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진달래 꽃동산

조회수 16516 추천수 0 2012.03.20 01:26:19

(진달래 꽃동산)

 

사는 곳에서 워낙 가깝고 차량들이 함부로 치달리는 위험한 시가지 입구다 보니 수년 동안 무심히 지나치기만 할 뿐 아예 무시하며 지냈습니다. 하지만 봄 어느 한날 멀리서 바라본 작은 동산에 화사한 분홍빛 기운이 녹녹치 않았습니다. 멀다면 몰라도 집으로 돌아오는 방향을 살짝 틀어 헛일삼아 한번 들러보았습니다.

‘으악!’ 이것이 첫 소감이었습니다. 세상에나! 이렇게 가까운 곳에 이제껏 내 평생 만난 중 가장 멋진 진달래 꽃동산이 오롯이 숨겨져 있었던 겁니다. 등잔 밑이 어둡다 해도 아무렴 이렇게까지------.

 

진달래0.jpg

왼편이 서울 가는 철길, 오른편은 군청도로인고로 졸지에 꼬리가 잘린 깡둥한 모양으로 나지막하니 동떨어진 동산, 일부러 맘먹지 않으면 찾아들기 힘든 육지 속의 고도, 하염없이 외로운 섬으로 전락하고 말았음입니다. 덕분에 대부분의 인사들의 뇌리에선 거의 잊혀지고 버려진 천덕꾸러기 장소로 남아있던 곳이라 오히려 천연덕의 대자연이 숨어살기엔 더욱 적절했던 모양입니다. 비좁은 그 속에서 누구는 알짱 같은 보배를 찾아냈으니, 몰래 감춰두고 우리 함께 즐기면 좋겠습니다.

 

진달래1.jpg

사회에서 도의가 사라진 어지러움일까요? 더불어 혼탁함 때문일까요? 하여튼 가치관이 전도된 무너져가는 이 시대에 고결하고 귀한 존재라면 깊숙이 꼭꼭 숨어야만 겨우 목숨을 부지할 수 있는 모양입니다. 이토록 화사한 정경을 앞에 두고도 일말의 우려와 염려로부터 자유롭지 못한 학이네 팔자도 참 딱하단 생각은 있습니다만, 고사에도 ‘상시분속(傷時憤俗)’이라 했죠? ‘상처 입은 시대를 염려하고, 무너진 시속에 화내다.’ 란 뜻이라네요. 일신 몸보신이란 한갓 3류 처세술을 위해 행동하지 않는다면 그게 어디 올바른 선비의 자세랄 수 없으니 이도 피할 수 없는 팔자라면 그저 감수해야할 밖에요.

 

폐일언하고…….

 

진달래2.jpg

“영영 잊으신 줄 알았더니 함께 동행해주셔서 행복했습니다.” (진달래 올림)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79 "마지막 남은 모래강, 물속으로 걸어요" 조홍섭 2011-09-08 12863
478 2006년 이전 디젤차량 관리강화 시급 물바람숲 2012-06-15 12866
477 일본 환경사회학자로부터 듣는 '탈핵시대로 가는 길, 후쿠시마의 교훈' admin 2011-10-20 12869
476 '에너지 수요관리, 어디까지 가능한가' 세미나 image 조홍섭 2011-08-29 12873
475 '기자의 눈으로 환경을 보자' 강좌 조홍섭 2011-11-09 12900
474 어디에 놓겠다는 걸까요? imagefile 윤주옥 2011-07-08 12951
473 박원순 카메오 출연 영화 상영 imagefile 조홍섭 2011-09-14 12980
472 제2회 지역에너지학교 ‘주택에너지 효율화’ 길 찾기 이유진 2012-01-25 12988
471 차기정부의 기후에너지정책을 생각한다 imagefile 조홍섭 2012-10-30 12994
470 부산 바이오블리츠 개최 조홍섭 2014-09-17 13027
469 녹색ODA 활성화를위한 심포지엄 imagefile 조홍섭 2012-11-15 13033
468 [화보] 알록달록 색 입은 가을 imagefile [2] 물바람숲 2012-09-10 13055
467 '지속가능한 에너지 전환에서 시민사회의 역할' 워크숍 imagefile 조홍섭 2015-03-24 13058
466 4대강 사업 홍수 및 재해 안전성 진단 국제 심포지엄 조홍섭 2011-08-15 13075
465 한국의 녹색 일자리 잠재력과 전망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2-04-05 13077
464 원자력안전위 다시 원자력 진흥 부처 속으로 조홍섭 2013-01-15 13105
463 한국과 일본 핵발전 프레임 전환 모색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1-08-09 13131
462 환경영화 붉은꼬리매의 전설 상영 imagefile 조홍섭 2012-01-21 13160
461 첫 번째 '마실가세' 후기입니다. imagefile 윤주옥 2012-09-25 13177
460 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제 imagefile sano2 2012-04-25 13205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