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탉 강압 물리치는 암탉의 섹스 전략, 정자 배출

조홍섭 2011. 09. 08
조회수 135324 추천수 0

서열 높은 수컷의 수정 가능성 높이도록 교묘하게 조절

영국 진화생물학자 연구 논문, 다른 새, 곤충, 얼룩말도 비슷한 전략 펴

 

hen2.jpg

▶몸집이 큰 수탉은 암컷과 강압적으로 짝짓기를 하곤 하지만 암컷에겐 대응책이 있다. 출처=<아메리칸 내쳐럴리스트>

 

닭은 문란하다. 암탉이든 수탉이든 배우자를 따로 두지 않고 여러 상대와 짝짓기를 한다. 특히 암컷보다 몸집이 두 배쯤 큰 수탉은 비록 서열이 낮더라도 강제로라도 욕심을 채운다. 그렇다면 닭은 어떻게 양질의 유전자를 선택해 진화할 수 있었을까.

 

그 비밀은 암컷의 능력에 있음이 드러났다. 레베카 딘 영국 옥스포드대 진화생물학자 등 국제연구진은 미국 학술지 <아메리칸 내쳐럴리스트> 최근호에 실린 논문에서 암컷이 선택적으로 정액을 배출함으로써 생식을 통제한다고 밝혔다.

 

강압적인 수컷에 대해 암컷은 짝짓기 직후 생식관에 있는 정액의 80%를 밖으로 배출하는 방식으로 대응한다. 이런 행동은 이미 알려져 있었지만 그것이 실질적으로 생식을 조절한다는 사실이 이번에 실증적으로 밝혀졌다.

 

연구진은 열대 지방에 서식하는 야생 닭을 반 야생 상태에서 기르면서 수컷 서열별로 짝짓기 행태를 촬영하고 정액의 사출량과 배출량을 측정했다.

 

 hen1.jpg

연구 대상인 열대 야생 닭. 기르는 닭에게도 수컷이 충분하면 비슷한 행동을 볼 수 있다. 출처=<아메리칸 내쳐럴리스트>

 

그 결과 암컷은 짝짓기를 한 최초의 수컷보다 나중에 짝짓기를 한 수컷의 정액을 더 많이 배출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최초의 짝짓기 기회는 가장 강한 수컷이 차지할 확률이 높으므로 서열이 낮은 수컷의 수정 가능성은 훨씬 낮아지는 것이다.

 

물론 낮은 서열의 수컷에게는 다른 대응책이 있다. 한 번에 사정하는 정액의 양을 늘리는 것이다. 그러나 연구 결과 암컷은 정액의 양이 많을수록 배출하는 횟수도 늘어난다는 사실이 밝혀졌다.

 

연구책임자인 레베카 딘은 이 학술지에서 "정액 배출은 암컷이 수컷의 수정 성공 확률을 좌우하는 효과적인 방법임이 드러났다"고 말했다.

 

연구진은 이번 연구가 야생 상태의 닭을 대상으로 한 것이지만 기르는 닭에게도 충분한 수의 수컷이 있다면 암컷이 비슷한 전략을 쓸 것이라고 설명했다. 

 

암컷이 정액을 배출하는 행동은 울타리 종다리 등 다른 조류는 물론 얼룩말, 곤충 등에서도 나타난다.

 

조홍섭 환경전문기자 ecothink@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홍섭 기자
20년 넘게 환경문제를 다뤄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환경전문기자를 역임했으며 웹진 물바람숲의 운영자입니다. 인간과 자연의 공존, 과학기술과 사회 문제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네이버에 <한반도 자연사>를 연재했고 교육방송(EBS)의 <하나뿐인 지구>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트위터 : eco_think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초록으로 바뀌는 히말라야 만년설초록으로 바뀌는 히말라야 만년설

    조홍섭 | 2020. 01. 22

    만년설 녹은 곳에 고산식물 확장…14억 물 공급원 영향 주목기후변화로 에베레스트 산 자락 등 히말라야 산맥의 만년설이 녹으면서 그 자리에 식물이 자라는 면적이 넓어지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아빙설대의 식생대 확장이 히말라야의 물 공급 ...

  • ‘천년 나무’ 은행나무의 장수 비결‘천년 나무’ 은행나무의 장수 비결

    조홍섭 | 2020. 01. 20

    나이 먹어도 노화현상 없어…20대 저항력 천살까지 유지은행나무는 2억년 전 쥐라기 공룡시대부터 지구에 분포해 온 ‘살아있는 화석’이다. 한때 지구 전역에 살았지만, 현재 중국 동부와 서남부에 극소수만 자생한다(사람이 인공증식한 가로수 은행나...

  • 인제서 ‘야생 반달곰’ 발자국 발견…“3~8마리 서식”인제서 ‘야생 반달곰’ 발자국 발견…“3~8마리 서식”

    조홍섭 | 2020. 01. 17

    눈길에 새끼 데리고 있는 어미 흔적…지리산 곰과는 별개 야생 가족 가능성강원도 인제군 서화면 대암산·향로봉 일대에서 새끼를 데리고 있는 어미 반달가슴곰의 발자국이 발견됐다. 이들은 지리산에서 이동했을 가능성이 거의 없어, 지난해 비무장지...

  • 그을린 코알라, 미리 본 야생동물의 '기후 종말’그을린 코알라, 미리 본 야생동물의 '기후 종말’

    조홍섭 | 2020. 01. 14

    허겁지겁 물 얻어 마시는 화상 코알라서식지와 산불 발생지 80% 겹쳐환경 당국 개체수 30% 사망 추정“야생동물 피해는 10억 마리 이를 듯”피해 규모, 면적, 속도 “재앙적 수준”시민단체 뜨개질로 주머니, 벙어리장갑 만들기 나서기록적 가뭄, ...

  • 탄자니아 표범은 왜 원숭이가 주식일까탄자니아 표범은 왜 원숭이가 주식일까

    조홍섭 | 2020. 01. 13

    놀라운 융통성…중형 발굽 동물 없자 소형 포유류로 먹이 대체표범은 세계에서 가장 널리 분포하는 고양잇과 맹수이다. 특히 아프리카표범은 열대우림부터 사막까지 다양한 곳에 살며 쥐, 새, 영양, 원숭이, 가축 등 92종의 동물을 먹이로 삼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