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태화강에는 어떤 생물들이 살고 있을까?

신동명 2017. 05. 18
조회수 5154 추천수 0
울산시, 6월3~4일 태화강대공원에서 ‘2017 울산 바이오블리츠’ 개최
24시간 동안 주변의 확인 가능한 모든 생물 종 탐사…31일까지 참가자 모집
지난해 6월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열린 ‘2016 울산 바이오블리츠’ 야간 곤충탐사활동 모습.
지난해 6월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열린 ‘2016 울산 바이오블리츠’ 야간 곤충탐사활동 모습.

















울산시는 다음달 3~4일 1박2일 동안 태화강대공원 일대에서 다양한 생물들의 서식실태를 파악하는 ‘2017 울산 바이오블리츠’(BioBlitz·생물다양성탐사) 행사를 연다고 18일 밝혔다. 이 행사는 울산시가 주최하고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와 ㈜한국환경생태기술연구소 등이 후원하며, 19일부터 31일까지 참가자를 모집한다.

‘바이오블리츠’는 생물 분야 전문가와 일반인, 학생들이 함께 모여 24시간 동안 주변에서 확인할 수 있는 모든 생물 종을 찾아 기록하고 목록으로 만드는 과학 탐사·참여활동이다. 애초 국립수목원과 한국식물원수목원협회가 지난 2010년 ‘바이오블리츠 코리아’라는 이름으로 경북 봉화에서 시작해, 2011년 경기도 가평, 2012년 강원도 대관령, 2013년 강원도 청태산, 2014년 서울 서울숲, 2015년 울산 태화강대공원 등에서 진행해왔다. 이에 울산시는 2015년 태화강대공원 행사를 성공적으로 치른 데 힘입어 전국 20대 생태관광지로 지정된 태화강을 널리 알리고 도심 안에서 생물 다양성 보전활동의 중요성을 폭넓게 인식시켜 가기 위해 지난해부터 ‘울산 바이오블리츠’라는 이름으로 자체 행사를 열고 있다.

이번 행사는 생태전문가와 함께하는 ‘생물탐사’(워크)와 ‘생물 이야기’(토크)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총 25개의 환경과 생물 다양성 이벤트를 경험할 수 있는 홍보부스도 마련된다. 지난해엔 태화강 일대에서 식물류 어류 포유류 조류 곤충류 수서생물류 양서파충류 등 7개 분야에 걸친 탐사 결과 모두 408종의 생물이 서식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참가 신청은 태화강생태관광협의회 누리집(taehwa-ecotourism.or.kr) 이나 전화(052-227-4111)로 하면 된다. 참가자에게는 도시락과 탐사수첩, 티셔츠 등을 준다. 참가비 1만원.

윤영찬 울산시 환경정책과장은 “우리가 보전해야 할 태화강 주변의 다양한 생물을 확인하고, 특히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살아있는 생명의 소중함과 자연환경 보전 의식을 일깨워주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울산/신동명 기자 tms13@hani.co.kr, 사진 울산시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최근기사 목록

  • ‘작은 거인’ 새우 떼가 바다 뒤섞어 생태계 살려‘작은 거인’ 새우 떼가 바다 뒤섞어 생태계 살려

    조홍섭 | 2018. 04. 20

    깊은 바다 양분 끌어올려, 바람·조류와 함께 바다생태계 유지밤에 표면 상승 때 강력한 하방 제트류와 주변 소용돌이 생겨육지에서 멀리 떨어진 대양은 사막과 같다. 유기물이 모두 바다 밑으로 가라앉아 영양 부족 상태에 빠진다. 그런데도 대양...

  • ‘초록 머리칼’ 거북은 생식기로 숨 쉰다‘초록 머리칼’ 거북은 생식기로 숨 쉰다

    조홍섭 | 2018. 04. 18

    총배설강에 아가미 기능, 3일까지 잠수호주 마리강 서식, 지구 136마리 생존오스트레일리아 동북부 퀸즐랜드 마리 강의 여울에는 특별한 거북이 산다. 길이 32∼42㎝의 제법 큰 이 민물 거북은 강변에 둥지를 틀고 급류가 흐르는 강에서 주로 사냥...

  • 북극서 빙하 밑 소금호수 발견, 외계 생명 찾기 단서북극서 빙하 밑 소금호수 발견, 외계 생명 찾기 단서

    조홍섭 | 2018. 04. 13

    얼음 밑 740m, 바닷물 5배 짠 물, 천지 크기12만년 고립돼 독특한 미생물 진화했을 듯빙하가 수백∼수천m 두께로 덮인 차고 캄캄한 얼음 밑에도 호수가 있다. 남극에선 빙상 밑에서 보스토크호를 비롯해 400여개의 얼음 밑 호수가 발견됐고(▶남극 ...

  • 플라스틱 먹고 죽은 고래…뱃속에 쓰레기 29㎏ 있었다플라스틱 먹고 죽은 고래…뱃속에 쓰레기 29㎏ 있었다

    조홍섭 | 2018. 04. 13

    스페인서 2월 발견 부검 결과 “플라스틱이 사인”비닐봉지, 로프, 그물이 장관 막아 복막염 유발“죽은 고래의 경고를 들으세요. 플라스틱 쓰레기가 바다에 무슨 일을 일으키는지 가까이 와서 보세요.”필리핀 환경단체인 그린피스 필리핀은 세계 고...

  • 급류에서 개구리가 살아남는 법, 빨판과 초음파급류에서 개구리가 살아남는 법, 빨판과 초음파

    조홍섭 | 2018. 04. 10

    급류에 휩쓸리지 않으려 올챙이 배에 빨판 진화보르네오 급류 개구리는 소음 이기려 초음파로 울어공룡시대부터 지구에 살아온 개구리는 현재 4800여 종이 다양한 환경에 적응해 살아간다. 오랜 진화의 역사를 간직한 만큼 생존을 위한 기기묘묘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