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 몇몇 회원님으로부터 편지를 받았습니다. 변함없이 여러 애환이 들어있더군요.
그 중에서 가장 안타까운 일은 명상을 하신 지 5년이 되어 가는 데도 별 달라진 것이 없어 좌절을 느낀다는 한 분에 대한 것과 게으른 습을 벗지 못하고 아직도 새벽명상을 하지 못하고 있다는 또 다른 분에 대한 것이었습니다.

먼저 별 달라진 것이 없다는 분에게는 달라지려고 노력해 본 적이 있는가 하는 점을 묻고 싶습니다. 달라지려면 달라지고 싶은 것이 무엇인지를 알아야 하며, 달라지고 싶은 것을 이루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즉 목표가 뚜렷해야 하며 그곳에 도달하는 방법을 알아야 합니다. 그 두 가지를 알아내 실천하면 되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나는 우울하다. 가끔 우울한 것이 아니라 너무 자주 우울하며, 그것으로 인하여 나 자신이 괴롭고, 남들의 기분도 끌어내리며, 아름다운 모습이 아니다' 라고 느낀다면 우울한 것을 고치기 위하여 매일 30분씩 햇빛 속을 걸으며, 매일 10분씩 노래를 흥얼거리며, 매일 거울을 볼 때마다 웃는 연습을 해보는 것입니다. 그래도 달라지지 않는가?

또한 게으름 때문에 새벽명상을 하지 못하는 분은 오늘은 7시 10분에, 내일은 7시에, 모레는 6시 50분에 일어나 보십시오. 이렇게 1주일을 노력해 보면 70분이 당겨지며 2주일을 노력해 보면 140분이 당겨지는 것입니다.
백 일이면 백 일, 기간을 정해 놓고 너무 많은 것을 기대하지 말고 자신이 개선하고 싶은 한 가지를 정하여 실천해 보십시오. 백 일 동안 한 가지씩을 개선하여 천 일 동안 열 가지를 변화시킨다면 그리 어렵지만은 않을 것입니다.
어렵다는 것은 매일 꾸준히 한다는 것 한 가지만이 어려운 것이며, 이것을 실행할 수 있는 지혜와 의지가 있다면 할 수 있는 것입니다.

큰 것이 아니라 이렇게 작은 것을 갈고 닦는 것이 어려운 것이며, 잠시 쉬었다 가는 한이 있더라도 계속 오르는 것이 중요합니다.
왜냐 하면 우주 만물은 변하지 않는 것이 없으며, 변하되 바람직한 방향으로 변하는 것이 우주의 창조목적이자 인간이 살아야 하는 목적이기 때문입니다.
변하되 좋은 방향으로 변하는 것, 그것이 곧 우주를 지탱하는 힘의 원천이며 인간이 삶을 부여받은 기간 동안은 어김없이 살아야 하는 목표가 되는 것입니다.
사람이 변화한다는 것은 어느 날 갑자기 신이 내려 변하듯이 한꺼번에 달라지는 것이 아니라 매일 매일 조금씩 달라지는 것입니다. 실현 가능한 한 가지 목표만을 찾아내십시오.

 


                                                          * 무심 31~33쪽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4 수선인의 행동지침(자신) imagemovie pumuri 2011-07-08 135303
3 수선인의 건강지침 image pumuri 2011-07-07 130048
2 물은 답을 알고 있다.(명상편지 1) pumuri 2011-07-06 143185
1 신(神)은 죽었다!(웃기네) image pumuri 2011-07-05 1420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