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검색 결과

'진화'에 대해 263건이 검색되었습니다.

  • 얼굴에 손이 가는 이유 있다…자기 냄새 맡으려얼굴에 손이 가는 이유 있다…자기 냄새 맡으려

    조홍섭 | 2020. 04. 29

    시간당 20회, 영장류 공통…사회적 소통과 ‘자아 확인’ 수단 코로나19와 마스크 쓰기로 얼굴 만지기에 어느 때보다 신경이 쓰인다. 그런데 이 행동이 사람과 침팬지 등 영장류의 뿌리깊은 소통 방식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침팬지 등 영장류와 ...

  • 쥐라기 바다악어는 돌고래처럼 생겼다쥐라기 바다악어는 돌고래처럼 생겼다

    조홍섭 | 2020. 04. 28

    고래보다 1억년 일찍 바다 진출, ’수렴 진화’ 사례 공룡 시대부터 지구에 살아온 가장 오랜 파충류인 악어는 대개 육지의 습지에 산다. 6m까지 자라는 지상 최대의 바다악어가 호주와 인도 등 동남아 기수역에 서식하지만, 담수 악어인 나일악어...

  • 뱀을 향한 뿌리 깊은 공포, 새들도 그러하다뱀을 향한 뿌리 깊은 공포, 새들도 그러하다

    조홍섭 | 2020. 04. 23

    어미 박새, 뱀 침입에 탈출 경보에 새끼들 둥지 밖으로 탈출서울대 연구진 관악산서 9년째 조사 “영장류처럼 뱀에 특별 반응” 6달 된 아기 48명을 부모 무릎 위에 앉히고 화면으로 여러 가지 물체를 보여주었다. 꽃이나 물고기에서 평온하던 아기...

  • 벌에 쏘이면 아픈데 왜 독사에 물리면 안 아플까벌에 쏘이면 아픈데 왜 독사에 물리면 안 아플까

    조홍섭 | 2020. 04. 01

    찌르는 통증은 방어 수단…독사의 독은 공격용세계에서 한 해에 독사에 물려 숨지는 사람은 10만 명에 이른다. 뱀은 사람에 의해 궁지에 몰리거나 우발적으로 위협을 받으면 자신을 방어하기 위해 사람을 문다. 그런데 뱀의 독은 이처럼 방어 수단...

  • 야생 포유동물도 암컷이 오래 산다야생 포유동물도 암컷이 오래 산다

    조홍섭 | 2020. 03. 27

    환경 요인 주로 작용…암컷이 19% 수명 길어여성이 남성보다 오래 산다는 것은 널리 알려진 사실이다. 그러나 사람을 제외한 야생 포유동물에서도 암컷이 수컷보다 오래 살며, 그 격차도 사람보다 더 큰 것으로 밝혀졌다.2017년 통계청 자료를 보...

  • 대멸종 이긴 닭·오리 조상 ‘원더 치킨’ 화석 발견대멸종 이긴 닭·오리 조상 ‘원더 치킨’ 화석 발견

    조홍섭 | 2020. 03. 24

    6700만년 전 바닷가 살던 오리 절반 크기…가장 오랜 현생 조류 조상 화석 소행성 충돌로 대멸종 사태가 일어나기 직전 살았던 현생 조류의 직계 조상 화석이 발견됐다. 닭과 오리의 모습을 모두 갖춰 ‘원더 치킨’이란 별명을 얻은 이 새의 발...

  • 개코원숭이는 왜 죽은 새끼를 열흘씩 돌보나개코원숭이는 왜 죽은 새끼를 열흘씩 돌보나

    조홍섭 | 2020. 03. 23

    털 고르고 접근 막고…어미-새끼 유대, 슬픔 조절 가능성영장류 가운데는 죽은 새끼를 며칠씩 끌고 다니며 털을 고르고 몸을 닦아 주는 행동을 하는 어미가 적지 않다. 이들은 새끼의 죽음을 아는 걸까. 안다면 왜 이런 행동을 하는 걸까.알레시...

  • 유혈목이는 어떻게 남의 독으로 독사가 됐나유혈목이는 어떻게 남의 독으로 독사가 됐나

    조홍섭 | 2020. 03. 12

    두꺼비에서 독 얻어…지렁이 먹는 유혈목이는 반딧불이서 확보유혈목이는 하천 주변이나 경작지, 초지 등에서 흔히 만나는 아름다운 뱀이다. 녹색 바탕에 붉고 검은 점이 교대로 찍혀 ‘꽃뱀’ ‘화사’ 등으로 불리는 이 뱀은 독이 없는 뱀으로 종...

  • 올챙이의 새로운 호흡법, 공기 방울 흡입올챙이의 새로운 호흡법, 공기 방울 흡입

    조홍섭 | 2020. 03. 09

    어린 올챙이 공기 방울로 물 표면장력 회피…도롱뇽 유생도연못이나 수조 속 올챙이를 관찰하면, 물 표면으로 헤엄쳐 올라왔다 작은 공기 방울을 남기고 다시 가라앉는 행동을 종종 볼 수 있다. 흔히 알려진 올챙이의 이런 행동이 척추동물에서 처...

  • 극단적 귀차니즘? 7년 자리 지킨 동굴 도롱뇽극단적 귀차니즘? 7년 자리 지킨 동굴 도롱뇽

    조홍섭 | 2020. 03. 02

    10년 ‘단식’에 100년 장수…에너지 절약 위해 움직임 최소화유럽 남동부 석회암 동굴에 사는 ‘올름’이란 도롱뇽은 여러모로 특이한 동물이다. 세계에서 가장 큰 동굴 척추동물로 길이가 40㎝에 이르는 이 양서류는 색소를 잃은 살구색 피부와 겉...

인기글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