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조락의 계절

조회수 13862 추천수 0 2011.11.27 00:55:06

(조락의 계절)

 

송이버섯을 얻으러 다니는 마을 사람들이 빈번히 발길을 넣는 산길로 올라가는 좁다란 길목 바닥에 ‘작은주홍부전나비’ 한 마리가 앉아있었습니다. 며칠 남은 추석 말미에 송이버섯을 채취하려는 산사람들의 발길이 제법 부산스러울 텐데……, 초췌하고 색 바랜 모습을 보니 이제 수명이 거의 다한 듯 합니다. 화려하고 세밀했던 날개 무늬와 몸통의 찬연함도 제 철의 그것에서 한참 멀어져 있습니다. 보나마나 녀석의 최후가 사람들의 무심한 발길로 무자비하게 마무리될 것 같아 가만히 들어 올려 손등 위에 앉혔습니다.

 

조락1.jpg 

 

자주 부는 차가운 가을바람은 피해주고 따사로운 햇살일랑 잘 들도록 내 몸을 돌려 막아주었습니다. 한참을 돌아보고 위로하는 가운데 녀석이 재잘재잘 전해주는 좋았던 한 시절의 농밀한 전설을 다소곳이 들어주었습니다.

제법 기운을 차리려나 봅니다. 하지만 지금은 조락의 계절, 잠시 잠깐의 주의환기일 뿐 재활이란 애당초 기대할 수 없음을 나도 알고 저도 압니다.

 

그렇습니다. 수고로 점철했던 자연과 친화적인 생명체의 마지막을 평안히 보내도록 기운을 북돋아 주는 일은 분명 의미가 있는 일입니다. 비교적 평탄하고 환한 쑥부쟁이 꽃 바탕을 골라 그토록 좋아하던 단꿀 꽃꿀로서 최후의 만찬을 즐겨보라고 공들여 올려주었습니다. 무심한 발길보다야 꽃 바탕 그곳이 마지막을 장식하기론 한결 멋진 곳일 겁니다.

 

조락2.jpg 

 

안타까운 내 은전은 여기까지에 불과합니다. 거기 밝은 쑥부쟁이만 남아있을 것을 알기에 발길을 돌림에 두 번 다시 뒤돌아보지 않았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400 자연에서 배우는 더불어 사는 생존법 image lhj188 2014-04-07 14082
399 전기요금 이대로 좋은가 토론회 조홍섭 2011-07-09 14078
398 함께 걸어요! imagefile 윤주옥 2011-07-04 14077
397 서울환경영화제 18일 개막식 열려 조홍섭 2011-05-17 14070
396 후쿠시마 원전 사고 피난민에게 직접 듣는다 조홍섭 2011-05-27 14051
395 한강의 불길한 초록 띠 imagefile 조홍섭 2011-10-03 14041
394 나무를 나눠 드립니다 조홍섭 2009-03-22 14036
393 '조력 발전, 과연 친환경 에너지인가' 토론회 조홍섭 2011-09-06 14020
392 시민발전소 3호기 짓는다 조홍섭 2014-07-07 13972
391 [포토에세이] 눈썰미 테스트 imagefile kocyoung 2011-10-22 13961
390 기대하시라! 된장과 간장 가르기 imagefile 윤주옥 2012-04-05 13944
389 천리포수목원 숲해설가 전문과정 수강생 모집 조홍섭 2015-02-03 13914
388 '원전 송전탑 반대' 밀양 이치우씨 죽음, 그 뒤 imagefile 물바람숲 2012-06-18 13903
387 "뉴스 제주" 기사입니다! image pumuri 2010-11-15 13878
» [포토에세이] 조락의 계절 imagefile kocyoung 2011-11-27 13862
385 로컬푸드 세미나 조홍섭 2011-05-25 13859
384 가리왕산 스키 슬로프, 특별법이 능사 아니다 조홍섭 2011-07-25 13838
383 학습자료가 필요합니다. [1] 임민영 2011-03-04 13833
382 [포토에세이] 청개구리의 방문 imagefile kocyoung 2011-10-09 13807
381 [포토에세이] 봄을 기다림 imagefile kocyoung 2012-02-29 13787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