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퍼 ‘돼지 물고기’ 자칫하면 ‘괴물’된다

조홍섭 2009. 09. 04
조회수 44375 추천수 0
유전자 변형 어류
돼지유전자 받은 역돔, 무법자로 기존어류 도태
난분해성 독성 물질 축적으로 인체에 영향 논란

 
 
Untitled-8 copy 2.jpg

돼지유전자를 얻은 나일틸라피아(속칭 역돔)는 자연 상태의 같은 무리보다 3배 크기로 자란다. 제3세계 빈민의 요긴한 단백질 원인 틸라피아 양식장에는 희소식임에 틀림없다.
 
선진국에서도 어족자원 고갈로 유망한 산업으로 떠오르는 연어나 송어 양식을 위해 유전자 변형 어류 연구가 활발하다.
 
그러나 자연적으로 교배가 되지 않는 다른 생물의 유전자를 어류에 집어넣은 유전자 조작 어류는 환경에 심각한 부작용을 낳는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독일 고텐부르크 대학은 2일 유럽연합의 의뢰로 지난 4년 동안 유전자 변형 연어의 생태적 위험을 평가한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이 연구에서는 마이크로칩을 붙인 연어를 인공 하천에 풀어놓고 이동을 추적해, 실험실에서 빠져나간 유전자 변형 어류가 기존 어류 집단에 어떤 영향을 끼치는지 모의실험했다.
 
그 결과 유전자 변형 어류는 전통적인 양식어류 방류보다 자연 환경에 끼치는 악영향이 훨씬 큰 것으로 드러났다. 유전자 변형 물고기는 먹이가 부족한 상태에서 생존률이 기존 어류보다 높았고, 수온이 상승했을 때의 혜택도 더 많이 보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런 결과는 애초 먹이를 섭취하는 효율 등 경쟁력이 높도록 유전자 변형이 됐기 때문일 것으로 연구진은 분석했다.
 
물고기가 사람의 인슐린 생산하는 연구도 추진 
 
Untitled-6 copy.jpg연구책임자인 이 대학 동물학과 프리드릭 순드스트룀은 “유전자 변형 어류가 자연환경으로 빠져나가면 기존 어종은 경쟁에 밀려 도태될 것”이라며 “유전자 변형 물고기의 탈출이 불가능한 육상 양식만을 허용하는 국제적 합의가 마련돼야 한다”고 말했다.
 
유전자 변형 물고기는 또 성장속도가 빨라 난분해성 독성 물질을 많이 축적해 최종 소비자인 인체에 영향을 끼칠 수 있고, 물고기 체내의 높은 성장호르몬 수준도 인체에 장기적으로 어떤 영향을 줄지 불확실하다고 이 연구결과는 밝혔다.
 
유전자 변형 어류는 다른 종의 유전자를 박테리아를 이용해 해당 물고기의 알에 미세주입하는 방법으로 이뤄진다.
 
현재 잉어, 연어, 송어, 메기, 틸라피아 등 20여 종의 어류를 대상으로 유전자를 변형하는 연구가 세계적으로 이뤄지고 있다.
 
또 성장속도를 촉진하는 것 말고도 물고기가 사람의 인슐린을 생산하도록 하거나 나방유전자를 넣어 감염을 방지하는 등의 연구도 추진되고 있다.  
 
조홍섭 환경전문기자 ecothink@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태그 :
조홍섭 기자
20년 넘게 환경문제를 다뤄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환경전문기자를 역임했으며 웹진 물바람숲의 운영자입니다. 인간과 자연의 공존, 과학기술과 사회 문제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네이버에 <한반도 자연사>를 연재했고 교육방송(EBS)의 <하나뿐인 지구>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트위터 : eco_think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한국인에는 비만과 당뇨 막는 ‘쌀밥 유전자’ 있다한국인에는 비만과 당뇨 막는 ‘쌀밥 유전자’ 있다

    조홍섭 | 2020. 10. 19

    인도보다 3천년 앞서 쌀 재배, 고혈당 막는 유전적 적응 일어나한국인을 비롯한 동아시아인은 오랜 벼농사 덕분에 고탄수화물 식사로 인한 비만과 당뇨병 등의 부작용을 막는 유전적 적응을 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오랜 목축 역사가 있는 유럽 ...

  • 냄새로 코로나 검사, 개 활용 연구 활발냄새로 코로나 검사, 개 활용 연구 활발

    조홍섭 | 2020. 10. 16

    헬싱키 공항 현장 배치…80∼90% 정확도 감염자 실시간 찾아요양원 식구들이 아침마다 돌아가며 개와 아침 인사를 나누는 것만으로 코로나19 바이러스에 감염됐는지를 확인할 수 있는 날이 올지도 모른다. 사람보다 10만배나 뛰어난 개의 후각을 이...

  • 모기, 물리긴 해야는데 물릴 순 없어서…인공 피부 개발모기, 물리긴 해야는데 물릴 순 없어서…인공 피부 개발

    조홍섭 | 2020. 10. 15

    따뜻하고 탄력 있는 피부에 인공혈액도질병 감염 모기에 물리는 실험도 가능가을 모기가 기승을 부리지만 단잠을 방해할 뿐이다. 해마다 수십만 명의 목숨을 앗아가는 말라리아 등 세계적 감염병을 연구하는 연구자들의 사정은 훨씬 심각하다. ...

  • 국내 최대 남생이 서식지 발견 2년 만에 망가져국내 최대 남생이 서식지 발견 2년 만에 망가져

    조홍섭 | 2020. 10. 14

    경주 천군동 저수지, 토목공사하며 물 빼…“한 마리도 못 봐”멸종위기 토종 거북으로 천연기념물이기도 한 남생이의 집단 서식지가 알려진 지 1년도 못 돼 완전히 망가져 남생이가 자취를 감췄다.구교성 이화여대 에코과학부 연구원은 3월과 9월 ...

  • ‘코모도 용' 왕도마뱀이 희귀 앵무 지킨다‘코모도 용' 왕도마뱀이 희귀 앵무 지킨다

    조홍섭 | 2020. 10. 13

    쏠쏠한 관광수입으로 공원관리 철저, 밀렵 차단…코로나19 이후 어떻게?인도네시아 코모도 섬 등에 사는 코모도왕도마뱀은 사람까지 습격하는 세계 최대 도마뱀으로 유명하다. 뜻밖에도 이 무시무시한 도마뱀 덕분에 세계에서 가장 희귀한 앵무의 하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