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노루 적정 수준보다 1500마리 많다

물바람숲 2016. 03. 03
조회수 27763 추천수 0
00552142601_20160303.JPG » 2일 제주 한라산에서 야생 노루 어미와 새끼가 함께 노닐고 있다. 제주도는 오는 6월이면 노루의 유해동물 지정이 만료되는 만큼 노루를 유해동물로 계속 지정할지, 해제할지 여부를 놓고 각계 의견을 수렴 중이다.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 제공
도 연구원, 적정개체 6110마리 추정
11일 노루 포획 시한 결정 토론회

한라산 명물에서 농작물에 피해를 주는 유해 야생동물로 추락한 제주도 노루의 적정 마릿수는 6100여마리라는 추정치가 나왔다.

제주도 세계유산·한라산연구원은 관련 조례에 따라 한시적(2014.6~2016.6) 유해동물로 지정된 노루의 관리 기준을 마련하기 위해 마릿수 정밀조사와 생물량(1년 동안 노루가 성장하는 데 필요한 식물의 양)을 조사한 결과 적정 개체수는 6110마리로 분석됐다고 2일 밝혔다.

연구원은 지난해 3월부터 11월까지 36차례(1회당 1시간)에 걸쳐 헬리콥터에 열화상카메라를 장착해 한라산 국립공원과 제주 동부지역을 중심으로 노루의 개체수를 조사했다. 농작물 피해지 등 해발 600m 이하 지역에는 인력을 투입해 조사했다.

제주도내 노루의 마릿수는 7600여마리로 추정됐으며, 고도별로는 해발 201~300m에 전체 마릿수의 25.8%, 301~400m 24.6%, 401~500m 16.6%로 조사돼 해발 201~500m 지역에 67%가 서식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그러나 노루 마릿수를 더욱 정밀하게 조사하기 위해서는 장기간에 걸쳐 정기적으로 모니터링을 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오장근 연구원 박사는 “외국의 경우 20~30년을 두고 변화 과정을 살펴보지만, 우리는 최소한 몇년간만이라도 정기적으로 변화 양상을 관찰할 필요는 있다”고 말했다. 연구원은 올해 제주 서부지역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이번 조사 결과가 나옴에 따라 오는 11일 제주시 애월읍사무소에서 토론회를 열어 노루를 유해 야생동물에서 해제하는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허호준 기자 hojoo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물바람숲
‘물바람숲’은 다양한 분야와 전문성을 지닌 필자들이 참여해 펼치는 환경 담론의 장이고자 합니다. 이곳은 환경 이슈에 대한 현장 보고, 사진과 동영상, 논평, 뒷 얘기, 문제제기, 토론과 논쟁이 소개되는 마당입니다. 필자들은 환경 담론의 생산자로서 더 많은 사람들이 논의에 참여하도록 이끄는 ‘마중물’ 구실을 하게 될 것입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새똥이 산호초 살찌운다, 쥐만 없다면새똥이 산호초 살찌운다, 쥐만 없다면

    조홍섭 | 2018. 07. 13

    배설물 영양물질 녹아나 섬뿐 아니라 주변 바다 생산성 향상질소 퇴적량, 쥐 없는 섬 250배…산호초 보전 위해 쥐 없어야 인도양 한가운데 있는 영국령 차고스제도는 지난 40년 넘게 무인도 상태를 유지해 손때묻지 않은 바다 환경을 간직한...

  • 새들이 먹는 곤충, 인류 고기 소비량 맞먹어새들이 먹는 곤충, 인류 고기 소비량 맞먹어

    조홍섭 | 2018. 07. 12

    6000여 종이 연간 세계서 4억∼5억t 잡아먹어해충 제거 효과 탁월, 과소평가된 생태계 서비스봄부터 초여름까지 어미 새는 새끼에게 부지런히 단백질이 풍부한 곤충과 절지동물을 잡아 먹인다. 그 메뉴엔 딱정벌레, 파리, 개미, 거미, 진딧물, 메뚜...

  • “땅 두드리면 지렁이 나온다”, 호랑지빠귀 춤의 비밀“땅 두드리면 지렁이 나온다”, 호랑지빠귀 춤의 비밀

    조홍섭 | 2018. 07. 10

    “두더지가 내는 진동과 비슷” “빗방울 진동, 질식 피해 대피” 논란유럽과 북미선 농민들 미끼잡이나 스포츠로 각광…동물 흉내낸 듯경기도 포천시 관인면 도연 암에서 자연학교를 운영하는 도연 스님은 몇 년 전 특이한 관찰을 했다. 여름 철새...

  • 내 소리가 제일 커…열대 귀뚜라미의 ‘유혹 앰프’내 소리가 제일 커…열대 귀뚜라미의 ‘유혹 앰프’

    조홍섭 | 2018. 07. 05

    동굴 울림통, 잎사귀 울림판 이어 배수관 등 인공 시설물도 이용소리 멀리 퍼져 짝짓기에 유리…땅강아지, 청개구리, 긴꼬리도귀뚜라미 등 곤충은 짝짓기 상대를 부르기 위해 큰 소리로 운다. 포식자의 눈에 띌 위험도 커지지만 많은 암컷과 짝짓기...

  • 원주민 사라지면 생태계도 무너진다원주민 사라지면 생태계도 무너진다

    조홍섭 | 2018. 07. 02

    코끼리, 고래 등 대형동물처럼 사람도 생태계 ‘쐐기돌’장소 기반한 수렵·채취 사회, 생물 다양성 높이는 기능덩치가 큰 동물은 살아가는 과정에서 수많은 다른 동물과 식물에 영향을 끼친다. 어떤 동물은 생태계에서 차지하는 기능이 아주 중요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