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테고리
  • 측간분쟁 해결의 지름길 | 신창현의 분쟁닷컴

    신창현 | 2008.11.12

    처갓집하고 측간은 멀수록 좋다는 옛말이 있었다. 이제는 처갓집이 가까워야 아이를 맡길 수 있고 측간도 안방으로 들어왔다. 옛날에는 냄새도 그렇고 보기도 안 좋아서 멀리 떨어져 있는 것이 측간이었다. 내 집에서 멀리 떼어 놓으면 남의 집 가까이 갈 수밖에 없고 이 과정에서 ...

  • 느릿느릿 산길 걸으며 찾아가는 꽃 자연느릿느릿 산길 걸으며 찾아가는 꽃 자연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2

    새로운 취미생활 꽃산행…디카 하나면 재미 더해사랑하는 연인인양 귀한 산들꽃 발견하면 반가워     어떤 일에 몰입한다는 것은 곧 즐거움이다. 그것을 하는 동안에 온 정신이 집중되어 잡념이 사라지는 무아지경에 이를 수 있는 일이라면 취미로서 최고일 것이다. 순간이나마 일상생활의 스트레스에...

  • 그린벨트, 개발벨트, 갈등벨트 ? | 신창현의 분쟁닷컴

    신창현 | 2008.11.12

    문화벨트 될 뻔한 백운호수 택지 사업 추진중협상과 포용하라는 충고 무시하지 않았더라면   가을이다. 의왕시장으로 재직할 때 있었던 아픈 기억이 떠오른다. 당시 의왕시의 인구는 11만 명에 지나지 않는 작은 도시였다. 시 전체 면적의 93%가 그린벨트였다. 청계산, 백운산, 모락...

  • ‘금강송 상징’ 450살 삼산리 소나무 ‘영면’‘금강송 상징’ 450살 삼산리 소나무 ‘영면’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사명대사 의병 때 태어나”…천도재 열기로천연기념물 제350호…주민들 “관리 잘못 탓“     오대산 소금강 들머리를 450년 동안 지켜오던 기품 있고 아름다운 '삼산리 소나무'가 마침내 수명을 다했다. 금강송의 상징이던 이 소나무의 넋을 달래기 위한 천도재가 이달 말 열린다.   지난 4일...

  • 바나나, 추억으로만 남은 과일 될 수 있다바나나, 추억으로만 남은 과일 될 수 있다 | 조홍섭

    조홍섭 | 2008.11.11

    단일품종 약점, 치명적 병충해 땐 몰살       올들어 8월까지 우리나라 사람들이 먹어치운 바나나는 19만t으로 낱개로 치면 약 15억개에 이른다. 전 국민이 매주 하나꼴로 바나나 껍질을 벗긴 셈이다. 수입한 과일 가운데 오렌지, 파인애플, 포도를 제치고 가장 양이 많았다.   요즘 바나...

  • 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남한강의 마지막 특산식물멸종위기 몇번 넘나들며 여주 강변서 겨우 연명탱크부대 숙영·골재채취·낚시꾼 등 발길 무방비     세계에서 마지막 남은 경기도 여주군의 단양쑥부쟁이 자생지를 어린이식물연구회 회원들이 조사하고 있다. 조홍섭 전문기자   일본인 식물학자 기타무라는 1937년 충북 수안...

  • 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세계 유일 단양쑥부쟁이 생존 ‘간당간당’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남한강의 마지막 특산식물멸종위기 몇번 넘나들며 여주 강변서 겨우 연명탱크부대 숙영·골재채취·낚시꾼 등 발길 무방비     세계에서 마지막 남은 경기도 여주군의 단양쑥부쟁이 자생지를 어린이식물연구회 회원들이 조사하고 있다. 조홍섭 전문기자   일본인 식물학자 기타무라는 1937년 충북 수안...

  • 내 차 하루 쉬면 휴대폰 충전 대기전력 11년치내 차 하루 쉬면 휴대폰 충전 대기전력 11년치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컴퓨터 끄고 플러그도 뽑아야지. 왜 쓰지 않는 휴대폰 충전기는 전원에서 빼놓지 않지?"   요즘 부쩍 기후변화를 걱정하는 엄마가 외출에 앞서 아이에게 잔소리를 늘어놓는다. 더운 물로 목욕하고 경기도 일산 집에서 차를 몰고 서울 마포의 외가댁에 가려는 참이다.   작은 에너지라도 절약...

  • 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 | 지난 연재

    조홍섭 | 2008.11.11

    오리농법 ‘시범논’ 가보니논 1㏊ 실지렁이 1500만마리, 깔따구 200만마리생물다양성 농법, 생산비 절감…소출 줄지 않아     쌀은 실지렁이와 깔따구가 만든다?   지난달 24일 아이쿠프 생협의 '환경 창조 시범 논'이 자리잡은 충남 홍성군에 가서야 비로소 생협 회원들의 이런 말 뜻을 알 수...

  • 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쌀농사는 실지렁이와 깔다구가 짓는다 | 환경뉴스

    조홍섭 | 2008.11.11

    오리농법 ‘시범논’ 가보니논 1㏊ 실지렁이 1500만마리, 깔따구 200만마리생물다양성 농법, 생산비 절감…소출 줄지 않아   쌀은 실지렁이와 깔따구가 만든다?   지난달 24일 아이쿠프 생협의 '환경 창조 시범 논'이 자리잡은 충남 홍성군에 가서야 비로소 생협 회원들의 이런 말 뜻을 알 수 있었다...

최근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