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노루 적정 수준보다 1500마리 많다

물바람숲 2016. 03. 03
조회수 28711 추천수 0
00552142601_20160303.JPG » 2일 제주 한라산에서 야생 노루 어미와 새끼가 함께 노닐고 있다. 제주도는 오는 6월이면 노루의 유해동물 지정이 만료되는 만큼 노루를 유해동물로 계속 지정할지, 해제할지 여부를 놓고 각계 의견을 수렴 중이다.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 제공
도 연구원, 적정개체 6110마리 추정
11일 노루 포획 시한 결정 토론회

한라산 명물에서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유해 야생동물로 추락한 제주도 노루의 적정 마릿수는 6100여마리라는 추정치가 나왔다.

제주도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은 관련 조례에 따라 한시적(2014.6~2016.6) 유해동물로 지정된 노루의 관리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 마릿수 정밀조사와 생물량(1년 동안 노루가 성장하는 데 필요한 식물의 양)을 조사한 결과 적정 개체수는 6110마리로 분석됐다고 2일 밝혔다.

연구원은 지난해 3월부터 11월까지 36차례(1회당 1시간)에 걸쳐 헬리콥터에 열화상카메라를 장착해 한라산 국립공원과 제주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노루의 개체수를 조사했다. 농작물 피해지 등 해발 600m 이하 지역에는 인력을 투입해 조사했다.

제주도내 노루의 마릿수는 7600여마리로 추정됐으며, 고도별로는 해발 201~300m에 전체 마릿수의 25.8%, 301~400m 24.6%, 401~500m 16.6%로 조사돼 해발 201~500m 지역에 67%가 서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노루 마릿수를 더욱 정밀하게 조사하기 위해서는 장기간에 걸쳐 정기적으로 모니터링을 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오장근 연구원 박사는 “외국의 경우 20~30년을 두고 변화 과정을 살펴보지만, 우리는 최소한 몇년간만이라도 정기적으로 변화 양상을 관찰할 필요는 있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올해 제주 서부지역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 결과가 나옴에 따라 오는 11일 제주시 애월읍사무소에서 토론회를 열어 노루를 유해 야생동물에서 해제하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허호준 기자 hojoo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물바람숲
‘물바람숲’은 다양한 분야와 전문성을 지닌 필자들이 참여해 펼치는 환경 담론의 장이고자 합니다. 이곳은 환경 이슈에 대한 현장 보고, 사진과 동영상, 논평, 뒷 얘기, 문제제기, 토론과 논쟁이 소개되는 마당입니다. 필자들은 환경 담론의 생산자로서 더 많은 사람들이 논의에 참여하도록 이끄는 ‘마중물’ 구실을 하게 될 것입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호주 최고 포식자는 나무 타는 사자였다호주 최고 포식자는 나무 타는 사자였다

    조홍섭 | 2018. 12. 14

    강력한 앞발과 꼬리 이용…150㎏ 몸집의 ‘잠복 포식자’초식동물서 진화한 ‘주머니사자’, 3만5천년 전 멸종10만년 전만 해도 호주에는 거대한 유대류가 득실거렸다. 키 2m에 몸무게 230㎏인 초대형 캥거루를 비롯해 하마 크기의 초식동물인 자이언트...

  • 지질학적으로 현세는 ‘치킨 시대’지질학적으로 현세는 ‘치킨 시대’

    조홍섭 | 2018. 12. 14

    50년대보다 5배 무게 ‘괴물’, 한해 658억 마리 도축해 화석 남기 쉬워옥수수 주식, 연중 산란, 골다공증 등도 특징…인류세 지표 화석 가치1950년대를 기점으로 지구는 새로운 지질시대인 ‘인류세’로 접어들었다는 논의가 지질학자 사이에 활발하...

  • 소가 풀 뜯을 때 진딧물은? 땅으로 뛰었다 업혀 복귀소가 풀 뜯을 때 진딧물은? 땅으로 뛰었다 업혀 복귀

    조홍섭 | 2018. 12. 12

    대형 초식동물 접근하면 80%가 ‘점프’로 먹힐 위험 피해새끼는 걸음 빠른 성체 등에 업혀 숙주식물로 돌아가진딧물이 포식자를 피하는 방법은 두 가지다. 상대를 피해 잎이나 줄기 건너편으로 걸어 피하거나 아예 땅바닥으로 몸을 던지는 것이다...

  • ‘생존률 75%’ 보르네오 개구리…비결은 아빠의 헌신‘생존률 75%’ 보르네오 개구리…비결은 아빠의 헌신

    조홍섭 | 2018. 12. 11

    보르네오 개구리 수컷, 알 지키고 올챙이 업어 웅덩이 정착까지 ‘책임’ ‘성 역할 역전’…여러 암컷이 수컷 확보 경쟁, 암컷이 더 자주 울기도동물계에는 수컷이 ‘좋은 아빠’이자 ‘충직한 남편’ 노릇을 하는 종이 여럿 있다. 해마는 대...

  • 요즘 같은 기후변화가 사상 최악 멸종사태 불렀다요즘 같은 기후변화가 사상 최악 멸종사태 불렀다

    조홍섭 | 2018. 12. 07

    수온 10도 상승, 신진대사 빨라지는데 산소농도는 낮아져 떼죽음적도보다 고위도 지역 멸종률 커…현재 지구온난화와 같은 메커니즘적도 바다의 수온이 10도나 높아졌다. 바닷속의 산소농도는 80%나 줄었다. 삼엽충 등 바다 생물들은 숨을 헐떡이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