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아내린 동토서 멸종 동굴곰 사체 발견

조홍섭 2020. 10. 12
조회수 2764 추천수 0
코 등 부드러운 조직까지 완벽 보전…매머드, 코뿔소, 말 등 빙하기 동물 잇따라 발굴

b1.jpg » 코 등 부드러운 조직까지 온전히 보전된 동굴곰 사체가 동토 지대에서 발견됐다. 동굴곰은 불곰과 가까운 멸종한 빙하기 시대 동물이다. 북동연방대(NEFU) 제공.

기후변화로 시베리아 영구동토대가 녹아내리자 털매머드 등 빙하시대 멸종한 동물 사체가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최근 코 등 부드러운 조직까지 완전하게 보전된 동굴곰 사체가 출토됐다.

러시아 야쿠츠크 북동연방대(NEFU)는 17일 북극해에 면한 러시아 북동부 랴코프스키 섬에서 순록 치는 이들이 발견한 동굴곰 성체 사체 한 구를 넘겨받아 연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b2.jpg » 순록 치던 사람들이 발견한 이 동굴곰은 약 4만년 전 야쿠티아 지역에 살았던 것으로 추정된다. 북동연방대(NEFU) 제공.

이 대학 고생물학자 레나 그리고리에바 박사는 “동굴곰이 코 등 부드러운 조직까지 온전히 발견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모든 내장이 제자리에 온전히 갖춰져 있다”고 이 대학 보도자료에서 말했다.

동굴곰은 지난 빙하기 동안 유라시아 전역에 살던 몸무게가 600㎏에 이르던 불곰과 가까운 동물로 1만5000년 전 멸종한 것으로 추정된다.

b0.jpg » 동굴곰 사체가 발견된 볼쇼이-랴코프스키 섬 위치.
.
대학은 발굴한 동굴곰의 연대를 2만2000∼3만9500년 전으로 잠정 추정했다. 정확한 시기는 탄소연대측정이 이뤄져야 알 수 있다. 그리고리에바 박사는 “러시아와 외국 연구자를 포함한 대규모 연구가 이뤄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여기에는 조직에서 채취한 유전자 염기서열을 비롯해 세포와 미생물학 연구가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이제까지 동굴곰의 두개골과 뼈는 다수 발견됐지만 조직이 확보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어서 동굴곰의 생활사 등을 알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b3.jpg » 동굴곰은 국제 연구자들의 참여 아래 다양한 분야에 걸쳐 연구될 예정이다. 북동연방대(NEFU) 제공.

대학은 이번 발견과 별도로 러시아 북동부 야쿠티아 지역에서 동굴곰 새끼의 사체 한 구도 발견했다며 “디엔에이 조사가 이뤄질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기후변화로 시베리아의 영구동토가 급격히 녹자 멸종한 빙하기 동물인 털매머드, 털코뿔소, 빙하기 말, 동굴사자 새끼 등의 사체가 잇따라 발견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1만8000년 전 강아지 사체가 이와 가죽까지 완벽하게 보전된 상태로 발견되기도 했다.

512 (1).jpg » 루마니아의 한 동굴에서 발굴된 동굴곰의 거의 완벽한 골격. 위키미디어 코먼스 제공.

조홍섭 기자 ecothink@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조홍섭 기자
20년 넘게 환경문제를 다뤄온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환경전문기자를 역임했으며 웹진 물바람숲의 운영자입니다. 인간과 자연의 공존, 과학기술과 사회 문제 등에 관심이 많습니다. 네이버에 <한반도 자연사>를 연재했고 교육방송(EBS)의 <하나뿐인 지구>를 진행하기도 했습니다.
이메일 : ecothink@hani.co.kr       트위터 : eco_think      

최신글




최근기사 목록

  • 초콜릿의 눈물…‘상아 해안’에 코끼리 대신 카카오 농장초콜릿의 눈물…‘상아 해안’에 코끼리 대신 카카오 농장

    조홍섭 | 2020. 10. 30

    한때 서식 중심지, 이젠 보호구역 25곳 중 21곳서 절멸국립공원 안에도 불법 카카오 농장19세기 말 프랑스가 식민지로 개척한 코트디부아르는 ‘상아 해안’이란 말뜻 그대로 서아프리카에서 코끼리가 가장 많이 살던 곳이었다. 그러나 최근의 조사 ...

  • 어린이집 마당을 잔디로 바꾸자 ‘면역강화 박테리아’ 늘었다어린이집 마당을 잔디로 바꾸자 ‘면역강화 박테리아’ 늘었다

    조홍섭 | 2020. 10. 29

    하루 1시간 반 흙 만지고 자연물 갖고 놀자 피부와 장내 미생물 변화, 면역체계 강화도시민은 과거보다 훨씬 깨끗한 환경에서 사는 데도 아토피와 알레르기 같은 질환은 더 늘어난다. 그 이유를 자연과 접촉이 줄면서 우리 몸의 미생물 다양성이...

  • 모랫둑 쌓아 설탕물 빼내는 개미의 ‘집단 지성’모랫둑 쌓아 설탕물 빼내는 개미의 ‘집단 지성’

    조홍섭 | 2020. 10. 28

    모래로 사이펀 만들어 익사 줄이고 손쉽게 설탕물 확보사람 말고도 도구를 쓰는 동물은 침팬지, 까마귀, 문어, 개미 등 많다. 그러나 고체가 아닌 다루기 까다로운 액체 먹이를 얻는 데 도구를 쓰는 동물은 훨씬 적다. 침팬지는 깊은 구멍 ...

  • 고양이 ‘윙크’는 미소, “대화 시작하자”는 신호고양이 ‘윙크’는 미소, “대화 시작하자”는 신호

    조홍섭 | 2020. 10. 27

    낯선 이도 윙크하면 접근 허용…긍정적 소통수단 확인한 쪽 눈을 살짝 감았다 뜨는 윙크는 사람의 묘한 소통수단이지만 고양이도 비슷한 행동을 한다. 고양이 ‘윙크’는 두 눈을 서서히 감아 실눈 또는 감은 상태를 잠깐 유지하다 뜨는 동작이다...

  • 올해의 ‘뚱보’ 곰, 640킬로 ‘747' 선정올해의 ‘뚱보’ 곰, 640킬로 ‘747' 선정

    조홍섭 | 2020. 10. 26

    브룩스강 연어 잡이 나선 2200여 불곰 대상 온라인 투표 결과점보기에서 이름을 얻은 이 거대한 수컷 불곰이 연어 사냥 명당에 나타나면 다른 불곰은 자리다툼은커녕 슬금슬금 자리를 피하기 바쁘다. 미국 알래스카 캐트마이 국립공원 및 보호구역...