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조락의 계절

조회수 14007 추천수 0 2011.11.27 00:55:06

(조락의 계절)

 

송이버섯을 얻으러 다니는 마을 사람들이 빈번히 발길을 넣는 산길로 올라가는 좁다란 길목 바닥에 ‘작은주홍부전나비’ 한 마리가 앉아있었습니다. 며칠 남은 추석 말미에 송이버섯을 채취하려는 산사람들의 발길이 제법 부산스러울 텐데……, 초췌하고 색 바랜 모습을 보니 이제 수명이 거의 다한 듯 합니다. 화려하고 세밀했던 날개 무늬와 몸통의 찬연함도 제 철의 그것에서 한참 멀어져 있습니다. 보나마나 녀석의 최후가 사람들의 무심한 발길로 무자비하게 마무리될 것 같아 가만히 들어 올려 손등 위에 앉혔습니다.

 

조락1.jpg 

 

자주 부는 차가운 가을바람은 피해주고 따사로운 햇살일랑 잘 들도록 내 몸을 돌려 막아주었습니다. 한참을 돌아보고 위로하는 가운데 녀석이 재잘재잘 전해주는 좋았던 한 시절의 농밀한 전설을 다소곳이 들어주었습니다.

제법 기운을 차리려나 봅니다. 하지만 지금은 조락의 계절, 잠시 잠깐의 주의환기일 뿐 재활이란 애당초 기대할 수 없음을 나도 알고 저도 압니다.

 

그렇습니다. 수고로 점철했던 자연과 친화적인 생명체의 마지막을 평안히 보내도록 기운을 북돋아 주는 일은 분명 의미가 있는 일입니다. 비교적 평탄하고 환한 쑥부쟁이 꽃 바탕을 골라 그토록 좋아하던 단꿀 꽃꿀로서 최후의 만찬을 즐겨보라고 공들여 올려주었습니다. 무심한 발길보다야 꽃 바탕 그곳이 마지막을 장식하기론 한결 멋진 곳일 겁니다.

 

조락2.jpg 

 

안타까운 내 은전은 여기까지에 불과합니다. 거기 밝은 쑥부쟁이만 남아있을 것을 알기에 발길을 돌림에 두 번 다시 뒤돌아보지 않았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20 [포토꽁트] 아침에 만난 가족들(2) imagefile 고충녕 2012-06-10 14667
419 [포토에세이] 거미 굶는 날 imagefile kocyoung 2011-10-01 14666
418 광릉 숲속 음악회 열려 김성호 2011-06-17 14656
417 어머 어머 어머, 물바람숲 멋져요~ [1] sano2 2011-05-13 14635
416 사이트 개편 축하!! kwak1027 2011-05-12 14599
415 4대강 현장 실태 보고와 진단 토론회 조홍섭 2011-06-14 14597
414 천리포수목원 숲해설가 전문과정 수강생 모집 조홍섭 2015-02-03 14596
413 '위험 사회의 민주주의와 거버넌스' 학술토론회 조홍섭 2011-06-27 14582
412 [포토에세이] 멍청한 꿩 서방 imagefile kocyoung 2011-12-14 14564
411 전문성의 정치와 민주주의 국제 워크숍 imagefile 조홍섭 2011-07-11 14546
410 이홍기 독립피디의 후쿠시마 다큐 상영 조홍섭 2013-04-25 14482
409 에너지 대안 포럼, 국가에너지기본계획 이대로 좋은가 image 조홍섭 2011-07-12 14473
408 제 2회 지역에너지 워크숍 "우리 마을에 꼭 맞는 바이오가스 플랜트는?" image 이유진 2011-11-12 14453
407 우이령보존회 제15회 어린이여름생태학교 참가자 모집 조홍섭 2011-07-07 14399
406 윤리적 소비 공모전 조홍섭 2011-06-10 14368
405 자연에서 배우는 더불어 사는 생존법 image lhj188 2014-04-07 14363
404 기후변화 공부하고 남아공 가자 조홍섭 2011-05-30 14354
403 개구리가 개굴개굴, 물소리 졸졸~~ [1] lettee84 2011-05-13 14339
402 환경운동연합 후원의 밤에 초대합니다 image guk8415 2011-09-15 14334
401 Green CAP 기후행동 체험교육 참가자 모집 image 이신혜 2009-05-13 14311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