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개 하천서 민물고기 20종 발견
안산 화정천도 1단계 사업 마무리


수원천의 생태하천 복원에 이어 경기도 안산과 안양 도심을 가로지르는 도심 하천들이 자연형 생태하천으로 거듭나고 있다.

 

안산시는 4일 화정동 화정초등학교 앞부터 초지동 중앙도서관까지 6.7㎞에 이르는 화정천 1단계 사업을 마무리했다고 밝혔다. 화정천은 안산 도심을 남북으로 가로질러 시화호로 들어가는 지류다. 1970년대 반월공단 조성으로 도시가 산업화되면서 공장 오폐수와 생활하수가 유입되면서 방치됐다.


복원된 화정천은 어류의 생태계를 위해 수초가 자라게 하는 자연생태하천으로 조성됐다. 하천을 따라 보행자와 자전거가 다닐 수 있는 산책로가 조성됐고 곳곳에 인공폭포와 분수대, 물놀이장이 설치돼 앞으로 시민들의 휴식공간 구실을 하게 된다.

 

하천변에는 공연이 가능한 돌무대가 설치됐고, 화정천 하류지역인 중앙도서관 주변에는 나무데크가 설치돼 시화호에서 올라온 숭어떼와 새를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도록 했다.

 

화정천은 하류지역에 수질정화시설이 설치돼 정화된 물을 다시 상류지역으로 올려보낸 뒤 하천 수심이 평상시에도 20㎝를 유지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화정천 복원사업은 2008년 시작해 3년8개월 동안 384억원이 들었다.

 

1970~80년대 공장폐수와 생활하수로 찌들었던 안양천도 생태하천으로 탈바꿈한 것으로 나타났01571274_P_0.jpg » 버들치. 한겨레 자료사진 다. 1급수에서 서식하는 버들치와 참갈겨니 등 어류 20여종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안양시가 이날 시내를 가로지르는 안양천 등 6개의 도심 하천에서의 민물고기 서식 실태조사를 벌인 결과 8과 20종 2000여 개체가 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지난달 12~13일 이뤄진 조사 결과, 안양천에서는 1급수에서 서식하는 버들치, 삼성천에서는 참갈겨니, 안양천·삼봉천에서는 얼룩동사리 등이 발견됐다. 또 잉어와 붕어, 피라미, 모래무지, 미꾸라지 등은 안양천과 갈현천 등 곳곳에서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홍용덕 김기성 기자 ydho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79 <한스푼>에 동반하는 영상과 음향 파일 링크입니다. 고충녕 2012-07-20 7388
478 [동영상] 우리 동네 '물바람숲'입니다ㅎㅎ [7] naeboki 2012-07-20 8129
477 사이언스온 | 생생한 현장 목소리를 들려주세요! 물바람숲 2012-07-18 13120
476 [포토에세이] 거미 동료식 imagefile 고충녕 2012-07-17 25087
475 "무안갯벌을 걸으며 체험하는 탄소Zero학교" imagefile 조홍섭 2012-07-16 11305
474 에너지분야 연구개발 전략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7-15 8449
473 경인아라뱃길, 한강주운사업의 허구와 남아있는 과제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7-13 8095
472 청년생태학교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2-07-13 7945
471 DMZ 생물권보전지역 단독추진 ‘무산’ 물바람숲 2012-07-13 8203
470 [포토에세이] 색 빛 생명력의 삼중주 imagefile 고충녕 2012-07-08 8499
469 인간과 동물이 함께 행복한 새로운 伏복날 선언, 카라 생명평화음악회 개최 조홍섭 2012-07-06 9964
468 일본 원자로 전문가 이노교수 초청 토론회-고리1호기 안전성, 가동에 문제없나? imagefile 조홍섭 2012-07-06 9975
» 안양 생태하천에 버들치 등 1급수 어종 뛰논다 imagefile 물바람숲 2012-07-05 16958
466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특별한 만남 imagefile 조홍섭 2012-07-03 8181
465 오대산 국립공원 ‘6번 국도의 저주’ image jjang84 2012-07-03 8852
464 여러분들께 고마움을 전합니다. imagefile 윤주옥 2012-07-02 10680
463 반가운 단비 imagefile 물바람숲 2012-07-02 8083
462 [수필] 방랑예찬 고충녕 2012-06-30 8925
461 핵 없는 세상을 위한 비전과 전략, 19대 국회의 역할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6-27 17147
460 "바람직한 전기요금 체계, 어떻게 마련할 것인가?" imagefile 조홍섭 2012-06-27 9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