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개가 휘감은 명산 사진, 국립공원 공모전 휩쓸어

조홍섭 2016. 10. 24
조회수 13539 추천수 0

대상에 안개 젖은 북한산의 진달래 촬영한 남기문 작 ‘봄이 오는 소리’

수상작은 국립공원관리공단 누리집에서 내려받아 비상업적으로 사용 가능


국1.jpg » 대상을 받은 남기문 작 '봄이 오는 소리'


산에서 멋진 사진을 찍으려는 이들은 맑은 날보다는 오히려 구름이나 안개가 낀 날을 선호한다. 분위기 있는 작품을 만들 수 있기 때문이다.


국립공원관리공단의 제15회 사진공모전에서도 상당수 입선작에 안개가 톡톡히 기여했다. 대상작인 ‘봄이 오는 소리’(남기문 작)는 갓 피어난 진달래 배경에 안개가 휘감은 북한산이 한 폭의 한국화처럼 펼쳐져 있다. 


국2.jpg » 최우수상 수상작인 김동우 작 '태백산의 운해'


최우수상 수상작인 ‘태백산 운해’(김동우 작)도 운해에 잠긴 태백산 능선을 뒤로 한 둔 상고대를 촬영한 작품이다. 이 밖에도 ‘무등산의 산 너울’(박채성 작), ‘지리산의 가을’(박현영 작), ‘범꼬리’(이복현 작) 등에서도 안개는 능선이나 산마을, 또는 숲을 몽환적이고 부드러운 분위기로 이끌고 있다.


수상작품은 국립공원관리공단 누리집에 역대 수상작품과 함께 공개되며, 비상업적 용도로 누구나 내려받아 쓸 수 있다. 


국3.jpg » 우수상을 받은 박채성 작 '무등산의 산 너울'.


국4.jpg » 우수상 수상작 박현영 작 '지리산의 가을'.


국5.jpg » 우수상 수상작 이복현 작 '범꼬리'.


국6.jpg » 장려상 수상작 이상규 작 '내장산 수채화'.


국7.jpg » 장려상 수상작 허영복 작 '안개가 춤추는 노고단'.


글 조홍섭 환경전문기자 ecothink@hani.co.kr, 사진 국립공원관리공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홍섭 기자
20년 넘게 환경문제를 다뤄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환경전문기자를 역임했으며 웹진 물바람숲의 운영자입니다. 인간과 자연의 공존, 과학기술과 사회 문제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네이버에 <한반도 자연사>를 연재했고 교육방송(EBS)의 <하나뿐인 지구>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트위터 : eco_think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붉은 가슴, 두툼한 부리…멋쟁이새를 아시나요붉은 가슴, 두툼한 부리…멋쟁이새를 아시나요

    윤순영 | 2018. 02. 09

    통통한 몸매에 깔끔함한 무늬 의상 걸친 '겨울 신사'몸에 좋다는 노박덩굴 열매 즐겨 먹는 미식가멋쟁이새는 우리나라에 흔하지 않게 찾아오는 겨울철새다. 양진이와 함께 아름다운 새로 우열을 가리기가 힘들다. 멋쟁이새를 만난다면 왜 이런 이름...

  • 눈밭에 핀 분홍빛 '열꽃' 양진이눈밭에 핀 분홍빛 '열꽃' 양진이

    윤순영 | 2018. 01. 30

    황진이 울고 갈 예쁜 겨울철새무리지어 풀씨 사냥, 경계심 강해국내에서 관찰되는 새들은 400여 종에 이른다. 이 중에 가장 아름다운 새를 찾으라면 열 손가락 ...

  • 집요한 부부 사냥꾼, 지옥 문앞서 탈출한 흰죽지집요한 부부 사냥꾼, 지옥 문앞서 탈출한 흰죽지

    윤순영 | 2018. 01. 09

    잠수 전문 흰죽지, 날면 살고 잠수하면 ‘밥’ 돼물속서 기진맥진한 흰죽지를 간신히 끌어냈지만…해마다 경기도 팔당호를 찾아오는 터줏대감 흰꼬리수리 부부가 있다.  이들은 팔당의 환경을 속속들이 꿰고 있다. 사람보다 정확하게 자연현...

  • 팔당호 달구는 참수리와 흰꼬리수리 먹이 쟁탈전팔당호 달구는 참수리와 흰꼬리수리 먹이 쟁탈전

    윤순영 | 2017. 12. 27

    물새가 놓친 상처 난 물고기서로 뺏고 빼앗기고 쟁탈전12월 들어 강추위가 맹위를 떨치지만 경기도 팔당에는 올해도 어김없이 참수리 부부가 찾아왔다. 벌써&...

  • 진귀한 항라머리검독수리의 불안한 만찬진귀한 항라머리검독수리의 불안한 만찬

    윤순영 | 2017. 11. 27

    머리깃 곱고 부드러워 '항라' 이름 붙은 공포의 전천후 사냥꾼큰기러기 사체 뜯어 먹다가 검독수리 오자 미련 없이 떠나항라머리검독수리는 못 근처나 갈대밭,·하천·호수 부근의 활엽수림, 침엽수림이 혼재된 초원에 사는 매우 희귀한 통과 철새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