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저는 걷기를 생활화하여 매우 행복해 하고 있습니다.
제가 사는 집의 뒷산을 매일 오르고 있으며,
힘들 때는 평지를 한 시간 정도 산책하고 있지요.

일기가 나쁘거나 겨울 등을 대비하여 줄넘기를 하고 있는데
300번까지는 거뜬히 할 수 있습니다.
다가오는 여름까지는 500번, 겨울까지는 1000번을 힘들이지 않고
할 수 있도록 체력을 기르려고 합니다.
줄넘기는 가급적 양 팔을 몸에 붙이고 하는 것이 좋더군요.

저는 걷기에 심신을 치유하는 힘이 있음을 체험을 통해 알고 있습니다.
걷기를 통해 발바닥을 자극하면 우리 몸의 심포삼초라는 장부가 강해지면서
신경이 굵어지고 면역력이 강해집니다.

우울증 증세가 있으신 분은 햇볕을 받으며 하루에 만보씩 걸어 보세요.
안에 있던 우울한 부분이 드러나면서 자기도 모르게 밝아질 것입니다.

언젠가는 스페인에 있다는 기독교 성지 순례 길인 ‘산티아고 가는 길’을
도반(道伴, 길을 같이 가는 벗)들과 함께 걷고자 합니다.

왜 하필 외국에 있는 길을 걷느냐고요?
우리나라에는 순전히 걸을 수 있는 길이 없는 것 같더군요.
씽씽 달리는 차들로 인하여 목숨 걸고 걸어야 하기 때문이지요.
누군가가 우리나라에도 순전히 걷는 길을 만들어 준다면
굳이 외국에 나갈 필요는 없겠지요.
먼 훗날에는 우리가 직접 인근에 차량으로 방해받지 않는
‘걷기 명상 길’을 만들고 싶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30 매일 잠자리에 들기전에 해야 할일 (무심 6) pumuri 2011-08-25 151353
29 여유 6 pumuri 2011-08-26 165715
28 사람마다 각각 다른 불균형이 있다, (건강하게 사는 법 6) pumuri 2011-08-27 162280
27 바다는 ...(명상편지 7) image pumuri 2011-08-28 137572
26 마음이 맑아지는 비결 (무심 7) pumuri 2011-08-29 132996
25 여유 7 pumuri 2011-09-01 139283
24 성격으로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7) pumuri 2011-09-04 211123
23 지금 이대로의 내가 좋아 (명상편지 8) pumuri 2011-09-06 150125
22 내가 없어야 (무심 8) pumuri 2011-09-10 135874
21 여유 8 pumuri 2011-09-15 141734
20 얼굴에 나타나는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8) pumuri 2011-09-21 195034
19 원하는 걸 하도록 내버려 두라 (명상편지 9) pumuri 2011-09-21 163184
18 오해가 생겼을 때 (무심 9) pumuri 2011-09-24 147384
17 여유 9 pumuri 2011-09-26 165700
16 몸으로 나타나는 오행불균형(건강하게 사는 법 9) pumuri 2011-09-27 153450
15 혼자있는 시간을 어떻게 보내는가? (명상편지 10) pumuri 2011-09-28 154128
14 정약용과 정조의 대화 (무심 10) pumuri 2011-09-29 186286
13 여유 10 pumuri 2011-09-30 163084
12 날씽와 관련된 오행 불균형 (건강하게 사는 법 10) pumuri 2011-10-02 179841
11 2025년의 지구 - 의식주 pumuri 2011-11-23 131137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