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기준 미달” 지정 유보
정부, 북한협조 못얻어 실패 자초

통일된 생태계를 이루고 있는 비무장지대(DMZ) 생물권을 둘로 분단시켜서라도 현 정부 임기 안에 유네스코 생물권보전지역으로 지정하려던 정부의 무리수가 국제사회에서 거부됐다.


12일 새벽(한국시각)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유네스코 ‘인간과 생물권 프로그램’ 국제조정이사회는 한국 정부가 지난해 9월 제출한 비무장지대 남쪽 절반을 핵심지역으로 한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신청에 대해 “(설정)기준을 완성하지 못했다”며 지정을 유보했다.


유네스코의 ‘세계생물권보전지역 네트워크 규약’은 생물권보전지역을 핵심지역, 완충지역, 전이지역으로 나누고, 핵심지역에 인접하거나 둘러싸고 있는 완충지역을 설정하는 것을 기준으로 제시하고 있다. 이 규약에 따르면 북한의 협조를 얻지 못해 핵심지역 북쪽에 대한 완충지역 계획을 포함시키지 못한 채 남쪽의 완충지역 계획만 제시한 한국의 반쪽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신청은 애초부터 문제가 있었던 셈이다.


비무장지대를 남북한이 함께 국제적 보호구역으로 지정하는 것은 정치적으로도 상징성이 커 과거 정부에서도 적극 모색했지만 북한과 협의가 안 돼 뒤로 미뤄온 사업이다. 하지만 이명박 정부는 비무장지대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을 올해 말까지 끝내야 하는 국정과제의 하나로 설정한 뒤, 북한의 태도 변화를 기다리지 않고 비무장지대 생물권을 절반으로 가른 지정 신청서를 냈다가 실패를 자초했다.


환경부는 이날 보도자료에서 북한과의 협의 문제는 언급하지 않은 채 “철원 지역이 생물권보전지역이 갖춰야 할 완충·전이구역을 충분히 갖추지 못한 점이 검토과정에서 문제로 지적됐다”며 “앞으로 이를 보완하기 위해 해당 지자체 및 지역주민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녹색연합은 “비무장지대 생물권보전지역 지정은 생태계 보전 측면에서 중요할 뿐 아니라 남북이 분단의 아픔을 함께 치유하는 평화협력 모델인데 정부가 성과에 급급해 단독으로 추진하면서 의미가 퇴색됐다”며 “그런데도 이번 지정 유보를 특정 지자체의 반대에 따른 것으로 치부하면서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김정수 선임기자 jsk21@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339 함께 사는 지구를 위한 영화제 imagefile sano2 2012-04-25 13280
338 산림청 2012 숲태교 프로그램 안내 imagefile 조홍섭 2012-04-25 20329
337 [포토에세이] 복 많은 멍청이 imagefile 고충녕 2012-04-26 12004
336 글로벌 기후변화 홍보대사 모집 조홍섭 2012-04-30 11028
335 쉬잇! 습지의 소리를 들어보렴 imagefile 조홍섭 2012-05-02 10974
334 [포토에세이] 비상! 비상! imagefile 고충녕 2012-05-08 17680
333 “인터넷·재생에너지 결합이 3차 산업혁명 이끌 것” imagefile 물바람숲 2012-05-09 18262
332 방사능 없는 마을 향해 보내는 ‘러브레터’ imagefile 물바람숲 2012-05-11 10197
331 멸종위기식물 광릉요강꽃 광릉숲에서 다시 태어나다 imagefile guk8415 2012-05-14 15870
330 성찰하고 상상하는 녹색인문학 imagefile anna8078 2012-05-14 9657
329 핵발전소 우리도 이제 알거든! - 봄 밤 녹색극장 imagefile anna8078 2012-05-14 11305
328 양치식물의 재발견 전시회 imagefile 조홍섭 2012-05-16 17166
327 '저탄소 녹색성장 4년-평가와 대안'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2-05-18 12295
326 한국 환경운동 30주년 기념 심포지엄 imagefile 조홍섭 2012-05-18 9443
325 [포토에세이] 나비 점고 중 imagefile 고충녕 2012-05-21 13408
324 야생동물구조센터에서 야생동물들을 구조하고 치료해보자! 2012 어린이 야생동물박사 모집 image leesungal 2012-05-22 10322
323 매주 일요일에 만납니다! imagefile 윤주옥 2012-05-25 9749
322 탈원전을 위한 한일 변호사 세미나 imagefile 조홍섭 2012-05-29 9646
321 [포토에세이] 봄날 그리운 님에게로 imagefile 고충녕 2012-05-31 11392
320 --출간보고 드리고저-- imagefile [2] 고충녕 2012-06-05 14592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