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대로, 자유롭게



요즘 대한민국 엄마들이
단체로 '뿔'이 나셨다고 합니다.

한창 인기리에 방영중인 한 드라마 때문인데요.

40여 년을 전업주부로 살아온 극중 '엄마'가
1년만 나가서 마음대로 살아보고 싶다고 독립 선언을 하여
화제가 되고 있는 것이지요.

엄마로서 무책임한 것 아니냐는 의견도 있다지만,
자신의 삶을 찾고자 하는 주인공의 마음은
충분히 이해가 갑니다.

그러고 보면 우리들 역시,
자기 '자신'으로서가 아니라
누군가의 남편이나 아내, 가장, 어른, 자식……,
또는 무슨 직장, 지위, 출신, 학벌……
'로서' 살아가고 있는 건 아닌지요?

이 세상에 태어날 때는
그냥 자연인 '나'로 태어났는데요.

엄마만 뿔낼 것이 아니라 우리도,
너무 늦기 전에 한번씩 뿔을 내보면 어떨까요?

후회 없는 삶을 위하여!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64 여유 19 pumuri 2012-02-17 55423
63 나 사랑해? (무심 17) pumuri 2012-01-29 69141
62 어떻게 대화하게 되었나? image pumuri 2011-11-30 92979
61 왜 아플까? (건강하게 사는 법 14) pumuri 2011-12-13 93334
60 비움(무심 14) pumuri 2011-11-30 94246
59 바다 같은 사람 (명상편지 14) pumuri 2011-12-13 94526
58 여유 15 pumuri 2012-01-22 97300
57 여유 16 pumuri 2012-01-26 97883
56 희망메신저란? image pumuri 2011-11-29 99269
55 여유 18 pumuri 2012-02-11 100580
54 여유 14 pumuri 2011-12-05 104030
» 마음대로,자유롭게 (명상편지 18) pumuri 2012-02-14 107298
52 여유 1 pumuri 2011-07-26 112173
51 여유 2 pumuri 2011-07-28 112642
50 콧노래 부르면서 (무심 19) pumuri 2012-02-14 114316
49 몸을 사랑하는 습관 : 미안한 마음, 아끼는 마음, 감사한 마음 (건강하게 사는 법 15) pumuri 2012-01-23 117514
48 몸은 자동차 * 마음은 짐 (무심 18) pumuri 2012-02-10 124007
47 당신이 있기에 내가 있다(명상편지 15) [1] pumuri 2012-01-24 124180
46 하루의 시작 (명상편지 17) pumuri 2012-02-09 125443
45 건망증 찬가(무심 2) pumuri 2011-07-27 127027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