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왕자와 쥐 서방)

 

어허! 역시 이름에서 고까운 식물 ‘쥐오줌풀’입니다. 동반자 ‘왕자팔랑나비’가 없었더라면 말이죠. 식물의 꽃에 코를 대보면 아닌 게 아니라 쥐 오줌 같은 지린내가 제법 나긴 납니다. 거 뭐가 좋다고 왕자님께오서 철석같이 붙어있는가 모르겠습니다.

 

왕자와 쥐 서방.jpg

 

다행이 ‘왕자팔랑나비’가 쥐 서방을 잔뜩 가치 상승시키고 있습니다. 그의 대가로 달콤한 꿀이 제공된다는 사실이 눈에 보이고, 상호 공존적 도우미를 우린 기억하고 존중하기로 하면 그로서 넉넉하죠.

주관적인 제 입장을 일방 내세우기 마련인 사람들이 쉽게 다소 무책임하게 붙인 이름이라고 인정 한다 쳐도, 호칭이야 어떻든 결코 줄어들지 않는 꿀 공급처의 은혜를 우린 알기만 하면 되겠습니다.

고까운 냄새보다 더 고까운 이름보다 오로지 내실에 입각한 실질을 보다 숭상하고자 합니다. 그게 되는 집안이라니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60 국가와 기업 차원의 대비 pumuri 2011-11-08 65770
659 기상이변과 식량위기 pumuri 2011-11-02 65314
658 당신이 "버킷리스트"는 무엇인가요? image pumuri 2011-11-09 64840
657 개인 차원의 대비 - 사랑 pumuri 2011-11-10 64555
656 개인 차원의 대비 - 의식의 확장 - 2 pumuri 2011-11-09 63975
655 지구의 건강 상태 pumuri 2011-11-01 63788
654 2011년 하반기와 2012년의 지구위기 image pumuri 2011-10-26 63507
653 지구의 광자대 통과 - 3 pumuri 2011-11-07 63001
652 소화는 시원하게 잘 되시나요? (명상편지 13) pumuri 2011-11-29 57430
651 여유 19 pumuri 2012-02-17 54913
650 <한반도 자연사 기행> 서평 imagefile 조홍섭 2011-07-29 47666
649 환경팟캐스트를 시작했습니다!!!!!!!!!!!!!!!!!!!!!!!!!!!!!!!! 비인간보고서 2017-10-20 46730
648 인디카 야생화 사진전 imagefile 조홍섭 2009-12-30 43167
647 가라앉고 있는 섬, 투발루를 가다 image 이지언 2009-08-28 42877
646 도연암에서 겨울산새 만나기 행사 imagefile 조홍섭 2017-02-02 36299
645 [포토에세이] 앗싸! 호랑나비 imagefile kocyoung 2011-11-02 35895
644 [환경운동연합]헌법재판관에게 국민엽서 보내기 image wonibros 2017-01-09 35257
643 [포토에세이] 축복도 기적과 함께 imagefile kocyoung 2011-12-21 34701
642 스마트폰, 태블릿PC, 노트북.. 디지털 탄소발자국의 비밀 imagefile poppi7 2012-11-20 34397
641 세밀화 특별전시회 imagefile 조홍섭 2009-03-22 33969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