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미소에 가을이

 

할미소1.jpg 

 

옥색에서 옥색으로 깊어가는 침목다리 세심교 아래 할미소에 가을이 물씬 깊어지고 있습니다. 이곳에 놓아준 봄날의 대형 가재는 제 터전을 어떻게 다스리고 있을지 문득 궁금해집니다. 눈엔 보이지 않아도 건실하게 한길 깊이 소의 모퉁이를 틀림없이 차차로 채워 줄 것을 나는 믿습니다.

 

할미소2.jpg  

 

소 아래 작은 물굽이에 가지와 헤어진 낙엽들이 옹기종기 모여 있습니다. 큰비가 한번만 오셔도 쓸려 내리는 산돌들로 표정이 매번 달라지는 곳이 계곡형 웅덩이지만, 유독 이곳만은 여리고 작은 생명들을 키워 내기 위해 아주 메워지는 적이 결코 없는 신기한 곳입니다. 꼬리 치레 도롱뇽 이의 은밀한 휴게실인 줄은 저들과 나만이 알고 있습니다. 물밑에 어떤 그림자가 설핏 엿보이고 있습니다.

 

그렇습니다. 수수만년을 깎아지고 단련된 물굽이의 독특함 때문에 알밤 철엔 이곳에서 건져 올리는 밤톨이 한 번에 반 되 가량은 충분히 될 정도로 깊이 감춰진 명당이자 보물 창고랍니다.

 

할미소3.jpg  

 약간이라도 이상이 있으면 쉬이 흘러가 버릴 뿐, 그래서 정갈한 모래가 늘 깔려 있는 이곳의 알밤은 특히 흠집 하나 없이 훌륭한 것들입니다. 다람쥐가 잠수한다는 소릴 듣지 못했기에 그들의 것일 순 없을 테고, 학이도 얼음장처럼 찬물에 발 적시길 마다함에 철이 다 지난 지금도 적지 않은 양의 알밤, 길 잃은 튼실한 알밤들이 멈춰 고인 채 누군가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60 서울 이태원 패시브하우스 도전, 경험과 교훈 imagefile 조홍섭 2012-08-23 12161
459 제2회 지역에너지학교 ‘주택에너지 효율화’ 길 찾기 이유진 2012-01-25 12193
458 4대강 사업 홍수 및 재해 안전성 진단 국제 심포지엄 조홍섭 2011-08-15 12199
457 4대강 녹조 해결하려면 댐을 터라 image anna8078 2012-08-22 12204
456 '기자의 눈으로 환경을 보자' 강좌 조홍섭 2011-11-09 12213
455 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제 imagefile sano2 2012-04-25 12230
454 첫 번째 '마실가세' 후기입니다. imagefile 윤주옥 2012-09-25 12257
453 [11/17~18] 걷기예찬- 지리산둘레길 imagefile windjuok 2012-11-05 12261
452 우이령사람들 2013 여름 생태학교 imagefile 조홍섭 2013-05-10 12324
451 “사상 초유의 정전사태, 원인과 대책” 긴급 토론회 조홍섭 2011-09-21 12344
450 환경영화 붉은꼬리매의 전설 상영 imagefile 조홍섭 2012-01-21 12356
449 쌀이 필요합니다. 국립공원 케이블카 반대 산상시위 현장! imagefile 윤주옥 2011-09-01 12360
448 한국과 일본 핵발전 프레임 전환 모색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1-08-09 12363
447 [에세이] 청빈은 내 벗 imagefile 고충녕 2013-05-02 12364
446 여름 숲속학교 “전철 타고 두물머리 어깨동무하자.” 조홍섭 2011-07-19 12422
445 멸종위기 야생동식물 재조정 긴급 토론회 조홍섭 2011-07-27 12425
444 천리포수목원, '수목원 전문가 교육과정’ 교육생 모집 조홍섭 2013-10-29 12427
443 실험동물 토론회 imagefile 조홍섭 2013-01-28 12468
442 [초대] 울타리 없는 텃밭 - 된장 만들어요! imagefile windjuok 2012-11-27 12496
441 [포토에세이] 능청도 보통이 아님 imagefile kocyoung 2011-10-25 12553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