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노루 적정 수준보다 1500마리 많다

물바람숲 2016. 03. 03
조회수 27425 추천수 0
00552142601_20160303.JPG » 2일 제주 한라산에서 야생 노루 어미와 새끼가 함께 노닐고 있다. 제주도는 오는 6월이면 노루의 유해동물 지정이 만료되는 만큼 노루를 유해동물로 계속 지정할지, 해제할지 여부를 놓고 각계 의견을 수렴 중이다.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 제공
도 연구원, 적정개체 6110마리 추정
11일 노루 포획 시한 결정 토론회

한라산 명물에서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유해 야생동물로 추락한 제주도 노루의 적정 마릿수는 6100여마리라는 추정치가 나왔다.

제주도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은 관련 조례에 따라 한시적(2014.6~2016.6) 유해동물로 지정된 노루의 관리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 마릿수 정밀조사와 생물량(1년 동안 노루가 성장하는 데 필요한 식물의 양)을 조사한 결과 적정 개체수는 6110마리로 분석됐다고 2일 밝혔다.

연구원은 지난해 3월부터 11월까지 36차례(1회당 1시간)에 걸쳐 헬리콥터에 열화상카메라를 장착해 한라산 국립공원과 제주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노루의 개체수를 조사했다. 농작물 피해지 등 해발 600m 이하 지역에는 인력을 투입해 조사했다.

제주도내 노루의 마릿수는 7600여마리로 추정됐으며, 고도별로는 해발 201~300m에 전체 마릿수의 25.8%, 301~400m 24.6%, 401~500m 16.6%로 조사돼 해발 201~500m 지역에 67%가 서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노루 마릿수를 더욱 정밀하게 조사하기 위해서는 장기간에 걸쳐 정기적으로 모니터링을 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오장근 연구원 박사는 “외국의 경우 20~30년을 두고 변화 과정을 살펴보지만, 우리는 최소한 몇년간만이라도 정기적으로 변화 양상을 관찰할 필요는 있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올해 제주 서부지역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 결과가 나옴에 따라 오는 11일 제주시 애월읍사무소에서 토론회를 열어 노루를 유해 야생동물에서 해제하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허호준 기자 hojoo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물바람숲
‘물바람숲’은 다양한 분야와 전문성을 지닌 필자들이 참여해 펼치는 환경 담론의 장이고자 합니다. 이곳은 환경 이슈에 대한 현장 보고, 사진과 동영상, 논평, 뒷 얘기, 문제제기, 토론과 논쟁이 소개되는 마당입니다. 필자들은 환경 담론의 생산자로서 더 많은 사람들이 논의에 참여하도록 이끄는 ‘마중물’ 구실을 하게 될 것입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하마 배설물은 강 생태계에 보물일까 재앙일까하마 배설물은 강 생태계에 보물일까 재앙일까

    조홍섭 | 2018. 05. 21

    물고기 주요 먹이지만 건기 오염 축적되만 ‘오염 폭탄’자연스런 현상이었지만 인위적 요인 겹치면 회복 불능몸무게가 1t이 넘어 아프리카에서 코끼리, 코뿔소와 함께 가장 큰 초식동물인 하마는 밤 동안 초원지대를 돌아다니며 하루에 50㎏에 이르...

  • 바퀴벌레 무서워? 당신 몸속에 ‘곤충 먹는 유전자’ 있다바퀴벌레 무서워? 당신 몸속에 ‘곤충 먹는 유전자’ 있다

    조홍섭 | 2018. 05. 18

    곤충 키틴질 겉껍질 분해 효소 유전자 4종 보유공룡시대 곤충 먹던 흔적, 모든 포유류에 남아곤충은 기후변화와 인구증가에 대응할 수 있는 유력한 미래 식량자원으로 주목받고 있다. 사실 사람의 곤충 먹기는 새삼스러운 현상이 아니어서 이미 세...

  • ‘침팬지 침대’는 사람 것보다 깨끗해~‘침팬지 침대’는 사람 것보다 깨끗해~

    조홍섭 | 2018. 05. 17

    매일 나무 위에 새로 짓는 둥지, 세균·벌레 축적 안 돼사람 집은 외부 생태계 차단…침대 세균 35%가 몸에서 비롯침팬지, 보노보, 고릴라, 오랑우탄 등 영장류는 공통으로 매일 잠자리를 새로 만든다. 침팬지는 나뭇가지를 엮어 받침을 만든 뒤 ...

  • 백두산호랑이 주 먹이는 멧돼지, 겨울엔 절반 차지백두산호랑이 주 먹이는 멧돼지, 겨울엔 절반 차지

    조홍섭 | 2018. 05. 16

    한국표범은 주로 사슴 사냥…두만강 건너 중국 동북부 조사 결과멧돼지와 사슴 주 먹이지만 호랑이는 반달곰, 표범은 수달도 사냥 한 세기 전만 해도 한반도 전역과 중국 동북부, 러시아 연해주에 걸쳐 3000마리 이상이 살았던 아무르호랑이(백...

  • ‘둑중개’는 강마다 달라요…보호종 재지정 시급‘둑중개’는 강마다 달라요…보호종 재지정 시급

    조홍섭 | 2018. 05. 14

    ‘개체수 많다’며 보호종에서 해제…유전연구 결과, 하천별 차이 커보호종 한둑중개는 오히려 유전다양성 8배 높아…생활사 차이서 비롯강원도와 경기도 하천 최상류에 둑중개란 물고기가 산다. 한반도에만 분포하는 고유종으로, 한여름에도 수온이 20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