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검색 결과

'이은주'에 대해 20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짚 울타리 덕에 내몽골 사막에 나무 뿌리 내린다짚 울타리 덕에 내몽골 사막에 나무 뿌리 내린다

    이은주 | 2019. 08. 05

    모래 고정해 식물 정착 도움, 나중엔 비료로 활용지난 7월 21일부터 일주일간 내몽골 황사 발생지인 후룬베이얼에 사막화 지역 생태계 복원 연구를 위해 다녀 왔다. 현지 조사지인 이곳은 중국 북동 3성 왼쪽, 우리나라에서 보면 북서쪽에 있으며...

  • 피톤치드, 이른 아침 편백·삼나무 숲에서 높다피톤치드, 이른 아침 편백·삼나무 숲에서 높다

    이은주 | 2019. 05. 30

    피넨, 캄펜 등 편백나무와 삼나무 숲에서 소나무 숲보다 3~4배 많이 배출요즘 산림욕하기 딱 좋은 계절이다. 선선한 이른 아침에 삼림욕을 해도 좋고, 살짝 더운 낮에 해도 좋은 것이 삼림욕이다. 이왕 산림욕 하는 것 제대로 알고 하면 어떨까...

  • 지구의 '마지막 야생' 남극, 한 해 4만4천명 몰린다지구의 '마지막 야생' 남극, 한 해 4만4천명 몰린다

    이은주 | 2019. 03. 20

    플라스틱 쓰레기에 외래종 유입, 번식 펭귄 스트레스까지웬만한 전 세계 유명 관광지를 둘러본 사람들이 마지막으로 찾는 곳이 남극이다. 우리나라에서 남극까지 가려면 비행기 타고 3일이나 걸린다. 그렇게 멀지만 최근 남극을 생태관광 목적으로 방...

  • 외래식물 핑크뮬리 열풍이 남긴 것, 최악 외래식물?외래식물 핑크뮬리 열풍이 남긴 것, 최악 외래식물?

    이은주 | 2018. 12. 27

    가장 짧은 시간에 전국적 식재, 몇 년 안 국토 전역 확산 우려주변 확산과 생태계 악영향 여부 지자체와 환경당국 감시 필요모든 생물은 원래 살던 고향이 있다. 우리는 이것을 그 생물의 원산지 또는 자생지라고 한다. 원래 그 지방에 자라지...

  • 기후변화로 단풍시기 점점 늦어진다기후변화로 단풍시기 점점 늦어진다

    이은주 | 2018. 10. 02

    기온 1도 상승에 단풍나무 4일, 은행나무 6일 늦어져8~10월 기온이 단풍시기 결정…올 단풍 늦어질 듯올해 여름은 무척 더웠다. 가을철 단풍 시기는 어떻게 될까? 빨라질까 늦어질까? 10월을&nb...

  • 생명체 없다면 지구 표면은 절절 끓는 290도생명체 없다면 지구 표면은 절절 끓는 290도

    이은주 | 2018. 07. 23

    열병 걸린 지구, 그러나 기적처럼 생명 유지 ‘푸른 별’덥다 덥다 해도 광복절 지나면 선선한 것이 자연 순리서울 지역은 연일 낮 최고기온이 34도가 넘는 폭염이 일주일 이상 지속 중이다. 낮 동안 밖에 나가 거리를 10분 이상 걸으면 땀이 ...

  • 도심에서 자연 맛보는 초여름 창경궁 생태산책도심에서 자연 맛보는 초여름 창경궁 생태산책

    이은주 | 2018. 05. 22

    아름드리 나무와 정돈된 정원 공존하는 도심 고궁궁궐 회복 30년, 조용한 도심 휴식처로 자리 잡아 계절의 여왕 5월이 무르익었다. 우리나라의 봄은 개나리가 피는 3월에 시작해서 벚꽃을 보고 아까시나무 꽃향기가 바람에 날리면 봄의 끝자락이다. ...

  • 세계 유일 ‘냉전 생태계’ DMZ, 보전과 활용 논의하자세계 유일 ‘냉전 생태계’ DMZ, 보전과 활용 논의하자

    이은주 | 2018. 03. 09

    별천지 자연 생태계 아닌 교란과 파괴 현장이자 피난처생태·문화·역사 가치 높은 곳 찾아 지속가능한 보전해야지난 2월 25일 17일간 세계인의 관심을 모았던 평창 동계올림픽이 막을 내렸다.&nbs...

  • 시민단체, 갈등 조정자 역할 강화해야시민단체, 갈등 조정자 역할 강화해야

    이은주 | 2017. 12. 19

    첨예한 사회갈등에서 정부 중재 한계 드러내시민단체가 대안제시와 당사자 참여 끌어내야명성교회의 부자세습과 종교인 과세를 계기로 종교가 사회적으로 어떤 역할과 책임을 수행해야 하는가에 대한 논의가 더는 미룰 수 없는 문제가 되었다. 또 일...

  • 외래식물, 공항 항구 목장 미군기지에 모인다외래식물, 공항 항구 목장 미군기지에 모인다

    이은주 | 2017. 06. 07

    벼 도입과 함께 시작, 일본·중국 거쳐 이제는 원산지 직수입난개발로 생태계 교란 지역에 먼저 들어와, 생태 건강 악화 신호  여름이 되면서 꽃가루 알레르기로 고통을 받는 사람들이 늘어나고 있다. 꽃가루 알레르기의 주범으로 꼽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