지고 있어요. 이 작은 실천이 회원님에게 큰 변화의 씨앗으로 심겨질 수도 있으니까요. 그 작은 씨앗에서 싹이 트고 점점 자라나면 온 생명을 품을 수 있을 만큼의 커다란 나무가 되겠지요! 혹시라도 외롭다고 생각하지는 마세요, 녹색연합의 5천 명 회원 분들도 차츰 차츰 여러분의 변화에 동행하실 거라고 믿어요. 느리겠지만, 아름다운 변화. 저도 함께할게요! 우리 작은 것에서부터 고민하고 실천해 봐요.

 

글 : 전기화(녹색연합 자원활동가)

출처 : 녹색연합 녹색생활백서 www.greenkorea.org

 

----------------------------

정부가 태풍 볼라벤 비상 대응체계를 최고 단계까지 가동했답니다. 비도 비지만, 바람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하니 모두 이번 태풍에 잘 대비하시길 바랍니다.

국가재난정보센터 태풍경보 발령 시 행동요령 보러가기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519 낙동강 내성천 도보순례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1-08-11 12272
518 '저탄소 녹색성장 4년-평가와 대안'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2-05-18 12295
517 10월20일- 태양과 바람의 나라를 꿈꾸다 imagefile beat7 2012-09-13 12307
516 `아줌마 수다로 풀아가는 핵 이야기' 시사회 imagefile 조홍섭 2012-02-06 12324
515 환경독성 포럼-가습기 살균제 사고 계기로 본 생활용품 안전 imagefile 조홍섭 2011-12-09 12344
514 한국의 원자력안전문제, 이렇게 개혁하자 조홍섭 2012-03-26 12366
513 <한국수자원학회 긴급 토론회> 낙동강 보의 안전성 검토 조홍섭 2012-11-22 12371
512 김진애 전 의원, 4대강 긴급 강연회 imagefile 조홍섭 2013-01-23 12385
511 [포토포엠] 철지난 그루터기 imagefile kocyoung 2012-02-15 12398
510 한국호랑이 한국표범 보전을 위한 학술강연회 조홍섭 2011-11-03 12417
509 금강 낙동강 물고기 떼죽음 민관 합동조사 무산 조홍섭 2012-12-13 12441
508 "무안갯벌을 걸으며 체험하는 탄소Zero학교" imagefile 조홍섭 2012-07-16 12447
507 [포토에세이] 올 것이 왔어요! imagefile [2] kocyoung 2011-10-27 12492
506 [포토에세이] 달 꿰기 imagefile kocyoung 2011-10-12 12541
505 지리산 인문학 여행 / 2012.10.11~11.1 imagefile jjang84 2012-10-08 12592
504 [후기] 나에게 된장은 약이다_ 2012년 된장계, 메주 만들기 imagefile 물바람숲 2012-12-11 12607
503 전력수급 강좌 현장 방문 imagefile 조홍섭 2013-08-23 12612
502 [미리보기] 10월 2일에도 이렇게 걸을 예정입니다. imagefile 윤주옥 2011-08-23 12620
501 유럽5개국 탈핵 현황 인터넷중계 imagefile 조홍섭 2012-10-03 12623
500 겨울방학, 생물사랑 체험 한마당 imagefile 조홍섭 2011-12-15 12633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